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찬원, 임영웅
▲이찬원, 임영웅. ⓒ한국소아암재단 제공
(재)한국소아암재단(이사장 이성희)은 가수 임영웅, 이찬원이 1월 선한스타 가왕전 상금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선한스타는 스타의 선한 영향력을 응원하는 기부 플랫폼 서비스로 앱 내 가왕전에 참여한 가수의 영상 및 노래를 보며 앱 내 미션 등으로 응원을 하고 순위대로 상금을기부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가수 임영웅은 선한스타 1월 가왕전 상금 200만 원을 소아암, 백혈병으로 고통 받고 있는 환아들의 긴급 치료비 지원을 위해 기부했다. 팬들의 아낌없는 사랑의 힘으로 선한스타를 통한 누적 기부금액 7,235만 원을 돌파한 가수 임영웅은 앙코르 콘서트를 오는 5월 25일과 26일 양일간 서울 월드컵 경기장에서 개최할 예정이다.

가수 임영웅의 이름으로 지원하게 될 긴급 치료비 사업은 집중 항암 치료를 위해 병원에 자주 방문하거나 이식 등의 후유증을 치료중인 환아 가정에 교통비, 식비, 약제비, 치료부대비용 등을 지원하여 안정적으로 치료받을 수 있도록 하는 사업이다.

가수 이찬원은 선한스타 1월 가왕전 상금 100만 원을 소아암, 백혈병, 희귀난치질환으로 고통받고 있는 환아들의 치료비 지원을 위해 기부했다. 팬들의 열렬한 응원의 힘으로 선한스타를 통한 누적 기부 금액 4,960만 원을 달성한 가수 이찬원은 다음 달 28일 저녁 8시 40분에 첫 방송 예정인 티캐스트 E채널 ‘사이코멘터리 : 한끗차이’에 MC로 합류할 예정이다.

가수 이찬원의 이름으로 기부한 가왕전 상금은 소아암, 백혈병, 희귀난치질환으로 고통받고 있는 환아들의 치료비로 사용될 예정이다. 한국소아암재단의 수술비 및 병원 치료비 지원사업은 만 19세 이하의 소아암 백혈병 및 희귀난치병 진단을 받은 만 25세 이하의 환아 대상으로 최소 500만 원에서 최대 3000만 원까지 지원하고 있으며, 수술비 및 병원 치료비, 이식비, 희귀의약품 구입비, 병원 보조기구 지원 등으로 사용된다.

한편 (재)한국소아암재단은 비영리 재단법인으로 소아암, 백혈병 및 희귀질환 어린이 치료비 및 수술비 지원, 외래치료비 및 긴급 치료비 지원, 정서지원, 헌혈 캠페인, 소아암 어린이 쉼터 운영 등 다양한 사업 활동을 펼치고 있다. (재)한국소아암재단은 2001년 보건복지부의 인가를 받아 ‘소아암재단’을 설립, 2대 이사장이었던 한동숙 목사가 15억 원에 달하는 사비를 털어 휴면 상태에 가까웠던 재단을 살리고 2004년 ‘한국소아암재단’으로 보건복지부에 재등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