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이재명 대표의 ‘셰셰’ 발언 논란과 관련된 주요 언론들의 보도 내용.
▲민주당 이재명 대표의 ‘셰셰’ 발언 논란과 관련된 주요 언론들의 보도 내용. ⓒ네이버 뉴스 검색화면 캡쳐
최근 논란이 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셰셰’ 발언과 관련, 자유통일당 중앙선대위 이동민 대변인이 27일 논평을 통해 “자국 비하 발언으로 국민적 자존심을 추락시킨 발언에 책임을 지고 즉각 정계은퇴를 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 대변인은 “중국의 정당 대표가 한 발언이 아니다.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용납할 수 없는 국가 비하 발언은 이재명 민주당 대표의 발언”이라며 “아니나 다를까. 현재 중국 주요 매체를 통해 ‘왜 중국을 집적거리나’라는 이 대표 해당 발언이 집중 소개되고 있다. ‘이것이 한국 민심이다’라는 기사와 함께 ‘마침내 한국에서 정신이 멀쩡한 인물이 나타났다’는 글이 올라오고 있다”고 했다.

그는 “대한민국 국민들은 이재명 대표에게 묻고 싶다. ‘당신은 중국 인민위원회 선거에 출마하려고 합니까?’”라며 “이 대표는 대한민국 국민들의 자존심에 상처를 주고도 제대로 된 사과조차 없다. 중국인들의 자존심만 올려주는 현대판 매국노 정당 대표는 대한민국에 필요 없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