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인애한의원

산후조리, 산후보약을 통한 건강 회복 도움

출산후 40일은 여성의 평생건강을 좌우하는 기간이다. 이처럼 여성들의 출산 후 산후조리는 매우 중요한 일이다. 임신과 출산과정에서 여성의 몸은 약해질 대로 약해져 있기 때문이다, 출산 후 산모들이 가장 조심해야 하는 것 중 하나가 산후풍이다. 산후풍은 관절 시림, 오한, 발한 등 여러 가지 증상으로 나타나고, 평생 질환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적극적인 산후조리가…

크리스천투데이=김신의 기자 | Sep 19, 2018 10:59 AM KST

박윤희 원장

성공적인 치아교정, 정확한 진단과 체계적인 치료 중요

치아교정은 성장기 아동, 청소년 같이 젊은 층의 전유물로 생각되어져 왔다. 하지만 최근 중년층의 치아교정도 늘고 있는 추세이다. ‘꽃중년’이라는 단어가 유행할 만큼 예전과 달리 중년층의 외모관리에 대한 관심도가 높아져 심미적인 이유로 이를 계획하는 사람도 많다. 가지런한 치아는 좋은 인상을 줄 수 있는 심미적인 이유에서도 중요하지만 건강을 위해서도 중요하…

크리스천투데이=김신의 기자 | Sep 18, 2018 01:21 PM KST

사진 플과나무한의원 제공

편두통 증상. 잃어버린 일상의 활력 되찾을 방법은

예상하지 못했던 일이 발생하면 누구라도 당황하게 된다. 특히 그것이 좋지 않은 쪽이라면 당황을 넘어 불안감에 휩싸이기도 한다. 일상에서 종종 겪는 편두통. 흔한 만큼 예상이 가능해 이 때문에 당황하는 사람은 많지 않을 것이다. 그런데 통증 정도가 일상 자체를 마비시킬 정도로 심하게 나타난다면 어떨까? 게다가 일시적인 현상에 그치지 않고 지속적으로 반복되어 나…

크리스천투데이=김신의 기자 | Sep 18, 2018 01:08 PM KST

손발 다한증 사진제공 경희원장

손발 다한증치료, 땀억제 효과 높이기 위해선

땀은 사람이 몸의 체온을 유지하기 위해서 필요한 요소이다. 더운 날씨나 운동을 해서 몸의 체온이 올라가게 되면 땀이 나는 것은 당연하다. 하지만 요즘과 같이 선선한 날씨나 운동을 하지 않아도 땀이 수시로 분출되어 일상생활에 불편함을 겪고 있다면 다한증을 의심해보는 것이 좋다. 다한증은 다양한 부위에서 나타날 수 있다. 그 중 전신다한증은 전신에서 땀이 과도하…

크리스천투데이=김신의 기자 | Sep 18, 2018 10:36 AM KST

홍제역 김춘희 원장

행락철 교통사고 급증, 한의원에서 자동차보험으로 치료 가능

완연한 가을 날씨가 한창이다. 주말이면 설레는 마음을 안고 캠핑이나 나들이를 떠나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하지만 야외활동이 증가하는 가을철에 교통사고가 집중되는 것으로 조사되어 교통안전에 주의가 요구된다. 교통안전공단에서 가을철 9~11월에 발생하는 교통사고를 분석한 결과, 최근 3년간(2015년~2017년) 전국 교통사고 115만 건 중 27%이상인 31만 건이 가을철에 발생하…

크리스천투데이=김신의 기자 | Sep 17, 2018 01:21 PM KST

자하연

지속 되는 불면증, 우울증이 오기 전에 해결해야

옛말에 '잠이 보약이다.'라는 말이 있다. 잠을 잘 자면 전 날의 피로를 효과적으로 풀 수 있으며 떨어진 에너지를 보충할 수 있다는 말이다. 잠은 우리가 생각하는 것 보다 훨씬 우리 몸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 하지만 현대인들은 다양한 이유로 잠 못 이루는 날이 많다. 이러한 증상이 나타날 때면 잠을 청하려고 다양한 고민을 하게 되는 데 이러한 고민들 또한 잠을 방해하는 …

크리스천투데이=김신의 기자 | Sep 05, 2018 03:55 PM KST

감기

환절기 면역력 저하에 따른 건강관리 독감 예방접종 중요해

기록적인 폭염도 비소식과 함께 사그라지며 기온이 점차 내려감을 느끼고 있는 요즘이다. 특히 낮과 밤의 기온차이가 점점 벌어지고 있는 요즘 급격한 온도 변화에 몸이 적응하지 못하고 면역력이 떨어져 감기와 같은 바이러스성 질환에 잘 걸린다. 국민건강보험 자료에 따르면, 환절기 감기 환자 수는 약 170만명 정도로, 여름의 98만 명보다 2배 이상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 감…

크리스천투데이=김신의 기자 | Sep 03, 2018 02:22 PM KST

한국한의원

출산은 물론 유산 후에도 ‘산후조리’ 필수인 이유는?

산후기의 합병증, 즉 '산후풍'에 의한 여성들의 고통은 매우 크다. 산후풍은 산후조리가 충분하지 못할 경우 발생하게 된다. 몸 상태가 극도로 약하고 정신적으로도 예민해지기 때문에 아주 기본적인 생활도 어려워질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임신과 출산 과정에서 여성은 급격한 호르몬변화를 겪는다. 이때 호르몬 변화는 여성 보다는 아이에 유리한 방향으로 이루어진다. …

크리스천투데이=김신의 기자 | Aug 31, 2018 03:23 PM KST

한의원

걸을 때 골반통증과 고관절 뻐근함 어떻게 해소할까

회사원 윤 씨(33)는 출 퇴근길을 걸을 때 골반통증과 고관절의 뻐근한 느낌에 매일 고생하고 있다. 이와 함께 오래 앉아 있거나 운동을 하면 둔부 깊숙한 곳에서부터 시작된 통증이 동반되기까지 한다. 이처럼 몸 상태가 정상이 아니다보니 업무 시간에도 일을 제대로 할 수 없다. 그러나 시간을 쪼개 찾아간 병원에서도 뼈에 큰 문제는 없지만 염증이 있을 수 있다해 소염제만 복…

크리스천투데이=김신의 기자 | Aug 31, 2018 03:03 PM KST

임플란트

치아건강을 위협하는 미숙한 사랑니 발치...안전한 발치를 위해선?

송파에 거주하는 대학생 김 모씨(20대)는 어금니 뒤쪽의 통증 때문에 고생하고 있다. 통증의 원인은 오래전부터 나오고 있던 사랑니였다. 사랑니가 나오기 시작한 때부터 통증을 느꼈지만 발치에 대한 두려움에 방치해두고 있었다. 평소에는 그럭저럭 참아낼 수 있었지만 이번 통증은 컸다. 결국 통증을 참지 못하고 치과를 찾아갔지만 이미 다른 치아를 밀고 나오고 있는 사랑니…

크리스천투데이=김신의 기자 | Aug 29, 2018 04:27 PM KST

임규성

돌발성난청, 조기치료로 청력회복을 높여야

귀가 먹먹하고 이명이 들리거나 양쪽 귀의 청력차이가 느껴지는 증상이 나타났다면 돌발성난청을 의심해봐야 한다. 돌발성난청이란 순음청력검사에서 3개 이상의 연속된 주파수 영역에서 30dB 이상의 청력손실이 3일 이내에 발생한 것으로, 사전예고 없이 발생한다는 특징이 있다. 최근 돌발성난청을 겪는 젊은 층 환자들이 증가하고 있다. 이전보다 소음이 큰 환경적 요인도 …

크리스천투데이=김신의 기자 | Aug 28, 2018 05:18 PM KST

스탠답

배뇨장애에 통증까지...전립선염, 정확한 검진과 적합한 치료 중요

하루 중 대부분의 시간을 앉아 보내는 남성들에게 흔한 증상이 있다. 바로 전립선염이다. 전립선 혹은 전립선 주위 조직의 염증에 의한 증상 증후군인 전립선염은 이처럼 오래 앉아 생활하는 환경, 스트레스 등에 의해 흔히 발생되고 있다. 오랫동안 의자에 앉아서 보내는 생활의 반복은 전립선에 압박을 가한다. 그 결과 관련 기관의 손상을 야기하게 되는데, 음주, 과로, 불규…

크리스천투데이=김신의 기자 | Aug 28, 2018 12:42 PM KST

신기율

복부 통증, 답답함, 팽만감...잦은 위염증상 해결책 찾아야

현대인이라면 누구나 한번쯤 겪어볼 법한 위염, 하지만 증상이 크게 나타나지 않아 묵살하는 경우가 많다. 보통 위염증상이 나타나면 소화제를 복용하거나. 진통제를 복용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이는 위염치료의 근본적인 해결책이 될 수는 없다. 대표적인 위염증상으로는 복부의 통증을 느끼거나, 소화불량, 체한 것처럼 속이 답답하고, 속이 메슥거리는 등 다양한 증상이…

크리스천투데이=김신의 기자 | Aug 28, 2018 11:48 AM KST

척추

고령 환자 척추관 협착증, ULBD치료로 침습 덜어

현대를 살아가는 우리들은 늘 허리통증으로부터 자유로울 수 없다. 또한 척추질환인 척추관 협착증 환자가 2013년 120만 2,800명에서 2016년 144만 9,120명으로 약20% 가량 대폭 증가했다. 특히, 전체 환자의 90% 이상이 50대 이상 중장년층인 것으로 나타나 노화에 의한 퇴행성 변화가 주원인인 것으로 나타났다. 의료기술의 발전으로 대한민국은 지금 100세 장수시대로 접어들었으며 …

크리스천투데이=김신의 기자 | Aug 27, 2018 11:35 AM KST

편두통

편두통, 증상 재발 벗어날 치료방법 요구돼

무언가 경험을 통해 알고 있다면 살아가는 데 큰 도움이 된다. 하지만 반대의 경우도 있다. 이를테면 몸에서 발생하는 통증 같은 것. 어떤 증후가 괴로움을 안겨준다는 것을 안다면 증상이 발생하기 전부터 그 고통을 한 번 더 겪어야 하는 불안감을 느낄 수 있다. 가령 '편두통'을 말이다. 편두통은 머리 한쪽에서(혹은 양쪽) 비롯된, 심장이 뛰는 것 같은 박동성 통증이 일정 시…

크리스천투데이=김신의 기자 | Aug 27, 2018 11:32 AM KST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