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명진 칼럼] 故 박상은 원장님을 생각하며

|  

▲故 박상은 원장. ⓒ크투 DB

▲故 박상은 원장. ⓒ크투 DB
한국기독교생명윤리협회 등에서 안양샘병원 故 박상은 원장님과 함께 사역하셨던 본지 칼럼니스트 이명진 원장님(명이비인후과)이 베트남 선교지에서 순직하신 박상은 원장님에 대한 추모글을 보내오셨습니다. 본 글은 추도 모임에서 추도사로 발표하신 것입니다. -편집자 주

박상은 원장님, 당신은 우리에게 낮엔 해처럼 밤엔 달처럼 살아오신 분이십니다. 여러 선교 현장에서 또 진료 현장에서 생명윤리 현장에서, 어느 장소 어느 때든지 낮이나 밤이나 하나님 나라가 확장되는 곳이라면 어디서나 박 원장님의 모습을 볼 수 있었기 때문입니다.

욕심도 없이 어두운 세상 비추어, 온전히 남을 위해 사신 분입니다. 일평생 이 땅에 빛과 소금 되어, 가난하고 지친 영혼을 주님께 인도하신 분입니다. 남들이 미처 돌아보지 못한 이웃들에게 주님의 사랑을 전하시다 선교 현장에서 부르심 받으신, 축복받으신 분입니다.

당신은 ​예수님처럼 또 바울처럼 그렇게 살아오신 분입니다. 남을 위하여 온몸을 온전히 버리시며 베풀고 나누는 사랑을 기뻐하며 살아 오셨습니다.

주일 오후 믿기 어려운 소식을 듣고 가슴이 철렁 내려앉았습니다.
주님의 갑작스러운 부르심에 놀라고 당황스러웠습니다.

이제 이분이 담당하셨던 그 많은 일들은 어떻게 하나? 누가 그 일을 대신 맡아 할 수 있을 것인가? 하는 걱정이 되었습니다.

우리가 의지하고 따라가던 커다란 기둥이 무너져 내리는 것 같았습니다. 의료전문인으로서 신앙인으로서 박 원장님의 자리는 우리에게 너무나 크신 분이었습니다.

하지만 이 모든 일들이 선하신 주님의 우리를 향한 선하신 계획 아래 있음을 믿고, 주님 앞에 엎드립니다.

에베소 장로들과 성도들이 무릎을 꿇고 눈물을 흘리며 예루살렘을 향하던 바울을 보낸 것처럼, 오늘 우리도 너무나 사랑하는 박 원장님을 주님의 품에 보내드립니다. 그 동안 주님이 사랑하시고 사용하시던 박 원장님의 영혼을 기쁘게 받아 주신 줄 믿습니다.

하지만 남은 저희들에게는 박 원장님을 주님 품에 떠나보낸 슬픔이 너무나 큽니다.

이제 남은 우리들이 박 원장님에게 맡기셨던 일들을 이어받아, 이 땅에서 선한 역사를 이어가겠습니다. 엘리야를 대신하여 엘리사에게 능력을 베푸신 것처럼, 남은 우리가 박 원장님의 빈자리를 메워갈 수 있도록 선한 성품과 갑절의 능력을 주시길 소망합니다.

사랑하는 아버지와 남편을 먼저 하나님 품에 떠나보내는 가족들의 깊은 아픔을 돌아보시고, 주님이 준비하신 한량없는 위로와 은혜로 채워주시길 기도합니다.

이별의 시간이 너무나 아쉽고 슬프지만, 이 모든 일이 주님의 선하신 계획 아래 있음을 믿고 주님께 모든 영광과 감사를 드립니다.

▲이명진 원장(명이비인후과, 의사평론가, 성산생명윤리연구소 직전 소장).

▲이명진 원장(명이비인후과, 의사평론가, 성산생명윤리연구소 직전 소장).
이명진 장로

한국기독교생명윤리협회 상임운영위원장
성산생명윤리연구소 전 소장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기성

“말라버린 눈물과 묻혀버린 회개, 성결 회복하자”

120년 앞두고 회개로 새 출발 전국 교회 회개 운동 동참 요청 한국교회, 초기엔 매력 잘 발휘 지금 메시지도 차별점도 없어 회개는 생소, 사중복음은 무시 다른 교단들과 다를 바 없어져 기독교대한성결교회(총회장 류승동 목사) 제118년차 총회가 ‘회개와 상생…

제11차 교육선교 국제콘퍼런스 기자회견

“교육선교, 개종에서 삶의 변화까지 총체적 복음 전파”

(사)파우아교육협력재단(PAUA)이 주최하는 ‘제11회 교육선교 국제콘퍼런스’가 오는 7월 11일부터 12일까지 온누리교회(서빙고) 청소년수련원에서 ‘선교지 미래와 방향성’을 주제로 열린다. 2018년 미주에서 열린 이후 6년 만이다. 20일 오전 한국프레스센터에서 …

한국교회법연구원 창립 20주년

“법 지키지 않는 한국교회… ‘공범’ 되고 싶지 않았다”

“20년 전보다 성경·교회·국가법 오히려 안 지켜 연구원 존재 자괴감 들기도 하지만 사명 다할 것” 성경과 교회법·국가법을 연구하며 교회 내 분쟁을 조정하고 한국교회의 건강한 본질 회복에 힘써 온 한국교회법연구원이 창립 20주년을 맞았다. 올해로 90세인 …

동반연, 진평연, 반동연, 자유교육연합

“동성 파트너 건강보험 피부양자 인정, 정치적 판단 안 돼”

동반연, 진평연, 반동연, 자유교육연합 등 시민단체들이 “대법원은 삼권분립 원칙에 따라 사법적극주의 유혹 배격하고, 헌법질서에 반하는 동성애 파트너의 건강보험 피부양자 자격 불허하라”고 촉구했다. 이들은 20일 오전 11시 서울 서초구 대법원 앞에서 기…

2024 예장 통합, 신년감사 및 하례식

“김의식 총회장, 직무 중단하고 자숙을”

예장 통합 총회장 김의식 목사 논란과 관련, ‘총회장 정책자문위원회(위원장 손달익 목사, 이하 자문위)’가 직무 중단과 자숙을 권고했다. 현직 증경총회장들로 구성된 자문위는 6월 19일 모임을 갖고, “현 총회장과 관련하여 사과와 함께 무거운 마음으로 권고…

이루다 미니스트리

이루다 미니스트리 첫 <파이어 성령 컨퍼런스>, 2천 석 전석 조기 마감

오는 8월 1일(목)부터 3일(토)까지 3일에 걸쳐 수원 신텍스에서 진행되는 가 사전 예약 접수를 시작한 지 불과 2주 만에 2천 석 전석 마감됐다. 이루다 미니스트리(대표 주성민 파주 세계로금란교회 담임목사)는 전국 초교파 중·고·청년대학부 성령 컨퍼런스인 이번…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