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국제

교회 자주 출석할수록 “이미 찾았다”

미국인 57% “인생의 의미와 목적 생각”… 10년 전보다 증가

미국 라이프웨이 리서치는 오늘날의 미국인들이 10년 전보다 삶의 의미와 목적을 더 생각하고 있다고 뱁티스트 프레스가 6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미국인의 과반수 이상(57%)은 ‘내 인생에서 더 많은 의미와 목적을 찾을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일까’라는 물음을 정기적으로 가진다고 답했다…
아프리카의 박해받는 성도 지원 사역 20년 담당

‘IS 전사들과 445일간 수감’ 체코 선교사의 간증

단기 체류를 목적으로 했던 여행이 간첩 활동으로 오해를 받아 종신형을 선고받고 결국 IS 전사들과 같은 방에서 445일을 함께 지냈던 피터 야섹 선교사가, 최근 신간 ‘IS와 감옥 안에서(Imprisoned with Isis)’를 통해 교도소에서 함께하신 하나님을 증거했다. 한국순교자의소리(한국VOM, Voice of the Ma…
남북한 내 표현의 자유 등 논의 예정

美 의회, 오는 15일 대북전단금지법 청문회

미국 의회 내 초당적 기구인 ‘톰 랜토스 인권위원회’가 오는 15일 남북관계 발전에 관한 법률, 이른바 ‘대북전단금지법’ 등 남북한 내 표현의 자유 문제에 대한 청문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톰 랜토스 인권위원회’ 관계자는 8일 자유아시아방송(RFA)과의 인터뷰에서 “한국의 시민적 및 정치적 권리: 한반도의 인권에 미치는 영향’(Civil and Political Rights in the Republic of Korea: Implications for Human Rights on the Peninsula)…

‘대다수가 기독교인’ 미얀마 카렌족 2만 명, 공습으로 피난길

미얀마에서 쿠데타가 발생한 지 약 2달 만인 3월 27일부터 시작된 공습으로, 대다수가 기독교인인 카렌족 2만 명이 피난길에 올랐다고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가 7일(이하 현지시각) 보도했다. 이 지역에서 인도주의 활동을 벌이고 있는 ‘자유 버마 레인저스’(FBR)에 따르면, 미얀마군의 공습은 카렌주 북부 지역의 민간인, 학교, 병원을 표적으로 하고 있다. FBR은 “지난 1일 카렌주 파푼 지구 드웨로 타운십에서 …

최신기사

존 파이퍼 “고난에 낙심 않는 비결, 부활 소망”

존 파이퍼 목사가 “타락한 세상 속에서 우리가 낙심하지 않을 수 있는 이유는, 잠시 받는 환난의 경한 것이 영원한 영광을 우리에게 이루기 때문”이라고 강조했다. 파이퍼 목사는 지난 12일부터 16일까지 사랑의교회에서 진…

英 목회자 1천여 명, “백신 여권 도입 반대” 서명

영국에서 백신 여권을 도입하려는 움직임이 일고 있는 가운데, 약 948명의 교회 지도자들이 반대 운동에 동참했다고 영국 크리스천투데이가 13일(이하 현지시각) 보도했다. 이들은 영국 보리스 존슨 총리를 비롯해 위임 국가의…

캐나다 경찰, 행정명령 위반 교회에 철조망 설치

캐나다 앨버타주 경찰이 코로나19 봉쇄 규정을 위반한 채 예배를 드린 교회 주변에 철조망을 설치했다고 미국 크리스천포스트가 최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지난 4일 앨버타 보건국은 애드먼턴에 위치한 ‘그레이스라이…

美 대법원 ‘종교의 자유’ 승소율 81%… 70년 만에 최고

미국 시카고대학 출판사의 연례 간행물인 ‘대법원 심리(The Supreme Court Review)’에 실린 연구 결과에 따르면, 미 연방대법원에서 종교의 자유가 잇따라 승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CBN뉴스에 따르면, 이 연구는 존 로버츠(Jo…

예배드리던 교인들 쫓아낸 英 경찰, 교회에 사과

경찰은 주일 런던 밸햄에 있는 폴란드 킹 그리스도 교회를 방문해 성금요일 예배를 중단한 데 대해 사과했다고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가 12일(이하 현지시각) 보도했다. 당시 부활절 예배는 경찰들에 의해 중단됐다. 경찰들…

“필립공, 기독교 신앙 더 드러내도록 여왕 설득”

영국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남편인 필립공(에든버러 공작)이 최근 99세의 나이로 별세한 가운데, 그가 생전 여왕에게 기독교 신앙을 더 많이 공개하도록 설득했다고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가 11일(이하 현지시각) 보도했다. …

美 대법원, “가정 내 종교 모임 제한 금지” 판결

미 대법원이 캘리포니아주에서 기도회와 성경공부를 포함한 가정 내 종교 모임을 제한하는 규정을 금지하는 명령을 내렸다고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가 11일(이하 현지시각)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미 대법원은 “캘리포니…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