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전쟁> 이어… 이승만 영화 <기적의 시작> CGV 개봉

이대웅 기자  dwlee@chtoday.co.kr   |  

흥행 역주행으로 전국 상영 돌입

▲이승만 대통령 역할을 맡아 열연중인 국민배우 임동진 목사.
▲이승만 대통령 역할을 맡아 열연중인 국민배우 임동진 목사.

이승만 대통령을 바로 알리는 영화 <건국전쟁>이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가운데, 이 대통령의 신앙적 면모까지 잘 살려낸 영화 <기적의 시작>도 흥행 역주행이 시작됐다.

영화 <기적의 시작>은 종로3가 낙원상가 허리우드 극장과 신촌 필름포럼 등 서울 지역 영화관 두 곳에서만 상영되고 있었으나, 2월 22일(일부 지역 21일) CGV에서도 개봉하게 됐다.

CGV 서울 압구정점, 경기 야탑점 동수원점, 강원 춘천점 등에서는 이미 예매가 가능하다.

▲영화 &lsquo;기적의 시작&rsquo; 메인 타이틀
▲영화 ‘기적의 시작’ 메인 타이틀

영화 <기적의 시작>은 무려 20년이라는 제작 기간에 걸쳐 완성됐다. 이 기간 동안 권순도 감독은 이승만 대통령을 실제로 만났거나 그와 큰 일을 함께한 이들의 경험담을 다양하게 담았다.

대표적 인물이 故 백선엽 장군이다. 대한민국 최초 4성 장군이었던 백 장군은 6.25 당시 이승만 대통령과 함께하며 큰 위기에 빠졌던 대한민국을 구해낸 인물이다.

이승만 대통령의 양자이자 그의 쓸쓸한 말년을 곁에서 지켰던 이인수 박사의 생전 마지막 인터뷰도 담겼다. 이인수 박사는 지난해 별세했다.

영화 <기적의 시작>에서는 이승만 대통령이 기독교인이 된 장면을 가감 없이 설명하고, 노년의 이승만이 나라를 위해 어떤 기도를 하며 하나님께 매달렸는지 세밀하게 묘사했다. 기독교 색채를 뺀 다른 작품들과 크게 대조된다.

기록사진이나 영상이 없는 주요 장면은 목회직에서 은퇴한 국민 배우 임동진 목사가 열연을 펼쳤다. 임 목사는 열악한 제작환경에도 기꺼이 제작에 동참, 이 대통령의 나라 사랑하는 모습을 되살리려 노력했다.

영화사 측은 “예매를 많이 해 주시면 상영관이 늘어난다. 순차적으로 다른 상영관도 예매가 열릴 것”이라며 “서울 2개 극장에서 시작해 박스오피스를 역주행하며 전국적으로 개봉되는 것이야말로 ‘기적의 시작’”이라고 전했다.

관련 영상: https://www.youtube.com/watch?v=otcOOj1QpEs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권주혁 신야

日 신야 목사 “태평양 전쟁 포로에서 예수 그리스도의 포로로”

과달카날 해전 아카츠키호 승선 전쟁 중 포로 된 신야 미치하루 포로수용소에서 예수 받아들여 신학교 나와 목회, 간증서 발간 본지에 비대면 성지순례 ‘사도 바울의 발자취를 찾아서’를 2년 이상 절찬리에 연재하고 있는 권주혁 장로님(국제정치학 박사)께…

한가협

한가협, ‘대검찰청 2023 마약류 범죄백서’ 분석

2023 청소년 마약 약 1,500명 암수성 고려 시 45,000명 추산 최근 5년 사이 10대 30%씩 ↑ 전체적으로 매년 12% 이상 ↑ (사)한국가족보건협회(대표 김지연 약사, 이하 한가협)는 대검찰청에서 최근 발간한 ‘2023 마약류 범죄백서’ 자료를 발췌·분석해 대한민국 마약의 …

한국교회봉사단, 수해 피해지역 복구지원활동 전개

폭우에 피해 속출… 한교봉, 구호활동 박차

한국교회봉사단(총재 김삼환 목사, 이사장 오정현 목사, 대표단장 김태영 목사, 이하 한교봉)이 이번에 수해를 입은 지역을 찾아 구호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교봉은 먼저 11일 경북 안동(위동)과 영양(입암) 지역 수해 100여 가구와 완전 수몰 13가구의 상황을 살피고…

지난 7월 3일, 중국 공산당의 상징인 망치와 낫이 그려진 간판이 저장성 쉬니안 기독교 교회 옆에 세워졌다.

“中 종교들, 시진핑 주석을 가르침과 활동 중심에 둬야”

중국의 종교 지도자들은 최근 한 세미나에서 시진핑 주석과 그의 사상을 가르침과 설교의 중심에 두라는 지시를 받았다. 중국의 종교 자유를 다루는 매체인 비터윈터에 따르면, 6월 26일 종교 대표자 및 관료들을 대상으로 열린 세미나에서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대법원

기독교계, 일제히 규탄… “동성혼 판도라의 상자 열어”

대법원이 동성 커플을 건강보험 피부양자로 등록할 수 있다고 판결한 것을 두고 기독교계가 “동성결혼의 판도라의 상자를 연 폭거”라며 일제히 규탄했다. 대법원은 18일 오후 전원합의체(주심 김선수 대법관)를 열고 소성욱 씨(김용민 씨의 동성 커플)가 국민건…

18일 예자연 기자회견이 진행되고 있다.

“종교시설 집합금지 적법? 대법 이념적 판결 유감”

대법 “종교 자유, 공익보다 중하다 보기 어려워” 소수의견은 ‘긴급해도 침해 최소성 갖춰야’ 지적 25일 복지부 상대 사건 선고… “다른 결과 기대” 광주 안디옥교회가 광주광역시장을 상대로 제기한 ‘관내 종교시설에 대한 집합금지’ 처분 취소 소송에…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