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신도들 대상 ‘그루밍 성범죄’ 혐의 목사 구속… 수면유도제 소지

이대웅 기자 입력 : 2018.11.08 15:57

충남 한 교회 목사(45)가 여성 신도들에게 성범죄를 저지른 혐의로 구속됐다.

천안동남경찰서는 이 목사를 ‘성폭력 범죄의 처벌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구속했다고 8일 밝혔다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이 목회자는 지난해 초부터 수개월 동안 여성 신도 4명을 상대로 “기도를 해야 한다”며 기도원 등으로 불러 신체 일부를 추행하거나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여성 신도들에게 “마귀가 들어 있어 기도해야 한다”는 등 목사라는 지위를 이용해 범행한 것으로 파악됐다.

피해자와 친분을 쌓아 심리적으로 지배한 뒤 성적으로 가해 행위를 하는 전형적인 ‘그루밍 성폭력’이라고 경찰은 설명했다.

경찰은 이 목사가 수면유도제인 졸피뎀을 갖고 있던 것을 확인하고, 신도들을 상대로 한 성범죄에 이용했는지 수사하고 있다.

용의자 목사는 경찰 조사에서 성추행 등 성폭력 혐의는 인정하면서도 졸피뎀은 단순히 소지만 하고 있었다고 진술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