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파, 대한민국 지켜 온 광화문 세력에 전면전 선포
용산 고립시키고 윤 정부 무너뜨릴 수 있다는 노림수
자유통일당 원내 진출 가능성 높아지자 초조함의 발로”

자유통일당 신혜식 미디어홍보본부장 등이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자유통일당 신혜식 미디어홍보본부장 등이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자유통일당(대표 장경동)은 27일 더불어민주당 강득구 의원 등이 ‘윤석열을 지키겠다는 전광훈 세력…’ 관련 공동 기자회견을 연 것에 대해 “‘선거법 위반’ 운운 공격은 광화문 세력에 대한 전면전 선포”라며 “원내 진출해 윤석열 정부를 지킬 것”이라고 반박 기자회견을 통해 입장을 밝혔다.

앞서 민주당 강득구 의원, 서울의소리(대표 백은종), 평화나무(이사장 김용민 목사) 등 단체들은 이날 오후 1시 20분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종교단체-시민단체들은 전광훈 씨와 극우교회들의 불법 행위에 대해 경찰에 고발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이에 자유통일당 신혜식 미디어홍보본부장은 국회 소통관에서 반박 기자회견을 열고 “‘윤석열을 지키겠다는(윤석열-김건희 정권을 비호하고 있는) 전광훈 세력의 선거법 위반’을 운운하며 민주당 의원을 비롯한 친북 좌파 추종 세력들이 27일 기자회견을 갖고 공격에 나섰다”며 “총선을 불과 2주일여 앞두고 좌파 세력들이 그동안 대한민국과 보수 가치를 지켜온 광화문 세력에 대해 전면전을 선포한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신혜식 미디어홍보본부장은 “한마디로 광화문 애국 세력 무력화로 용산을 고립시키고, 궁극적으로 윤석열 정부를 무너뜨릴 수 있다는 노림수”라며 “이번 기자회견에 김건희 여사를 공격하기 위한 몰래카메라 주동 세력인 서울의소리가 포함된 것만 봐도 이들의 불순한 의도는 삼척동자도 알 수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신혜식 미디어홍보본부장은 “최근 여론조사를 통해 자유통일당의 비례대표 원내 진출 가능성이 높아지자 이에 대한 초조함의 발로라고 생각된다”며 “야권에서는 벌써부터 총선승리의 오만함에 빠져 총선이후 윤석열 정부 퇴진과 탄핵, 특검 등의 발톱을 공공연하게 드러내고 있다”고도 했다.

그러면서 신혜식 미디어홍보본부장은 “자유통일당과 광화문세력은 지금까지 해온 것처럼 윤석열 정부와 자유 대한민국을 지킬 것이며, 더욱 결연히 광화문과 용산 그리고 보수가치를 지켜낼 것”이라며 “앞으로 남은 총선 과정은 물론 총선이후 예상되는 진짜 우파와 종북좌파의 대결전에 광화문 애국세력이 총결집해야 한다. 자유통일당이 최전선에 서겠다”고 덧붙였다. 다음은 자유통일당 기자회견문 전문.

민주당 의원을 비롯한 친북 극좌 세력들이 27일 국회 기자회견에서 전광훈 세력’의 선거법 위반”이라는 음해에 분노한다 자유통일은 이를 광화문 세력에 대해 전면전을 선포한 것으로 보고 모든 수단과 방법을 동원해 대응해 나갈 것이다.

기자회견을 주도한 서울의소리는 몰카를 동원해 악의적 취재를 한 가짜뉴스의 본거지로 비판을 판는 유튜브 방송입니다. 또 이번 자유통일당에 공천을 신청한 인물도 일부 대화를 몰래 녹취해 악의적으로 편집 방송하는 등 물의를 일으켰습니다. 자유통일당과 정부를 음해하는 세력은 이처럼 악의적인 가짜뉴스 배포 세력임을 알아야 합니다. 자유통일당은 허위날조 가짜뉴스 세력 척결에 앞장 서겠다.

또 극좌 세력이 기자회견에서 “‘윤석열을 지키겠다는(윤석열-김건희 정권을 비호하고 있는)”는 주장에 대해서는 자유통일당은 4.10 총선이 대한민국세력과 반대한민국세력의 대결로 규정했으며 윤석열 대통령의 대한민국 자유수호 의지에 공감 광화문에서 종북 주사파와 치열하게 싸웠고 앞으로도 이는 변함없을 것이다.

이 모든 일들은 한마디로 광화문 애국세력인 자유통일당을 무력화시켜 용산을 고립시키고, 궁극적으로 윤석열 정부를 무너뜨릴 수 있다는 노림수이다. 다시 한번 강조하자면 이번 기자회견에 김건희 여사를 공격하기 위한 몰래카메라 주동 세력인 서울의소리가 포함된 것만 봐도 이들의 불순한 의도는 삼척동자도 알 수 있다.

특히 최근 여론조사를 통해 자유통일당의 비례대표 원내 진출 가능성이 높아지자 이에대한 초조함의 발로라고 생각된다. 야권에서는 벌써부터 총선승리의 오만함에 빠져 총선이후 윤석열 정부 퇴진과 탄핵, 특검 등의 발톱을 공공연하게 드러내고 있다.
하지만 자유통일당과 광화문세력은 지금까지 해온 것처럼 윤석열 정부와 자유 대한민국을 지킬 것이며, 더욱 결연히 광화문과 용산 그리고 보수가치를 지켜낼 것이다.
앞으로 남은 총선 과정은 물론 총선이후 예상되는 진짜 우파와 종북좌파의 대결전에 광화문 애국세력이 총결집해야 한다. 자유통일당이 최전선에 서겠다.

2023. 3. 27
자유통일당 미디어홍보본부장 신혜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