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동욱 목사 칼럼] 이런 자만이 행복하리라

|  

▲설동욱 목사.

▲설동욱 목사.
고대 로마 후기 공화국 시대의 으뜸가는 서정시인 호라티우스의 시구 가운데 유명한 것 하나가 있다. “오늘을 내 날이라고 말할 수 있는 자만이 행복하리라”는 말이다. 그의 시에서 ‘카르페 디엠’이라는 말이 나왔다. “현재를 소중히 여기고 이 순간에 충실하라” 의미의 말은 오늘날 현대인에게 큰 깨달음으로 오고 있다. 주어진 오늘도 제대로 못 살면서 내일을 끌어안고 염려한다는 것은 바보짓이요 무익한 것이라는 말씀이다. 그는 말하기를 우리가 몇 살까지 살 것인지 그것은 신의 영역이니 함부로 궁금하게 생각하지도 말고 점쟁이들의 점수판은 아예 쳐다보지도 말라고 했다. 그냥 미래도 과거처럼 어깨 위에 지고 가는 것이 차라리 좋다는 것이다. 다시 말하면 내일 일은 신의 영역이니 오늘을 가장 소중하게 생각하고 후회 없이 살라는 말이다.

저는 요즈음 가끔 TV를 보면 악한 영이 안방까지 들어와 있는 것을 느낀다. 우리나라 대표적인 예능 프로에서 무당을 찾아가서 인생을 상담하고 미래를 묻고 신기해하는 장면을 보았다. 무엇 때문에 이런 현상이 생길까? 염려 때문이다. 우리가 염려하는 것은 뿌리가 흔들리고 있기에 불안해서이다. “너희 염려를 다 주께 맡기라 이는 그가 너희를 돌보심이라”(벧전 5:7) 정신적 가치를 소중히 여기며 예수님과 더불어 하루하루를 후회 없이 사는 사람만이 참 행복을 누릴 수 있을 것이다.

설동욱 목사(다산 예정교회 담임, 남양주어린이미래재단 이사장)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트럼프.

트럼프 암살 시도에 대한 美 교계 지도자들 반응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13일(이하 현지시각) 미국 펜실베이니아에서 선거 유세 도중 총격을 당했다. 이후 미국 전역의 목회자들과 복음주의 지도자들은 안도를 표하며, 피해자들과 국가를 위한 기도를 요청했다. 텍사스주 그레이프바인에 위치한 펠로우…

지구촌교회 2024 중보기도 컨퍼런스

최성은 목사, 지구촌교회 사임

분당 지구촌교회가 홈페이지를 통해 최성은 목사의 사임을 발표했다. 지구촌교회 홈페이지에서는 “최성은 담임목사님께서는 지구촌교회 창립 30주년 기념사역을 잘 마무리하고, 일신상 이유로 지구촌교회 담임 목사직의 사임을 표명하셨다”고 밝혔다. 교회 …

한동대학교 최도성 총장

“기독교 정체성, 절대 양보 못 해… 한동대생은 선교 프론티어”

‘학생 모집 위기’ 타개 위한 제안 정중히 거절 다수 학생들 동참하는 ‘공동체성경읽기’ 진행 기도회, 자정까지 학생 700명 자리 지키기도 “말씀‧기도 계속되는 한, 한동에 미래 있어… 각자 자리서 선교 지경 넓히는 한동인 되길” “학생 모집이 점점 어…

존 칼빈 장 칼뱅

칼빈이 지금 목회한다면, 예배 때 ‘시편 찬송’만 부를까?

3. 바람직한 개혁교회상 1) 개혁주의 신학원리가 적용된 개혁교회 개혁주의, 이성 한계 극복 신학 5백 년 걸쳐 형성된 거대한 체계 잘못 발견되면 언제나 수정 자세 이론·지식 넘어 삶으로 드러내야 설교만 개혁주의 신학 기초하고, 예배와 성례, 직분은 복음…

생명트럭 전국 누빈다

‘낙태 브이로그’ 참극 반복되지 않도록… ‘생명트럭’ 전국 누빈다

최근 ‘임신 9개월 낙태 브이로그’가 전 국민에게 충격을 준 가운데, 태아의 죽음을 막기 위한 ‘생명트럭’이 전국을 누빈다. 생명운동연합이 주최하고 주사랑공동체, 한국기독교생명윤리협회, 프로라이프, 에스더기도운동, 성선생명윤리연구소, 아름다운피켓, …

탈북민 북한이탈주민 의 날

윤석열 대통령 “북한 동포, 한 분도 돌려보내지 않을 것”

윤석열 정부에서 기념일 제정 자유 향한 용기에 경의, 탈북민 행복이 통일 앞당길 것 강조 정착·역량·화합, 3가지 약속 ‘제1회 북한이탈주민(탈북민)의 날 기념식’이 7월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영빈관에서 윤석열 대통령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