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기도의집, ‘사역자 학대 혐의’ 창립자와 절연

강혜진 기자  eileen@chtoday.co.kr   |  

새로운 관련 제보 받아

▲‘국제 기도의 집’ 에릭 볼츠(Eric Volz) 대변인. ⓒ유튜브 영상 캡쳐

▲‘국제 기도의 집’ 에릭 볼츠(Eric Volz) 대변인. ⓒ유튜브 영상 캡쳐
미국 캔자스시티 국제기도의집(International House of Prayer in Kansas City, IHOP KC)이 창립자 마이크 비클(Mike Bickle) 목사의 사역자 학대 혐의와 관련된 새로운 내용을 제보받은 후 그와 관계를 끊었다. 

IHOP KC 에릭 볼츠(Eric Volz) 대변인은 지난달 29일(이하 현지시각) 공개한 영상에서 “IHOP KC는 1999년 24/7 기도 사역을 창설한 비클 목사와 영구적으로 헤어질 것”이라고 밝혔다.

볼츠 대변인은 “집행위원회는 위기 관리를 맡은 후 마이클 비클 측의 부적절한 행동 수준을 확인할 수 있는 내용을 제보받았다”며 “IHOP KC는 공식적으로 그와 즉시 영구적으로 분리돼야 한다”고 전했다.

또 스튜어트 그리브스(Stuart Greaves) 전무이사가 이사직을 비롯한 모든 사역에서 사임했다. 그리브스 이사의 사임에 대한 별다른 설명은 없었다. 이에 12월 10일 이번 위기 관리를 맡은 커트 풀러(Kurt Fuller) 사무총장이 일시적으로 전무이사직을 맡게 된다.

볼츠 대변인은 “그리브스 이사가 지난 23년 동안 IHOP KC 공동체에 미친 영향을 말로 설명할 수 없다. 그의 가르침, 리더십, 예수님에 대한 사랑은 수천 명의 삶에 영향을 끼쳤다. 그는 IHOP KC에서 자정부터 오전 6시까지 진행되는 프로그램 ‘나이트와치’(NightWatch) 책임자로 일했으며, 지난 3년 동안 전무이사로 섬겼다”고 전했다.

볼츠 대변인은 “독립적인 조사관이 비클 목사의 혐의에 대해 추가로 조사하는 동안 제기된 새로운 정보의 세부 사항을 공유하는 데 있어서 관련자의 허가를 받지 못했다”며 “위법 행위의 영향을 받은 사람의 개인 정보 보호는 매우 중요하다”고 전했다.

이어 “이는 비클의 사역자 학대 혐의들에 대해 완전한 조사가 수행돼야 한다는 IHOP KC의 확신을 키울 뿐”이라고 했다.

아울러 “현재 우리는 보고된 혐의에 대한 철저하고 완전한 조사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그런 다음 IHOP KC가 다시는 이와 같은 힘든 길을 걷지 않도록 교회 정책과 절차 및 문화에 필요한 모든 변경 사항을 구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지난 2023년 10월 창립 멤버인 드웨인 로버츠(Dwayne Roberts), 전 임원 브라이언 김(Brian Kim), 전 포어러너교회(Forerunner Church) 담임인 웨스 마틴(Wes Martin) 목사 등은 여러 여성들과 관련된 비클 목사의 위법 행위 혐의를 제기했다.

이들은 수십 년 동안 지속된 것으로 추정되는 위법 행위에 대해 여러 여성들로부터 신고를 받았다고 했다. 또 “이러한 주장의 신빙성은 어느 한 명의 경험이나 피해에 근거한 것이 아니라, 여러 피해자들이 경험한 집단적이고 확증적인 증언에 기초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당시 비클 목사는 혐의가 조사되는 동안 사역에서 물러나기로 했다. 지난 2023년 11월 초 그리브스 목사는 8명의 여성들과 관련된 혐의를 제기했으나, 26년 전 여성과 관련된 주장 중 단 한 건만이 신빙성을 갖고 있다는 성명을 냈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트럼프.

트럼프 암살 시도에 대한 美 교계 지도자들 반응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13일(이하 현지시각) 미국 펜실베이니아에서 선거 유세 도중 총격을 당했다. 이후 미국 전역의 목회자들과 복음주의 지도자들은 안도를 표하며, 피해자들과 국가를 위한 기도를 요청했다. 텍사스주 그레이프바인에 위치한 펠로우…

지구촌교회 2024 중보기도 컨퍼런스

최성은 목사, 지구촌교회 사임

분당 지구촌교회가 홈페이지를 통해 최성은 목사의 사임을 발표했다. 지구촌교회 홈페이지에서는 “최성은 담임목사님께서는 지구촌교회 창립 30주년 기념사역을 잘 마무리하고, 일신상 이유로 지구촌교회 담임 목사직의 사임을 표명하셨다”고 밝혔다. 교회 …

한동대학교 최도성 총장

“기독교 정체성, 절대 양보 못 해… 한동대생은 선교 프론티어”

‘학생 모집 위기’ 타개 위한 제안 정중히 거절 다수 학생들 동참하는 ‘공동체성경읽기’ 진행 기도회, 자정까지 학생 700명 자리 지키기도 “말씀‧기도 계속되는 한, 한동에 미래 있어… 각자 자리서 선교 지경 넓히는 한동인 되길” “학생 모집이 점점 어…

존 칼빈 장 칼뱅

칼빈이 지금 목회한다면, 예배 때 ‘시편 찬송’만 부를까?

3. 바람직한 개혁교회상 1) 개혁주의 신학원리가 적용된 개혁교회 개혁주의, 이성 한계 극복 신학 5백 년 걸쳐 형성된 거대한 체계 잘못 발견되면 언제나 수정 자세 이론·지식 넘어 삶으로 드러내야 설교만 개혁주의 신학 기초하고, 예배와 성례, 직분은 복음…

생명트럭 전국 누빈다

‘낙태 브이로그’ 참극 반복되지 않도록… ‘생명트럭’ 전국 누빈다

최근 ‘임신 9개월 낙태 브이로그’가 전 국민에게 충격을 준 가운데, 태아의 죽음을 막기 위한 ‘생명트럭’이 전국을 누빈다. 생명운동연합이 주최하고 주사랑공동체, 한국기독교생명윤리협회, 프로라이프, 에스더기도운동, 성선생명윤리연구소, 아름다운피켓, …

탈북민 북한이탈주민 의 날

윤석열 대통령 “북한 동포, 한 분도 돌려보내지 않을 것”

윤석열 정부에서 기념일 제정 자유 향한 용기에 경의, 탈북민 행복이 통일 앞당길 것 강조 정착·역량·화합, 3가지 약속 ‘제1회 북한이탈주민(탈북민)의 날 기념식’이 7월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영빈관에서 윤석열 대통령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