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비드 로빈슨
▲국제CCC 새 총재로 선출된 데이비드 로빈슨. ⓒ국제 CCC
국제CCC(Campus Crusade for Christ International)의 새 총재로 데이비드 로빈스(46)가 선출됐다.

국제 CCC는 5일(이하 현지시각) 크리스천포스트(CP)에 보낸 성명을 통해 “데이비드 로빈스가 오는 7월부터 총재직을 맡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로빈스 신임 총재는 “전 세계의 신실하고 신앙심 깊은 직원, 자원봉사자 및 파트너들과 함께 이 새로운 역할로 주님을 섬길 수 있게 되어 매우 겸손한 마음이 든다”며 “모든 언어, 민족 및 국가의 사람들이 예수님을 알고 따를 수 있도록, 우리의 사명을 위해 계속 하나님을 신뢰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1951년 빌과 보넷 브라이트가 UCLA 캠퍼스에서 ‘캠퍼스 크루세이드 포 크라이스트(Campus Crusade for Christ)’를 창립했다. 이는 현재 190개국에서 16,000여 명 이상의 직원이 근무하는, 세계 최대의 기독교 단체 중 하나다.

로빈스는 신임 총재로 임명되기 전, 2017년부터 가정들이 하나님과 가까워지도록 돕는 크루의 사역인 패밀리라이프(FamilyLife)의 대표로 재직했다. 또 이탈리아, 뉴욕시, 미국의 다른 지역에서 크루와 함께 사역하며 전도와 제자 양성에 열정을 보여 왔다고 이 단체는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