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기는 뒤집히면 기회… 북한 추종세력 국회 진입 막아야”

송경호 기자  7twins@naver.com   |  

자유통일당, 3.1절 기념논평 발표

반국가세력들 나라 집어삼키기 위한 계획
호시탐탐 입법권 장악 시도 반드시 막아야
지정학적 위치 활용하면 세계 중심 발돋움
광화문 집회는 나라를 바꿀 에너지를 가져

▲자유통일당 대표고문 전광훈 목사. ⓒ송경호 기자

▲자유통일당 대표고문 전광훈 목사. ⓒ송경호 기자
자유통일당(대표고문 전광훈 목사, 대변인 구주와)가 3․1절 105주년 기념 논평을 발표했다.

이들은 “나라를 빼앗긴 설움에 참지 못한 우리 할아버지, 할머니들이 ‘대한독립만세’를 외치며 일제에 항거해 모두 일어난지 105년이 흘렀다. 이제 다시 전국민이 나라를 위해 일어나야 할 때”라고 했다.

이어 “지금 반국가세력들이 나라를 집어삼키기 위한 계획을 하고 있다. 북한을 추종하는 세력들이 호시탐탐 국회로 들어가 대한민국의 입법권을 장악할 시도를 하고 있다”고 했다.

이어 “이번 총선에서 이미 비례의석과 지역구를 몇 군데 확보해 놓았다고 한다. 이들의 국회 진입을 반드시 막아내야 한다. 적국에게 나라를 맡기는 정신나간 나라가 세계에 어디 있단 말인가”라고 지적했다.

또 “대한민국은 지정학적 위치상 대륙과 태평양을 연결하는 핵심 위치에 놓여 있어 힘을 기르지 않으면 언제든지 강대국의 먹잇감이 될 수밖에 없다. 반대로 이를 잘 이용하면 강대국으로 세계의 중심국으로 발돋움할 수 있는 것”이라고 했다.

이어 “따라서 항시 전국민이 힘을 하나로 모아 힘을 길러 나라를 지켜내야 한다. 2002년 한일 월드컵 때 전국민을 하나로 모은 힘도 바로 광화문 길거리 응원이었다. 광화문 집회는 나라를 바꿀 수 있는 에너지를 갖고 있다”고 했다.

이들은 “대한민국은 현재 큰 위기에 처해 있다. 정치, 경제, 문화, 예술, 언론, 종교, 교육 곳곳에 종북주사파들이 득실대고 있고, 북한, 중국, 러시아의 다방면의 압박에 시달리고 있다. 공직선거는 해킹과 부정선거 논란에 공정성을 잃었고, 사법시스템은 수 년 전 이미 마비되었다. 문재인과 조국으로 인해 도덕성은 바닥에 떨어졌고, 이재명은 대한민국을 상습 전과자도 대통령이 될 수 있는 나라로 만들려고 하고 있다”고 밝혔다.

아울러 “대한민국은 언제나 ‘위기’ 아니면 ‘기회’였다. 그러나 위기는 뒤집는 순간 기회가 된다. 뒤집는 날짜는 4월 10일”이라며 “그날을 위해 힘을 모으는 시작이 바로 오늘 3․1절 광화문 집회이다. 대한민국을 사랑하는 사람이라면 모두 나와 ‘대한민국’을 힘차게 외치자”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권주혁 신야

日 신야 목사 “태평양 전쟁 포로에서 예수 그리스도의 포로로”

과달카날 해전 아카츠키호 승선 전쟁 중 포로 된 신야 미치하루 포로수용소에서 예수 받아들여 신학교 나와 목회, 간증서 발간 본지에 비대면 성지순례 ‘사도 바울의 발자취를 찾아서’를 2년 이상 절찬리에 연재하고 있는 권주혁 장로님(국제정치학 박사)께…

한가협

한가협, ‘대검찰청 2023 마약류 범죄백서’ 분석

2023 청소년 마약 약 1,500명 암수성 고려 시 45,000명 추산 최근 5년 사이 10대 30%씩 ↑ 전체적으로 매년 12% 이상 ↑ (사)한국가족보건협회(대표 김지연 약사, 이하 한가협)는 대검찰청에서 최근 발간한 ‘2023 마약류 범죄백서’ 자료를 발췌·분석해 대한민국 마약의 …

한국교회봉사단, 수해 피해지역 복구지원활동 전개

폭우에 피해 속출… 한교봉, 구호활동 박차

한국교회봉사단(총재 김삼환 목사, 이사장 오정현 목사, 대표단장 김태영 목사, 이하 한교봉)이 이번에 수해를 입은 지역을 찾아 구호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교봉은 먼저 11일 경북 안동(위동)과 영양(입암) 지역 수해 100여 가구와 완전 수몰 13가구의 상황을 살피고…

지난 7월 3일, 중국 공산당의 상징인 망치와 낫이 그려진 간판이 저장성 쉬니안 기독교 교회 옆에 세워졌다.

“中 종교들, 시진핑 주석을 가르침과 활동 중심에 둬야”

중국의 종교 지도자들은 최근 한 세미나에서 시진핑 주석과 그의 사상을 가르침과 설교의 중심에 두라는 지시를 받았다. 중국의 종교 자유를 다루는 매체인 비터윈터에 따르면, 6월 26일 종교 대표자 및 관료들을 대상으로 열린 세미나에서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대법원

기독교계, 일제히 규탄… “동성혼 판도라의 상자 열어”

대법원이 동성 커플을 건강보험 피부양자로 등록할 수 있다고 판결한 것을 두고 기독교계가 “동성결혼의 판도라의 상자를 연 폭거”라며 일제히 규탄했다. 대법원은 18일 오후 전원합의체(주심 김선수 대법관)를 열고 소성욱 씨(김용민 씨의 동성 커플)가 국민건…

18일 예자연 기자회견이 진행되고 있다.

“종교시설 집합금지 적법? 대법 이념적 판결 유감”

대법 “종교 자유, 공익보다 중하다 보기 어려워” 소수의견은 ‘긴급해도 침해 최소성 갖춰야’ 지적 25일 복지부 상대 사건 선고… “다른 결과 기대” 광주 안디옥교회가 광주광역시장을 상대로 제기한 ‘관내 종교시설에 대한 집합금지’ 처분 취소 소송에…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