감리회 장로회전국연합회 “이동환 목사 출교 결정 환영”

이대웅 기자  dwlee@chtoday.co.kr   |  

“UMC처럼 분열시키려 악의 보여”

사법체계 흔드는 실태 좌시 못해
창조질서 거스르는 동성애 옹호
가담 시 끝까지 추적해 처벌해야
동성애 옹호 선동자들 발본 색출

▲출교 선고를 받은 이동환 목사. ⓒ크투 유튜브

▲출교 선고를 받은 이동환 목사. ⓒ크투 유튜브
기독교대한감리회(감독회장 이철 목사, 이하 감리회) 장로회전국연합회(회장 박웅열 장로)가 ‘이동환 목사 출교 결정을 환영하며’라는 제목의 성명서를 18일 발표했다.

연합회는 “감리회는 학교와 병원 사업을 선두로 선교의 문이 열린 후 복음의 능력이 나타나 원산에서의 영적 대각성으로 대한민국을 대부흥 시대로 이끌며 3.1운동의 주역이 됐고, 어떤 상황에도 굴하지 않고 성경과 교리를 지켜낸 저력 있는 교단”이라며 “그럼에도 성경과 교리에 반하는 사상과 이념을 갖고 교회와 감리회를 어지럽히는 상황을 조성하는 목사들이 있고, 이에 동조하는 자들이 연대해 사법 체계를 흔드는 실태를 좌시할 수 없는 것은 UMC와 같이 분열시키려는 악의가 보이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이들은 “따라서 장로회전국연합회와 산하 동성애·이단대책특별위원회는 경기연회 재판위원회가 동성애 옹호단체 행사에 참여해 물의를 빚은 이동환 목사를 교리와장정에 따라 감리회에서 출교 판결한 것을 환영한다”며 “이어질 (총회) 재판에서도 감리회 교리와장정에 따라 판결해줄 것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다음은 이들의 구체적 입장.

1. 어떠한 경우에도 목사가 파송된 교회나 기관에서 벗어나 감리회가 지켜온 교리와 전통 및 성경에 기록된 하나님의 창조 질서를 거스르는 동성애 옹호에 가담할 경우 끝까지 추적해 출교 처벌이 따르게 할 것이며, 감리회에 목사로 개체교회에 파송되는 것을 장로들은 적극 거부할 것입니다.

2. 감리회에 해악을 가한 자들을 옹호하거나 연대해서 행정·사법·의회의 정상적 업무를 방해하는 등 압력행사에 가담하는 자들과 동성애를 옹호하며 가르쳐 선동하는 자들 또한 발본 색출하여 처벌받게 하고, 그 직무에서 배제하도록 장로들이 감시자로 적극 나설 것입니다. 

2023년 12월 18일
기독교대한감리회 장로회 전국연합회장 박웅열 장로
동성애·이단대책위원장 이강웅 장로
서울연회장 조금석 장로
서울남연회장 이상학 장로
중부연회장 신현관 장로
경기연회장 김기용 장로
중앙연회장 정행태 장로
동부연회장 이석준 장로
충북연회장 박문서 장로
남부연회장 조광휘 장로
충청연회장 정해곤 장로
삼남연회장 임병집 장로
호남연회장 이석렬 장로
(이상 전국 11개 연회장)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권주혁 신야

日 신야 목사 “태평양 전쟁 포로에서 예수 그리스도의 포로로”

과달카날 해전 아카츠키호 승선 전쟁 중 포로 된 신야 미치하루 포로수용소에서 예수 받아들여 신학교 나와 목회, 간증서 발간 본지에 비대면 성지순례 ‘사도 바울의 발자취를 찾아서’를 2년 이상 절찬리에 연재하고 있는 권주혁 장로님(국제정치학 박사)께…

한가협

한가협, ‘대검찰청 2023 마약류 범죄백서’ 분석

2023 청소년 마약 약 1,500명 암수성 고려 시 45,000명 추산 최근 5년 사이 10대 30%씩 ↑ 전체적으로 매년 12% 이상 ↑ (사)한국가족보건협회(대표 김지연 약사, 이하 한가협)는 대검찰청에서 최근 발간한 ‘2023 마약류 범죄백서’ 자료를 발췌·분석해 대한민국 마약의 …

한국교회봉사단, 수해 피해지역 복구지원활동 전개

폭우에 피해 속출… 한교봉, 구호활동 박차

한국교회봉사단(총재 김삼환 목사, 이사장 오정현 목사, 대표단장 김태영 목사, 이하 한교봉)이 이번에 수해를 입은 지역을 찾아 구호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교봉은 먼저 11일 경북 안동(위동)과 영양(입암) 지역 수해 100여 가구와 완전 수몰 13가구의 상황을 살피고…

지난 7월 3일, 중국 공산당의 상징인 망치와 낫이 그려진 간판이 저장성 쉬니안 기독교 교회 옆에 세워졌다.

“中 종교들, 시진핑 주석을 가르침과 활동 중심에 둬야”

중국의 종교 지도자들은 최근 한 세미나에서 시진핑 주석과 그의 사상을 가르침과 설교의 중심에 두라는 지시를 받았다. 중국의 종교 자유를 다루는 매체인 비터윈터에 따르면, 6월 26일 종교 대표자 및 관료들을 대상으로 열린 세미나에서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대법원

기독교계, 일제히 규탄… “동성혼 판도라의 상자 열어”

대법원이 동성 커플을 건강보험 피부양자로 등록할 수 있다고 판결한 것을 두고 기독교계가 “동성결혼의 판도라의 상자를 연 폭거”라며 일제히 규탄했다. 대법원은 18일 오후 전원합의체(주심 김선수 대법관)를 열고 소성욱 씨(김용민 씨의 동성 커플)가 국민건…

18일 예자연 기자회견이 진행되고 있다.

“종교시설 집합금지 적법? 대법 이념적 판결 유감”

대법 “종교 자유, 공익보다 중하다 보기 어려워” 소수의견은 ‘긴급해도 침해 최소성 갖춰야’ 지적 25일 복지부 상대 사건 선고… “다른 결과 기대” 광주 안디옥교회가 광주광역시장을 상대로 제기한 ‘관내 종교시설에 대한 집합금지’ 처분 취소 소송에…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