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태진 목사 “국회 야당 단독 개원, 국민 배신 행위”

이대웅 기자  dwlee@chtoday.co.kr   |  

22대 국회 여야 의원들 향해 권면

편가르기 몰두해 대통령 대적해
국가 경쟁력 약화, 역사 왜곡도
힘 있을 때 배려하며 함께 가야

▲권태진 목사가 이야기하고 있다.
▲권태진 목사가 이야기하고 있다.

한국기독인총연합회(이하 한기연) 대표회장 권태진 목사(군포제일교회)가 지난 8일 22대 국회 개원을 맞아 ‘여야 국회의원들에게 바라는 점’을 전했다.

권태진 목사는 “자유대한민국은 세계인이 부러워할만큼 자유민주주의가 고도화됐고, 선진 경제를 이룩했다. 이는 건국 후 오늘이 있기까지 수고하고 헌신한 조상들이 있기에 가능했다”며 “그러나 요즘 민주주의의 꽃인 의회 정치는 1960년대 말 대학가 정문에 화염병과 최루탄이 난무할 때를 상기시킨다”고 우려했다.

권 목사는 “지역 대표로 뽑힌 국회의원들이 대화와 타협을 통해 국민을 행복하게 하지 못하고 편가르기에 몰두해 다수의 국민이 뽑은 대통령을 대적하고 국가 경쟁력을 약화시키고 있다. 이에 더해 역사까지 왜곡하는 잘못을 범하고 있다”며 “22대 국회는 좀 낫겠거니 생각했는데, 패거리 정치로 여야가 화합하지 못하고 야당 단독으로 국회를 개원해 사상 초유의 입법독주를 하고 있다. 이는 화합을 원하는 국민을 배신하는 행위”라고 지적했다.

그는 “숫자(의석 수)를 권력 삼아 법과 정책을 만드는 일은 국민 갈등의 기준을 만드는 것이므로, 이 상태에서는 단 하나의 법도 용납해서는 안 된다”며 “입법을 잘못하면 잘못된 법이 기준이 되어 재판의 결과(판결)까지 잘못되기에, 나라가 잘 되려면 국회의원들이 애국자가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1948년 제헌 국회의 정신을 이어받길 바란다. 그런 의미에서 정부는 1948년 8월 15일을 ‘건국의 날’로 통일해야 한다”며 “대한민국이 출생한 날을 국민에게 알려야 한다. 출생일을 모르는 사람이 없듯, 건국일이 없는 나라는 없다”고 밝혔다.

권 목사는 “잠시 동안의 권력을 위해 후손이 행복하게 살아야 할 자유대한민국을 황폐하게 만들지 말라”며 “영원한 권력도, 여야도 없다. 금방 전세는 역전된다. 힘이 있다고 생각할 때, 먼저 상대방을 배려하고 양보하며 함께 가라”고 권면했다.

끝으로 “자기 중심적 사고가 국민의 뜻이라 말하지 말고, 안보와 국민의 행복을 위해서는 단합하는 것이 국민의 뜻임을 기억하라”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123 신앙과 삶

CT YouTube

더보기

에디터 추천기사

동성 동반자 커플 대법원 건강보험 피부양자 소송

“‘사실혼 관계’와 ‘동성 동반자’가 어떻게 같은가?”

왜 동성 동반자만 특별 대우를? 혼인 관계, 남녀의 애정이 바탕 동성 동반자 인정해도 수 비슷? 객관적 근거 없는, 가치론 판단 동성애동성혼반대국민연합(동반연)에서 동성 파트너의 건보 자격을 인정한 대법원 전원합의체 판결을 규탄하는 성명을 19일 발표했…

이동환 목사

법원, ‘퀴어축제 축복’ 이동환 목사 출교 ‘효력 정지’

‘퀴어축제 성소수자 축복식’으로 기독교대한감리회(이하 감리교)로부터 출교 처분을 받은 이동환 목사가 법원에 낸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이 받아들여졌다. 수원지법 안양지원 민사 11부(부장판사 송중호)는 19일 이 목사 측이 감리교 경기연회를 상대로 낸 가처…

대법원

기독교계, 일제히 규탄… “동성혼 판도라의 상자 열어”

대법원이 동성 커플을 건강보험 피부양자로 등록할 수 있다고 판결한 것을 두고 기독교계가 “동성결혼의 판도라의 상자를 연 폭거”라며 일제히 규탄했다. 대법원은 18일 오후 전원합의체(주심 김선수 대법관)를 열고 소성욱 씨(김용민 씨의 동성 커플)가 국민건…

지구촌교회

지구촌교회 “최성은 목사 사임 이유는…”

느헤미야 프로젝트 이끄는 과정 부족한 리더십 때문에 자진 사임 성도 대표 목회지원회에서 권유 李 원로, 교회 결정 따른단 입장 지구촌교회가 주일인 21일 오후 임시 사무총회를 열고, 최성은 목사 사임에 관해 성도들에게 보고했다. 이날 사무총회는 오후 6…

올림픽 기독 선수단

제33회 파리 올림픽 D-3, 기독 선수단 위한 기도를

배드민턴 안세영, 근대5종 전웅태 높이뛰기 우상혁, 펜싱 오상욱 등 206개국 1만여 선수단 열띤 경쟁 제33회 하계 올림픽이 7월 24일 부터 8월 12일까지 프랑스 파리 곳곳에서 206개국 1만 5백 명이 참가한 가운데 32개 종목에서 329개 경기가 진행된다. 이번 파리 올림…

넷플릭스 돌풍

<돌풍> 속 대통령 역할 설경구의 잘못된 성경 해석

박욱주 교수님의 이번 ‘브리콜라주 인 더 무비’에서는 넷플릭스 화제작 ‘돌풍’을 다룹니다. 12부작인 이 시리즈에는 설경구(박동호), 김희애(정수진), 김미숙(최연숙), 김영민(강상운), 김홍파(장일준)를 중심으로 임세미(서정연), 전배수(이장석), 김종구(박창식)…

이 기사는 논쟁중

지구촌교회

지구촌교회 “최성은 목사 사임 이유는…”

느헤미야 프로젝트 이끄는 과정 부족한 리더십 때문에 자진 사임 성도 대표 목회지원회에서 권유 李 원로, 교회 결정 따른단 입장 지구촌교회가 주일인 21일 오후 임시 사무총회를 열고…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