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시작페이지로
신문구독 신문PDF 로그인/회원가입
7월 중순 이후 15주 만에 20% 참석 대면 예배 드려

여의도순복음교회 이영훈 목사 “예배 회복 시급”

위드 코로나 앞두고 “기도 성령 전도운동 활성화” 지난 7월 18일부터 수도권 지역에 내려진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조치에 따라 온라인 예배와 99명으로 제한된 대면예배를 드려온 지 15주 만인 10월 24일, 수용 인원 20%가 참석하는 주…
접종 완료자와 음성 확인자만 출입할 시 인원 제한 없어

내달부터 ‘위드 코로나’…
예배는 50% 참석 가능할 듯

11월 1일 코로나19 방역체계 단계적 일상회복, 즉 ‘위드 코로나’로의 전환을 앞두고, 보건복지부 중앙사고수습본부(본부장 권덕철 장관)가 “단계적 일상회복 이행계획 초안”을 발표했다. 중수본은 25일 오후 2시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코로나19 단계적 일상회복 이행계획 공청회’를 개최했다. 이 안에 따르면 종교시설의 경우 다음달 1차 개편에 따라 정규예배 때 수용인원의 50%까지 참여할 수 있게 되고, ‘백신 패스’(접종 완…

“신령과 진정으로 예배드린다”는 말씀의 진정한 의미는

안식일은 하나님의 창조 기억하는 날이자, 언약적 행동으로 하나님께 예배를 올리고 믿음 나타내야만 하는 날, 폐지될 수 없어 신자는 그리스도의 가족, 모여서 경배해야 3. 예배자들에게 내리시는 생명의 양식 4) 성막과 성전과 회당에서 교회로의 전환 구속 역사의 진행 과정에 따라서, 회막과 성전에…

주요뉴스

내달부터 ‘위드 코로나’… 예배는 50% 참석 가능할 듯

11월 1일 코로나19 방역체계 단계적 일상회복, 즉 ‘위드 코로나’로의 전환을 앞두고, 보건복지부 중앙사고수습본부(본부장 권덕철 장관)가 “단계적 일상회복 이행계획 초안”을 발표했다. 중수본은 25일 오후 2시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코로나19 단계적 일상회복 이행계획 공청회’를 개최했다. 이날 발표된 초안은 이번 공청회, 27일 일상회복지원위원회 논의, 29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

“코로나로 무너진 교회학교를 재건하라”… 엑스폴로22 열린다

“전도하기 쉬운 때는 없었습니다. 지금이 가장 좋은 기회입니다.” 코로나19가 전 세계를 휩쓴 지 벌써 1년 8개월여. 교회, 그 중에서도 오래 전부터 침체기를 맞은 교회학교는 팬데믹의 타격을 가장 크게 입었다. 부모 혹은 친구를 따라 자연스럽게 신앙을 접했던 어린이들에게, 교회는 점점 낯선 장소가 되어 버렸다. 다음 세대를 일으켜 세우지 않으면 더 이상 교회의 미래는 없다는 위기…

평양 김일성 광장서 하나님께 예배드릴 날을 꿈꾸며

통일광장기도회 10년, 복음통일을 위한 하나님의 열심 1. 예수님을 교회 안에만 가두지 않아야 합니다. 광우병 사태로 지극히 혼란스럽던 2008년 6월 25일, 서울시청광장 6.25 기념 국가기도회에서 김준곤 목사님께서는 혼신의 힘을 다하여 이렇게 선포하셨다. “악마의 전략 가운데 가장 큰 전략은 기독교인을 거리로 나오지 못하게 하고 교회 건물 속에 가두는 것입니다. 우리는 거리로 …

자칭 ‘거듭난 기독교인’ 70% “예수만이 유일한 길 아냐”

스스로 거듭난 기독교인이라고 여기는 이들 중 약 70%가 “예수님이 하나님께 가는 유일한 길”이라는 성경적 입장에 동의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기독교 세계관 정립 사역을 하는 ‘프로브 미니스트리’(Probe Ministries)는 거듭난 기독교인 717명을 포함해 모든 종교 집단에서 18세에서 55세 사이 미국인들 3,106명을 대상으로 설문을 실시했다. 이들은 …

영상 예술의 탈을 쓴 종교다원주의 영화, <듄>

대중문화 통한 종교다원주의 전파 ‘첨병’ 감성적·직관적 측면 중시한 수피즘 영향 주인공, 세례 요한과 무함마드 섞은 인물 예수, 인간이자 실패한 종교 지도자 묘사 ◈<듄>과 수피파 이슬람: 사막 종교문화에 대한 예찬 영화 <듄>(Dune)은 광신적 종교집단 베니 제서릿을 서사의 중심에 두고 있다. 원작 소설 <듄>에서 이 종교집단은 버틀레리안 지하드라는 폭력 혁명을 통해 탄생한 것으…

인도 목회자 7명, 개종금지법 위반 혐의로 수감돼

인도 우타르 프라데시주 당국이 최근 기도회 중이던 기독교 목사 7명에게 ‘개종금지법’을 적용해 이들을 체포한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는 가톨릭아시아뉴스연합(UCA)을 인용해, 인도 경찰이 지난 17일(현지시각) 이 목회자들을 ‘불법 집회’ 혐의로 기소했다고 보도했다. 기독교 박해감시단체인 ‘인터내셔널크리스천컨선(International Christian Concern, ICC)에 따르면, 이들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