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복희, “빨갱이들 날 뛰는 사탄의 세력 …물러나길 기도”

강혜진 기자 입력 : 2016.11.30 15:58

윤복희 SNS
▲윤복희 SNS.
가수 윤복희가 최근 시위와 관련해 ‘빨갱이’라는 표현으로 자신의 정치적 견해를 언급했다.

윤복희는 지난 29일 자신의 SNS 게정을 통해 “대한민국을 위해 기도합니다. 내 사랑하는 나라를 위해 기도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게재했다.

윤복희는 해당 글에서 “억울한 분들의 기도를 들으소서. 빨갱이들이 날뛰는 사탄의 세력을 물리치소서”라며 다소 거친 표현의 기도문을 작성했다.

‘빨갱이’가 박근혜 대통령의 퇴진을 원하는 세력으로 해석될 소지가 있다는 논란이 제기됐다.

그는 네티즌들의 비난이 거세지자 “내 나라 대한민국을 위한 기도”,“기도는 강한 거에요”등으로 답변했으나 오히려 비난하는 댓글이 폭주해 게시물을 삭제한 상태다.

윤복희는 가수 윤항기 목사(한국그룹사운드원로회, 예우회)의 전도로 독실한 신자가 됐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