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의 부활이 확신시켜 주는 것 4가지는?

뉴욕=김유진 기자     |  

ⓒBruno van der Kraan/ Unsplash.com

ⓒBruno van der Kraan/ Unsplash.com
미국 캘리포니아에 위치한 하베스트크리스천펠로우십(Harvest Christian Fellowship)의 담임인 그렉 로리(Greg Laurie) 목사가 예수 그리스도의 부활이 신자에게 확신시켜 주는 4가지를 제시했다.

로리 목사는 ‘종말에 대한 불안, 부활절, 그리고 죽음의 소멸’이라는 주제로 칼럼을 게재했다. 다음은 해당 칼럼의 전문.

절대로 변할 것 같지 않은 어두운 상황에 처해본 적이 있는가? 어쩌면 당신은 삶이 아주 잘 되다가 갑자기 심각한 질병에 걸렸거나 사랑하는 사람을 잃었을 수도 있다. 그런 상황에서 어떻게 이겨내야 할지 모를 것이다.

연구원들은 실망감이 가장 어려운 감정적 경험 중 하나라는 것을 발견했다. ‘더 컬트’의 한 기사는 “감정은 뇌의 화학 물질인 도파민과 불가분의 관계가 있다”고 지적했다.

당신은 좋은 일이 생기면 도파민이 분비된다. 거의 감정적인 흥분이 밀려 온다. 또는 생일과 같은 기대되는 일이 다가오고 있을 수도 있다. 그래서 소셜미디어에 올려 보지만 아무도 이를 알아주지 않는다. 먼저 두 배의 도파민 쇼크를 받은 후에는 두 배의 낙담을 경험하게 된다. 이는 실망감을 불러일으키는 실제 화학적 반응이다.

우리가 그렇게 느끼는 많은 일들이 일어날 수 있다. 어쩌면 가족에게 충격적인 일이 일어났을 수도 있다.

미국과 전 세계의 많은 사람들이 전염병, 인플레이션, 우크라이나에서 계속되는 전쟁 때문에 스트레스와 불안에 가득 차 있다. 이는 이해하기 쉽다. 이러한 위협에 더해 러시아 지도자인 블라디미르 푸틴은 서방에 핵무기를 사용하겠다는 위협을 가하고 있다.

심리학자들은 심지어 “종말에 대한 불안(Doomsday Anxiety)”이라는 용어까지 만들었다. 이것이 우리가 알고 있는 세상 또는 삶의 종말에 대한 두려움이나 걱정을 포함한다.

이제 고개를 들어야 할 때다!

봄은 부활하고 소생하는 시기이다. 부활절이 어떤 날인지 기억하자.

예수님은 십자가에 죽으심으로 죄를 이기셨다.

예수님이 죽은 자 가운데서 다시 살아나셨을 때, 그분은 죽음을 물리치셨다!

예수님이 부활하심으로써 죽음은 죽었다. 부활절은 죽음의 종말이었다. 혹자는 “전에는 죽음이 사형 집행인이었지만, 부활은 그를 정원사로 만들었다”고 말했다.

역사상 모든 사건 중에서 가장 중요한 사건은 예수 그리스도가 무덤에서 다시 살아나신 것이다. 예수님은 이 땅에 오셔서 완전한 삶을 사시고, 완전한 죽음을 당하시고, 죽은 자 가운데서 부활하셔서, 모든 것을 바꾸셨다.

이 자신을 돌보지 않으신 행위는 나와 당신, 그리고 모두를 위한 것이었다.

예수님이 죽임을 당하시고 빼앗겼을 때, 제자들이 느꼈을 실망을 상상해 보라. 그러나 예수님은 죽음에서 부활하실 것을 약속하셨다.

그분의 시체에 향유를 바르기 위해 함께 무덤으로 간 여인들은 부활하신 주님을 볼 것을 기대하지 않았다. 그러나 한 천사가 그들에게 말했다. “놀라지 말라. 너희는 십자가에 못 박힌 나사렛 예수를 찾고 있구나. 그 분은 여기에 계시지 않는다! 그분은 죽은 자 가운데서 부활하셨다! 보라, 여기가 그분의 시체를 두었던 곳이니라”(막 16:6 NLT).

예수님은 모든 것을 바꾸셨다. 그것이 부활절의 의미이자 나의 흔들리지 않는 소망의 이유이다.

예수님의 부활은 우리의 소망이 무덤을 넘어선다는 것을 가르쳐 준다.

예수님은 죽음을 짊어지고 그것을 이기셨다. 예수님이 죽음에서 다시 살아나심으로써, 소망도 그분과 함께 왔다. 이 소망은 모든 사람, 특히 상처받은 이들을 향해 있다.

예수님은 물리적 세계에서 몸으로 실제적으로 부활하셨다.

성경은 우리에게 이렇게 말한다. “그러나 이제 그리스도께서 죽은 자 가운데서 다시 살아나사 잠자는 자들의 첫 열매가 되셨도다 사망이 한 사람으로 말미암았으니 죽은 자의 부활도 한 사람으로 말미암는도다”(고전 15:20-21 NLT).

예수님의 부활은 나에게 다음과 같은 확신을 준다.

나는 하나님께 받아들여졌다. 로마서 4장 25절은 “예수는 우리가 범죄한 것 때문에 내줌이 되고 또한 우리를 의롭다 하시기 위하여 살아나셨느니라”고 말한다.

나는 그리스도인의 삶을 사는 데 필요한 모든 능력을 가지고 있다. 로마서 8장 11절은 “예수를 죽은 자 가운데서 살리신 이의 영이 너희 안에 거하시면 그리스도 예수를 죽은 자 가운데서 살리신 이가 너희 안에 거하시는 그의 영으로 말미암아 너희 죽을 몸도 살리시리라”고 말한다.

나는 천국에서 영원히 살 것이며 그분과 같은 새 몸을 받게 된다. 골로새서 3장 4절은 이 말씀으로 우리에게 확신을 준다. “우리 생명이신 그리스도께서 나타나실 그 때에 너희도 그와 같으리라”

나는 부활한 관계를 갖게 될 것이다. “우리가 예수께서 죽으셨다가 다시 살아나심을 믿을진대 이와 같이 예수 안에서 자는 자들도 하나님이 그와 함께 데리고 오시리라”(살전 4:14).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권주혁 신야

日 신야 목사 “태평양 전쟁 포로에서 예수 그리스도의 포로로”

과달카날 해전 아카츠키호 승선 전쟁 중 포로 된 신야 미치하루 포로수용소에서 예수 받아들여 신학교 나와 목회, 간증서 발간 본지에 비대면 성지순례 ‘사도 바울의 발자취를 찾아서’를 2년 이상 절찬리에 연재하고 있는 권주혁 장로님(국제정치학 박사)께…

한가협

한가협, ‘대검찰청 2023 마약류 범죄백서’ 분석

2023 청소년 마약 약 1,500명 암수성 고려 시 45,000명 추산 최근 5년 사이 10대 30%씩 ↑ 전체적으로 매년 12% 이상 ↑ (사)한국가족보건협회(대표 김지연 약사, 이하 한가협)는 대검찰청에서 최근 발간한 ‘2023 마약류 범죄백서’ 자료를 발췌·분석해 대한민국 마약의 …

한국교회봉사단, 수해 피해지역 복구지원활동 전개

폭우에 피해 속출… 한교봉, 구호활동 박차

한국교회봉사단(총재 김삼환 목사, 이사장 오정현 목사, 대표단장 김태영 목사, 이하 한교봉)이 이번에 수해를 입은 지역을 찾아 구호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교봉은 먼저 11일 경북 안동(위동)과 영양(입암) 지역 수해 100여 가구와 완전 수몰 13가구의 상황을 살피고…

지난 7월 3일, 중국 공산당의 상징인 망치와 낫이 그려진 간판이 저장성 쉬니안 기독교 교회 옆에 세워졌다.

“中 종교들, 시진핑 주석을 가르침과 활동 중심에 둬야”

중국의 종교 지도자들은 최근 한 세미나에서 시진핑 주석과 그의 사상을 가르침과 설교의 중심에 두라는 지시를 받았다. 중국의 종교 자유를 다루는 매체인 비터윈터에 따르면, 6월 26일 종교 대표자 및 관료들을 대상으로 열린 세미나에서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대법원

기독교계, 일제히 규탄… “동성혼 판도라의 상자 열어”

대법원이 동성 커플을 건강보험 피부양자로 등록할 수 있다고 판결한 것을 두고 기독교계가 “동성결혼의 판도라의 상자를 연 폭거”라며 일제히 규탄했다. 대법원은 18일 오후 전원합의체(주심 김선수 대법관)를 열고 소성욱 씨(김용민 씨의 동성 커플)가 국민건…

18일 예자연 기자회견이 진행되고 있다.

“종교시설 집합금지 적법? 대법 이념적 판결 유감”

대법 “종교 자유, 공익보다 중하다 보기 어려워” 소수의견은 ‘긴급해도 침해 최소성 갖춰야’ 지적 25일 복지부 상대 사건 선고… “다른 결과 기대” 광주 안디옥교회가 광주광역시장을 상대로 제기한 ‘관내 종교시설에 대한 집합금지’ 처분 취소 소송에…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