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세프 한국위원회 유니캐스터 ‘페이커’ 이상혁 선수
▲유니세프 한국위원회 유니캐스터 ‘페이커’ 이상혁 선수. ⓒ유니세프 한국위원회 제공

유니세프 한국위원회(회장 정갑영)는 최근 T1 소속 프로게이머 ‘페이커’ 이상혁 선수가 참여한 유니세프 생명을 구하는 선물 ‘페이커 패키지’ 캠페인이 전개 하루 만에 누적 후원금 1억 원을 넘어서며 큰 호응을 이끌고 있다고 밝혔다.

지구촌 어린이의 교육과 영양을 지원하기 위해 ‘페이커’ 이상혁 선수가 직접 교육 및 영양 구호물품을 골라 구성한 ‘페이커 패키지’ 캠페인에 FearX등 LCK(리그오브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소속 구단과 Gen.G, Dplus KIA, 광동 프릭스의 팬들이 잇따라 동참하면서 e스포츠계의 나눔 문화 확산이 이뤄지고 있다.

‘페이커’의 선행을 따라 캠페인에 참여한 e스포츠 팬은 “‘페이커’ 덕분에 처음으로 후원을 해봤다. 게임 안에서는 서로 경쟁하지만, 지구촌 어린이를 위해 하나 된 모습이 인상 깊다”며 후원 인증을 남기기도 했다.

‘페이커’의 에이전트 팬어블은 “팬분들께서는 작년에도 쓰레기 줍기 봉사 후 선행 릴레이 인증을 하며 이상혁 선수에게 큰 힘이 되어 주셨다. 이번 ‘페이커 패키지’에 참여해 주신 소중한 마음들은 이상혁 선수에게도 큰 원동력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조미진 유니세프 한국위원회 사무총장은 “전 세계 어린이의 교육과 영양을 위해 동참해 주신 e스포츠 관계자와 팬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페이커’ 님이 직접 ‘페이커 패키지’를 구성하며 후원에 동참해 주신 덕분에 선한 영향력이 널리 퍼져나갈 수 있었다. 다시 한번 감사드리며, 함께해주신 모든 분들의 온정은 지구촌 어린이들에게 큰 희망과 용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페이커’가 참여한 ‘유니세프 생명을 구하는 선물’은 후원자가 지원하고 싶은 구호물품을 선택하면 유니세프 물류센터를 통해 현지 어린이들에게 해당 구호품이 전달되는 캠페인으로 보건, 영양, 식수위생, 교육, 보호 사업에 필요한 물품들로 구성돼 있다.

이번에 ‘페이커’ 선수가 직접 구성한 ‘페이커 패키지’는 후원금 3만 원 상당의 고영양 비스킷 60개, 영양실조치료식 15개, 공책 6개, 연필 40자루, 유니세프 책가방 1개로 이뤄졌으며, 캠페인 참여는 유니세프 한국위원회 웹사이트(https://www.unicef.or.kr/involve/individual/ig/0000988)에서 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