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락 개혁 측, 고명진 목사 초청 임마누엘성회

이대웅 기자  dwlee@chtoday.co.kr   |  

▲임마누엘성회 모습.

▲임마누엘성회 모습.
성경적 신약교회로의 회복을 도모하는 성락교회 개혁 측이 지난 10월 26-28일 3일간 서울 신길 예배당에서 ‘복음, 그리스도인다움’이란 주제로 ‘2022년 제2차 임마누엘성회’를 개최했다.

개교회를 넘어 지역 대표 부흥성회로 자리잡은 임마누엘성회에는 한국교회를 대표하는 목회자와 신학자, 유명 인사들이 강사로 참여해 왔다.

이번 성회에는 기독교한국침례회(기침) 직전총회장인 고명진 목사(수원중앙침례교회)가 강사로 나서 큰 관심을 모았다. 성락교회는 지난 80년대 말 이단 시비를 이유로 기침에서 탈퇴한 후 기침과의 모든 교류가 단절됨은 물론, 한국교회 전체와 다른 길을 걸어왔다.

이에 고명진 목사를 강사로 초청한 것은 그 자체로 큰 의미가 있다. 고 목사는 직전 총회장으로 기침 총회를 대표하는 인물이어서, 이번 성회가 양측 간 교류 재개의 신호탄이 될지 기대가 모아진다.

▲고명진 목사가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고명진 목사가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개혁 측은 “앞서 정영택 목사(예장통합 증경총회장)와 이승희 목사(예장합동 증경총회장)에 이어, 침례교 대표 지도자인 고명진 목사까지 임마누엘성회 강사로 나선 것은 사실상 한국교회가 개혁 측을 기존 성락교회와 다르게 인식하고 있는 것”이라고 평가했다.

고명진 목사는 첫날 ‘오직 예수(눅 2:41-51)’, 이튿날 ‘신앙 리셋(마 21:1-11)’을 주제로 각각 말씀을 전했다. 그는 개혁 성도들에게 그리스도인으로서의 자세와 목표, 삶의 신앙고백을 설명하며 예수님을 닮아가는 궁극적 삶을 표본을 제시하고, 스스로를 이겨내면서 개혁하는 결단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 외에 강재식 목사(총신대 법인이사)도 강사로 섰다.

성락교회 교회개혁협의회 대표 장학정 장로는 “이번 성회는 성락교회 개혁의 새로운 전환점이 되었다”며 “그간 성회가 과거로부터 상처 입은 개혁 성도들을 위한 위로의 시간이었다면, 이번 성회는 새로운 시대로 나아가기 위한 결단의 자리”라고 밝혔다.

장 대표는 “이번 임마누엘 성회는 이전까지의 성회와는 방향이 달랐다. 이제 우리는 개혁된 교회, 성장한 그리스도인으로서 어떻게 살아갈 것인지 고민해야 한다”며 “모든 개혁 성도들이 각자 삶의 자리에서 그리스도인다운 삶을 살아가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기성

“말라버린 눈물과 묻혀버린 회개, 성결 회복하자”

120년 앞두고 회개로 새 출발 전국 교회 회개 운동 동참 요청 한국교회, 초기엔 매력 잘 발휘 지금 메시지도 차별점도 없어 회개는 생소, 사중복음은 무시 다른 교단들과 다를 바 없어져 기독교대한성결교회(총회장 류승동 목사) 제118년차 총회가 ‘회개와 상생…

제11차 교육선교 국제콘퍼런스 기자회견

“교육선교, 개종에서 삶의 변화까지 총체적 복음 전파”

(사)파우아교육협력재단(PAUA)이 주최하는 ‘제11회 교육선교 국제콘퍼런스’가 오는 7월 11일부터 12일까지 온누리교회(서빙고) 청소년수련원에서 ‘선교지 미래와 방향성’을 주제로 열린다. 2018년 미주에서 열린 이후 6년 만이다. 20일 오전 한국프레스센터에서 …

한국교회법연구원 창립 20주년

“법 지키지 않는 한국교회… ‘공범’ 되고 싶지 않았다”

“20년 전보다 성경·교회·국가법 오히려 안 지켜 연구원 존재 자괴감 들기도 하지만 사명 다할 것” 성경과 교회법·국가법을 연구하며 교회 내 분쟁을 조정하고 한국교회의 건강한 본질 회복에 힘써 온 한국교회법연구원이 창립 20주년을 맞았다. 올해로 90세인 …

동반연, 진평연, 반동연, 자유교육연합

“동성 파트너 건강보험 피부양자 인정, 정치적 판단 안 돼”

동반연, 진평연, 반동연, 자유교육연합 등 시민단체들이 “대법원은 삼권분립 원칙에 따라 사법적극주의 유혹 배격하고, 헌법질서에 반하는 동성애 파트너의 건강보험 피부양자 자격 불허하라”고 촉구했다. 이들은 20일 오전 11시 서울 서초구 대법원 앞에서 기…

2024 예장 통합, 신년감사 및 하례식

“김의식 총회장, 직무 중단하고 자숙을”

예장 통합 총회장 김의식 목사 논란과 관련, ‘총회장 정책자문위원회(위원장 손달익 목사, 이하 자문위)’가 직무 중단과 자숙을 권고했다. 현직 증경총회장들로 구성된 자문위는 6월 19일 모임을 갖고, “현 총회장과 관련하여 사과와 함께 무거운 마음으로 권고…

이루다 미니스트리

이루다 미니스트리 첫 <파이어 성령 컨퍼런스>, 2천 석 전석 조기 마감

오는 8월 1일(목)부터 3일(토)까지 3일에 걸쳐 수원 신텍스에서 진행되는 가 사전 예약 접수를 시작한 지 불과 2주 만에 2천 석 전석 마감됐다. 이루다 미니스트리(대표 주성민 파주 세계로금란교회 담임목사)는 전국 초교파 중·고·청년대학부 성령 컨퍼런스인 이번…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