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냐 기록적 폭우로 피해 늘어나… 장애인들은 ‘이중고’

이대웅 기자  dwlee@chtoday.co.kr   |  

밀알복지재단, 장애인 이재민들 중심 지원

케냐, 지난 3월부터 폭우 지속돼
267명 사망하고 28만 이재민 발생
600가구에 식량과 모기장 지급
말라리아 등 수인성 전염병 위험
감염병 예방 등 추가 지원 필요
공식 홈페이지 등 긴급구호 모금

▲지난 5월 케냐 키수무주 냔도에 내린 기록적인 폭우로 마을이 물에 잠긴 모습. ⓒ밀알복지재단

▲지난 5월 케냐 키수무주 냔도에 내린 기록적인 폭우로 마을이 물에 잠긴 모습. ⓒ밀알복지재단
“메말라 척박한 땅, 홍수로 범람하는 강. 심각한 기후 위기 속 아프리카는 극한의 악순환으로 고통받고 있습니다. 홍수로 인해 삶의 터전을 잃고 극한의 굶주림, 전염병과 싸우는 케냐 주민들에게 관심이 필요한 시점입니다.”

밀알복지재단(이사장 홍정길)이 기록적인 폭우로 삶의 터전을 잃고 생존 위협에 처한 케냐 홍수 피해 이재민들을 위해 최근 긴급구호에 나섰다.

케냐는 지난 3월부터 지속된 폭우로 300여 명의 사망자와 28만 명 이상의 이재민이 발생하는 등 큰 피해를 입었다. 많은 양의 비로 인해 다리가 무너지고 도로가 침수되는 등 도시 기능이 마비됐고, 집 안에도 물이 들어와 벽이 내려앉았다.

밀알복지재단이 2013년부터 저소득 장애인들을 대상으로 재활복지사업을 펼치고 있는 케냐 키수무주 냔도 지역 피해도 극심했다.

▲밀알복지재단 긴급구호를 통해 식량 등을 배분 받는 케냐 냔도지역 주민들. ⓒ밀알복지재단

▲밀알복지재단 긴급구호를 통해 식량 등을 배분 받는 케냐 냔도지역 주민들. ⓒ밀알복지재단
밀알복지재단은 지난 5월, 냔도 지역을 덮친 홍수 직후 지역 주민들을 대상으로 피해 상황을 조사했는데, 인터뷰에 응한 530가구 주민 모두 가옥이 침수되는 피해를 입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뇌성마비나 언어장애, 자폐 스펙트럼 장애 등, 장애가 있는 이재민들의 경우 추위나 감염으로 인한 통증이 생겨도 의사를 표현하기 어려워 제때 치료받지 못해 건강이 악화된 경우가 많았다.

스스로 몸을 움직일 수 없는 지체장애 아동들의 경우, 부모의 품에 안겨 피신하다 부딪히거나 떨어져 머리를 다치는 일도 발생했다. 이 밖에 장애인 가정은 비장애인 가정과 비교해 피난소에 늦게 도착하거나, 피난소까지 갈 교통비도 없어 구호물품을 지급받지 못하기도 했다.

이에 밀알복지재단은 홍수 피해를 입은 주민들 중 취약한 저소득 장애인 가정 이재민들을 중심으로 긴급구호를 실시하고 있다.

▲가옥 침수로 물에 잠긴 물품을 보여주고 있는 케냐 키수무주 냔도 지역 주민들. ⓒ밀알복지재단

▲가옥 침수로 물에 잠긴 물품을 보여주고 있는 케냐 키수무주 냔도 지역 주민들. ⓒ밀알복지재단
지난 5월, 지역사회 보건요원 및 학교·병원과 협력해 실태조사를 진행한 밀알복지재단은 정부 지원에서 소외된 취약계층 600가구를 선정해 식량과 모기장을 지급했다.

이들이 당장 끼니를 해결하기 어려운 상황을 고려해 식용유, 쌀, 콩, 설탕, 밀가루 등의 식량을 가구당 22kg씩 배분했고, 성인 2명이 사용해도 넉넉한 대형 모기장을 1개씩 전달했다. 또 치료가 필요한 가정에 치료비를 지원해 병원에 갈 수 있도록 했으며, 의약품도 지원했다.

장애가 있는 막내딸을 포함해 아이 셋을 홀로 키우고 있는 이재민 도린(Doreen) 씨는 “정부나 다른 기관에서 만든 임시보호소를 찾아갔지만, 자리가 없어 쫓겨난 후 음식을 구하지 못해 힘든 상황에 놓였었는데, 밀알복지재단에서 아이들이 한 달도 넘게 먹을 수 있을 만큼 충분한 식량을 줘서 큰 도움이 됐다”며 “아픈 아이를 병원에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해 주신 덕분에, 아이가 병원에 가 있는 시간 동안 조금씩 돈을 벌 수 있게 됐다”고 감사를 전했다.

▲밀알복지재단 긴급구호를 통해 식량 등을 배분 받는 케냐 냔도지역 주민들. ⓒ밀알복지재단

▲밀알복지재단 긴급구호를 통해 식량 등을 배분 받는 케냐 냔도지역 주민들. ⓒ밀알복지재단
밀알복지재단 배은선 케냐지부장은 “케냐는 현재 지역을 뒤덮은 물로 인한 수인성 전염병과 콜레라가 곳곳에서 발병하고, 감기와 독감 환자도 빠르게 늘고 있다. 특히 모기 개체 수가 증가해 말라리아 감염 위험이 매우 높아진 상황”이라며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한 추가 긴급구호가 시급하다. 생존 위협에 놓인 이재민들을 위한 관심과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밀알복지재단 정형석 상임대표는 “홍수 등과 같은 재난은 신속한 피난이 어려운 아동, 장애인 등과 같은 사회적 약자들에게 더욱 가혹하다”며 “밀알복지재단은 피해 이재민 중에서도 더욱 상황이 어려운 취약계층을 살피며 이들의 조속한 일상 복귀를 위해 힘쓰겠다”고 밝혔다.

밀알복지재단은 지속해서 이재민들 상황을 모니터링하며 긴급구호를 이어갈 예정이다. 케냐 홍수 피해 주민 지원을 원할 경우 밀알복지재단 공식 홈페이지 또는 네이버 해피빈 모금함을 통해 후원할 수 있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트럼프.

트럼프 암살 시도에 대한 美 교계 지도자들 반응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13일(이하 현지시각) 미국 펜실베이니아에서 선거 유세 도중 총격을 당했다. 이후 미국 전역의 목회자들과 복음주의 지도자들은 안도를 표하며, 피해자들과 국가를 위한 기도를 요청했다. 텍사스주 그레이프바인에 위치한 펠로우…

지구촌교회 2024 중보기도 컨퍼런스

최성은 목사, 지구촌교회 사임

분당 지구촌교회가 홈페이지를 통해 최성은 목사의 사임을 발표했다. 지구촌교회 홈페이지에서는 “최성은 담임목사님께서는 지구촌교회 창립 30주년 기념사역을 잘 마무리하고, 일신상 이유로 지구촌교회 담임 목사직의 사임을 표명하셨다”고 밝혔다. 교회 …

한동대학교 최도성 총장

“기독교 정체성, 절대 양보 못 해… 한동대생은 선교 프론티어”

‘학생 모집 위기’ 타개 위한 제안 정중히 거절 다수 학생들 동참하는 ‘공동체성경읽기’ 진행 기도회, 자정까지 학생 700명 자리 지키기도 “말씀‧기도 계속되는 한, 한동에 미래 있어… 각자 자리서 선교 지경 넓히는 한동인 되길” “학생 모집이 점점 어…

존 칼빈 장 칼뱅

칼빈이 지금 목회한다면, 예배 때 ‘시편 찬송’만 부를까?

3. 바람직한 개혁교회상 1) 개혁주의 신학원리가 적용된 개혁교회 개혁주의, 이성 한계 극복 신학 5백 년 걸쳐 형성된 거대한 체계 잘못 발견되면 언제나 수정 자세 이론·지식 넘어 삶으로 드러내야 설교만 개혁주의 신학 기초하고, 예배와 성례, 직분은 복음…

생명트럭 전국 누빈다

‘낙태 브이로그’ 참극 반복되지 않도록… ‘생명트럭’ 전국 누빈다

최근 ‘임신 9개월 낙태 브이로그’가 전 국민에게 충격을 준 가운데, 태아의 죽음을 막기 위한 ‘생명트럭’이 전국을 누빈다. 생명운동연합이 주최하고 주사랑공동체, 한국기독교생명윤리협회, 프로라이프, 에스더기도운동, 성선생명윤리연구소, 아름다운피켓, …

탈북민 북한이탈주민 의 날

윤석열 대통령 “북한 동포, 한 분도 돌려보내지 않을 것”

윤석열 정부에서 기념일 제정 자유 향한 용기에 경의, 탈북민 행복이 통일 앞당길 것 강조 정착·역량·화합, 3가지 약속 ‘제1회 북한이탈주민(탈북민)의 날 기념식’이 7월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영빈관에서 윤석열 대통령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