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울의 전도여행 경로 따라, 아테네에서 고린도로

|  

[사도 바울의 발자취를 찾아서 106] 제2차 전도여행(34) 고린도(1)

50-51년, 18개월 동안 복음 전파
53년경 3차 여행 때도 잠시 들러
해로라면 남쪽 9km 겐그레아 항
육로라면 지협 통과 현재와 비슷

▲루뜨라끼 마을 입구.

▲루뜨라끼 마을 입구.
“이후에 바울이 아덴을 떠나 고린도에 이르러(사도행전 18장 1절)”.

바울은 제2차 전도여행시(주후 48-51년경) 아테네에서 복음을 전한 후 남쪽에 있는 고린도를 방문하였다. 그리고 주후 50년에서 51년경까지 18개월 동안 이곳에 머물면서 복음을 전파하였다.

바울은 제3차 여행(주후 53년 시작) 때도 고린도를 방문하였다. 이때는 잠시 들렀던 것 같다.

바울이 고린도를 방문하였을 때 배를 타고 갔는지, 아니면 육로를 통하여 갔는지는 알려진 것이 없다. 만약 배를 타고 갔다면 배는 아테네 앞에 있는 사로니코스만(灣)을 건너 고린도 남쪽 9km에 있는 겐그레아 항구에 도착하였을 것이다.

만약 육로를 이용하였다면 오늘날 아테네에서 고린도로 가는 도로와 루트가 거의 동일한 도로를 따라 갔을 것으로 추측된다. 즉 고린도 지협(地峽)을 통하여 고린도에 도착하였을 것이다.

▲고린도 운하와 필자(사진 아래쪽이 동쪽).

▲고린도 운하와 필자(사진 아래쪽이 동쪽).
필자는 고린도를 2004년과 2018년 방문하였다. 2004년에 방문할 때는 아테네에 회사 일로 주재하고 있는 필자의 고등학교 동창으로부터 승용차를 빌려 운전하여 갔다. 2018년에는 아테네에서 시외버스를 타고 갔다. 그리고 2024년 초 다시 고린도를 방문할 예정이다.

아테네 시내에서 차를 타고 한 시간 정도 남쪽으로 고린도를 향해 고속도로를 타고 내려가면, 고린도 도착 바로 전에 루뜨라끼(Loutraki) 마을이 나온다. 고린도 시내에 막 바로 가려면 계속 고속도로를 따라 남쪽으로 가야 하고, 유명한 관광명소가 된 고린도 운하를 보려면 이곳 루뜨라끼에서 나가야 한다.

톨게이트에서 나가서 1-2분 정도 더 달려가면 운하 위에 다리가 나온다. 이곳이 고린도 지협을 뚫어서 만든 고린도 운하이다. 현재 고린도 항구도시가 있는 곳에서 동남쪽 내륙으로 10km 정도 들어가면 바울이 방문하였을 당시 고린도의 옛 유적들이 나타난다.

오늘날 고린도 항구는 고린도 만에 면해 있는데 이 만의 서쪽 레판토(Lepanto) 해역에서 1571년에 지중해의 패권을 잡기 위해 기독교(스페인, 베네치아 등) 함대와 오스만 제국 함대 사이에 레판토 해전이 일어났다. 이 해전에서 기독교국 연합 함대가 승리함으로써 바다를 통해 서진(西進)하여 서부 유럽의 기독교 국가들을 점령하려던 이슬람군의 계획은 무산되었다.

▲고린도 운하 위 다리.

▲고린도 운하 위 다리.
현지에서는 바울 당시의 고린도를 ‘팔레오 고린도(Paleo Corinth)’, 즉 구(舊)고린도(Ancient Corinthos)라고 부르며, 현재의 고린도 시와 구별하고 있다. 구고린도를 향해 차를 운전해서 가는 도중 길에서 만난 경찰에게 ‘에이션트 코린토스(고린도)’는 어느 길로 가느냐고 말해야 되는 것을, 필자가 실수로 ‘에이션트 코리아’라고 말하였다.

그러나 그 경찰은 ‘코리아’를 ‘코린토스’로 들었는지 어느 방향으로 가라고 일러준다. 고맙다는 그리스어 ‘애피크리스토’라고 한다는 것이, 이번에도 또 실수하여 ‘아프가니스탄’이라고 하였더니 경찰관은 필자의 마음을 읽었는지 웃으며 ‘천만에요(Welcome)’라고 영어로 답해주었다.

이 모습을 본 필자의 딸은 뒷좌석에서 한참 깔깔거리며 웃었다. 당시 외국 대학에서 공부하고 있던 딸이 겨울방학을 맞아 귀국하였으므로, 필자는 집사람과 딸을 데리고 여행 중이었다.

바울 당시 고린도는 그리스 본토와 펠로폰네소스 반도를 연결시켜주는 길목에 위치하고 있어 (그 위치는 오늘날도 동일하다) 자연이 교통과 무역이 발달하게 되었고, 당시 그리스 남부 지역에서 가장 크고 번영하던 도시였다.

▲고린도 항구.

▲고린도 항구.
따라서 유대인을 포함한 여러 나라 사람들이 와서 살고 있어 인종과 문화가 다양하였다. 그러므로 바울은 각종 우상으로 가득한 아테네 전도에 이어 고린도에서도 주의 복음을 담대하게 전하려고 이곳을 전도 목적지에 포함시킨 것으로 짐작된다.

2018년 2월, 필자는 오랜만에 다시 고린도를 방문하였다. 2004년에는 직접 운전을 하여 갔으나, 이번에는 시외버스를 타고 갔다. 아테네 키피소스(Kifisos) 시외버스 터미널에서 오후 1시 40분에 출발한 버스는 1시간 10분 후 고린도 시내에 도착하였다.

권주혁 장로
세계 142개국 방문
성지 연구가, 국제 정치학 박사
‘권박사 지구촌 TV’ 유튜브 운영
영국 왕실 대영제국 훈장(OBE) 수훈
저서 <여기가 이스라엘이다>,
<사도 바울의 발자취를 찾아서> 등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트럼프.

트럼프 암살 시도에 대한 美 교계 지도자들 반응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13일(이하 현지시각) 미국 펜실베이니아에서 선거 유세 도중 총격을 당했다. 이후 미국 전역의 목회자들과 복음주의 지도자들은 안도를 표하며, 피해자들과 국가를 위한 기도를 요청했다. 텍사스주 그레이프바인에 위치한 펠로우…

지구촌교회 2024 중보기도 컨퍼런스

최성은 목사, 지구촌교회 사임

분당 지구촌교회가 홈페이지를 통해 최성은 목사의 사임을 발표했다. 지구촌교회 홈페이지에서는 “최성은 담임목사님께서는 지구촌교회 창립 30주년 기념사역을 잘 마무리하고, 일신상 이유로 지구촌교회 담임 목사직의 사임을 표명하셨다”고 밝혔다. 교회 …

한동대학교 최도성 총장

“기독교 정체성, 절대 양보 못 해… 한동대생은 선교 프론티어”

‘학생 모집 위기’ 타개 위한 제안 정중히 거절 다수 학생들 동참하는 ‘공동체성경읽기’ 진행 기도회, 자정까지 학생 700명 자리 지키기도 “말씀‧기도 계속되는 한, 한동에 미래 있어… 각자 자리서 선교 지경 넓히는 한동인 되길” “학생 모집이 점점 어…

존 칼빈 장 칼뱅

칼빈이 지금 목회한다면, 예배 때 ‘시편 찬송’만 부를까?

3. 바람직한 개혁교회상 1) 개혁주의 신학원리가 적용된 개혁교회 개혁주의, 이성 한계 극복 신학 5백 년 걸쳐 형성된 거대한 체계 잘못 발견되면 언제나 수정 자세 이론·지식 넘어 삶으로 드러내야 설교만 개혁주의 신학 기초하고, 예배와 성례, 직분은 복음…

생명트럭 전국 누빈다

‘낙태 브이로그’ 참극 반복되지 않도록… ‘생명트럭’ 전국 누빈다

최근 ‘임신 9개월 낙태 브이로그’가 전 국민에게 충격을 준 가운데, 태아의 죽음을 막기 위한 ‘생명트럭’이 전국을 누빈다. 생명운동연합이 주최하고 주사랑공동체, 한국기독교생명윤리협회, 프로라이프, 에스더기도운동, 성선생명윤리연구소, 아름다운피켓, …

탈북민 북한이탈주민 의 날

윤석열 대통령 “북한 동포, 한 분도 돌려보내지 않을 것”

윤석열 정부에서 기념일 제정 자유 향한 용기에 경의, 탈북민 행복이 통일 앞당길 것 강조 정착·역량·화합, 3가지 약속 ‘제1회 북한이탈주민(탈북민)의 날 기념식’이 7월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영빈관에서 윤석열 대통령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