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목회포럼이 최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한국교회의 나아갈 길, 원로의 지혜를 듣는다’를 주제로 개최됐다. 이정익 목사(신촌성결교회 원로, 기성 증경총회장)는 현대 목회가 극복할 점에 대해 “한국교회에서 교회 성장이란 말은 구태의연하게 반응하거나 터부시된다. 이는 자연스럽게 전도에 대한 소극적인 태도로 나타나고, 전도 프로그램이 약화되고 전도를 부끄럽게 생각하는 환경에까지 이르렀다”고 우려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