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게이트’ 주연 배우 정상훈, 정려원, 새해 인사 전해

김신의 기자 입력 : 2018.02.14 18:02

영화게이트
▲영화 게이트 포스터.
2월 개봉 예정인 영화 ‘게이트’에 출연한 크리스천 배우 정상훈과 정려원 등이 2월 14일 새해 인사 겸 영화에 대한 소개를 전했다.

영화 ‘게이트’는 범죄, 코미디의 장르로, 출연진들은 입 모아 큰 웃음을 선사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어 소은 역할을 맡은 정려원은 “속 시원한 한 해 보내길 바란다”고, 민욱 역을 맡은 정상훈은 “2018년도 여러분을 확실하게 웃겨드리겠다”며 “속 시원하게 통쾌하게 웃으시고 즐거운 시간 갖길 바란다”고 인사했다.

한편 정상훈은 한 음악 감독의 전도로 성경책을 받고 교회를 다니기 시작했다. 그 가운데 한 번은 꿈에 하나님이 나왔던 사연을 매일경제와의 인터뷰에서 전하기도 했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