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신학

목회/신학

한신대

한신대, 따뜻한 장학금 기부 행렬 이어져

한신대학교(총장 연규홍)에 특별한 의미를 담고 있는 기부 행렬이 잇따르고 있어 화제다. 한신대는 지난 7월 전라남도 목포에서 '故 류기문 목사 장학금' 전달식을 가졌다. 故 류기문 목사는 생전 어려운 학창시절을 보냈으나, 한신대에서 장학금을 받으며 어려움 …

“신학교수, 예전엔 월급 못 받아도 자부심 있었는데…”

“신학이 신앙과 동떨어져 있다. 그 내용은 틀린 게 없다. 그런데 신학을 가르치는 사람이나 배우는 사람이나 하나같이 그것을 신앙으로 연결시키지 못하고 있다. 신학자, 학생들, 그리고 목회자와 평신도 모두 신학에 진정성이 없다. 지금 신학대 교수들 태반은 평…

신학대로 간 학생들, 4년 뒤 후회하게 된 까닭은

2년 전 지방 모 신학대 학부를 졸업하고 현재 같은 학교 신학대학원에 재학 중인 K군. 그는 요즘 갈수록 신학 공부에 회의가 든다. 아니, 더 정확하게는 학부 시절을 4년제 일반대학이 아닌 신학대에서 보낸 것이 그렇다. “이럴 줄 알았으면 일반대로 갈걸….” 비단 …

강박감 때문에… ‘자격 미달’ 신학 논문 양산

“삼위일체로서의 하나님의 내주하심은 인간의 고난과 십자가와 부활을 경험함으로 인해 경험하게 되는 신앙의 본질로서의 인간과 하나님과의 관계를 성찰하는 것으로서의 깨달음을 전달해 주는 것으로서, 삼위일체적 기독론의 관점에서 그리스도인의 그리스도…

“기도는 신학자의 길… 학생 머리만 키울텐가”

A신학교 K교수는 새벽 6시에 눈을 뜬다. 새벽기도를 갔다 돌아온 아내가 그 때쯤 그를 깨우기 때문이다. 아내는 함께 새벽기도를 나가자고 자주 투덜댄다. K교수도 마음이 없는 건 아니지만 몸이 좀체 따라주지 않는다. 아침을 먹고 집을 나와 학교에 도착하면 8시, 얼…
총신대 신학 신입생

선교사 되겠다는 꿈… ‘학문의 신학’에 빼앗기지 말길

총신대학교 2012학년도 입학식이 열리던 2일 오전 서울 사당동 총신대 종합관 대강당. 밖에선 촉촉한 부슬비가 캠퍼스의 봄을 재촉하고 있었고, 행사가 열린 대강당엔 이미 새내기들의 웃음꽃이 만발했다. 마치 종달새들의 지저귐처럼, 젊음의 싱그러움은 그렇게 캠…

“장로들의 신학 수준, 신학교 1학년에도 못 미쳐”

평신도들은 ‘어려운’ 신학에 거부감을 가질 뿐, 결코 신학 자체를 멀리하지 않는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지금도 많은 평신도들이 하나님을 찾아 신학의 세계를 홀로 탐험하고 있다. 이들이 신학이라는 ‘쉽지’ 않은 길에 뛰어든 이유를 평신도인 김광남(51·부천 …
도서

베스트셀러 50권 중 2권… 출판계에도 ‘신학’은 없다

평신도인 이수진(30·가명) 씨는 새해를 맞아 보다 더 신실한 신앙생황을 해야겠다고 마음먹었다. 그러자면 기독교에 대한 기초부터 바로 알아야겠다는 생각에, 기독교 사상사를 다룬 신학책을 한 권 구입했다. 평소 책을 자주 읽는 편인 이 씨는, 그러나 해당 신학책…

학력 타파하자는데… ‘학위’만 있고 ‘신학’ 없는 교회

즉 이 교회 담임목사로 지원하려면 4년제 일반대학을 나와 교단 산하 신대원을 졸업하고 국내가 아닌 해외에서 박사학위를 받아야 한다. 물론 우수한 성적으로. 한국교회 목회자 이력에 ‘박사’는 필수다. 웬만한 대형교회는 그 중에서도 ‘해외 학위’를 원한…
신학대 학력 성적 신학과

○○신대원 가려면 재수는 기본… 신학과 경쟁의 현실

크리스천투데이는 [교회로 돌아온 신학]을 제목으로 연중기획을 마련했습니다. 신학이 사변화되고, 교회나 신앙과 동떨어져 따로 존재한다는 현실인식이 이번 기획을 추진한 배경입니다. 본지는 한국교회 신학의 다양한 면을 살펴, 보다 쉽고 실제적인 신학의 길을…
신학대 성적 수능 학력

어렵고 딱딱한 것?… 우리는 신학을 오해하고 있다

“심지어 어떤 교인은 신학이 신앙에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생각합니다. 신학책을 읽었더니 오히려 신앙의 열기가 식었다고 말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하지만 신학을 일부 전문인들을 위한 것이거나, 실제 신앙생활과 연관이 없다고 생각하는 사람은 신학에 …

한신대, 해외봉사단 케냐 파송… 빈곤아동 구호활동

한신대학교(총장 채수일)가 지난해 이어 올해도 해외봉사활동에 나섰다. 한신대학교와 월드쉐어(이사장 권태일)는 6일 한신대 학생들로 구성된 ‘해외봉사단’ 21명을 케냐로 파견했다. ‘해외봉사단’은 오는 19일까지 약 23일간 케냐에 머물며 단기 해외봉사 프로…
대한신학대학원大, 황원찬 총장 복귀로 정상화

대한신학대학원大, 황원찬 총장 복귀로 정상화

석수동 대한신학대학원대학교가 정상화됐다. 동교 이사회는 지난달 25일 전격 제출된 정효제 전 총장의 사표를 26일 수리했고, 이에 따라 황원찬 총장이 1일 업무에 복귀해 정상적인 학사 행정에 돌입했다. 황원찬 총장은 “긴 시간 동안 학교 정상화를 위해 기도…

한신대, 인도 마드라스 크리스천 대학과 교류협력 체결

한신대학교(총장 채수일)는 지난 6일 인도 마드라스 크리스천 대학과 우호관계 및 장래의 제휴 증진을 위한 교류협력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교는 이번 협약을 통해 상호 가능한 범위 내에서 학생교육의 교환, 상호 학술교류, 인적자원의 개선 등에 모든 노력을 …

김선도 감독, 목원대에 3억 발전기금 전달

서울 광림교회(담임 김정석 목사) 원로인 김선도 목사가 6일 대전 목원대학교를 방문, 김원배 총장에게 3억원의 신학과 복원기금을 전달했다. 김 감독은 “목원대가 최근 신학관 복원을 비롯한 각종 기부운동을 활발히 벌인다는 소식을 듣고 있었다”며 “이번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설교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