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CK “정부의 한·일군사정보보협정 서명, 폐기해야”

김진영 기자 입력 : 2016.11.28 16:53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비상시국대책회의(상임의장 김상근)가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과 관련, "국회가 즉각 정부의 결정을 폐기하는 절차를 밟아 줄 것"을 촉구하는 서신을 국회의장과 4당 원내대표에게 보냈다.

NCCK 비상시국대책회의는 이 서신에서 "국민들의 많은 우려와 염려에도 불구하고 박근혜 정부는 지난 23일 졸속으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에 정식서명했다"며 "국회가 즉각 정부의 이 결정을 폐기하는 절차를 밟아 줄 것을 촉구한다"고 했다.

이어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은 '한·미·일 미사일방어체계'로 귀결될 것이 자명하다. 이 협정은 군사적 실익은 거의 얻지 못한 채 중국 등 한반도 주변국들의 안보 불안을 증폭시켜 종국에는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해칠 뿐"이라고 지적했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