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니 새 EP앨범 ‘이터널 메모리즈’ 발매… “곡 옆에 리본(Re-Born) 붙이고 싶었다”

김신의 기자  sukim@chtoday.co.kr   |  
▲몽니의 ‘Eternal Memories’ 앨범 재킷.
▲몽니의 ‘Eternal Memories’ 앨범 재킷.

몽니(공태우, 이인경, 김신의, 정훈태)가 최근 새 EP앨범 ‘Eternal Memories(이터널 메모리즈)’를 발매했다.

‘몽니’는 리더이자 보컬 김신의, 기타 공태우, 베이스 이인경, 드럼 정훈태로 이뤄진 그룹으로, 리더인 김신의는 ‘나는 가수다3’, ‘복면가왕’, ‘불후의명곡’ 등 방송에 출연한 바 있으며, ‘하나님을 반드시(必) 느끼고(feel) 성령으로 채워지기(fill)를 소망한다’는 의미를 담은 수요필워십 찬양팀에서 찬양인도 간사로도 활동하고 있다.

‘몽니’는 순수 우리말로 ‘음흉하고 심술궂게 욕심 부리는 성질’이라는 뜻이며, 뜻보다는 예쁘고 귀여운 소녀가 연상되고 단어 자체의 어감이 좋아 팀 이름을 몽니로 지었다는 후문이다. ‘몽니’는 지난 2005년 1집 앨범 ‘첫째 날, 빛’으로 데뷔한 후 ‘로맨틱한 바람’, ‘우리의 봄은 아름다웠고’, ‘살아난다’, ‘명동로망스’, ‘비의계절’ 등 100여곡을 발표해 왔다.

이번 EP앨범 ‘이터널 메모리즈’에는 신곡 ‘일초도 되돌릴 수 없는’ 곡과 함께 멤버들이 고심한 끝에 ‘언제까지 내 맘속에서’, ‘비밀’, ‘제자리’, ‘기억의 시작’, ‘영원한 여름’ 곡이 수록됐다. 몽니의 스타일과 음악성을 한껏 담은 이 곡들은 원곡보다 힘을 빼는 대신 어쿠스틱한 기타와 현악 선율을 더해 보다 감각적이고 세련된 음악을 완성했다.

특별히 그동안 방송, 공연 등에서 함께 무대를 만들어 온 피아니스트 겸 작곡가 오은철이 스트링 편곡과 피아노 연주를 맡아 특유의 모던한 감성을 살렸다.

몽니의 김신의는 최근 앨범 발매 기념 인터뷰에서 이번 앨범 발매에 대해 “작년에 지금 회사에 새롭게 들어오게 됐는데, 대표님께서 몽니의 명곡들을 다시 불러보자고 하셨다”고 밝혔다. 또 “곡 옆에 ‘리-어레인지’가 아니라 ‘리-본(Re-Born)’이라고 붙이고 싶었다. 새 생명을 달고 제목만 바꾸면 완전 다른 곡처럼 느껴지는 곡들이라 잘 나온 것 같고 좋은 결정을 했다는 생각이 든다”고 전하기도 했다.

한편 내년에 데뷔 20주년을 맞는 몽니는 오는 24일 무신사개러지에서 ‘이터널 메모리즈’ 앨범 발매 기념 콘서트를 개최한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권주혁 신야

日 신야 목사 “태평양 전쟁 포로에서 예수 그리스도의 포로로”

과달카날 해전 아카츠키호 승선 전쟁 중 포로 된 신야 미치하루 포로수용소에서 예수 받아들여 신학교 나와 목회, 간증서 발간 본지에 비대면 성지순례 ‘사도 바울의 발자취를 찾아서’를 2년 이상 절찬리에 연재하고 있는 권주혁 장로님(국제정치학 박사)께…

한가협

한가협, ‘대검찰청 2023 마약류 범죄백서’ 분석

2023 청소년 마약 약 1,500명 암수성 고려 시 45,000명 추산 최근 5년 사이 10대 30%씩 ↑ 전체적으로 매년 12% 이상 ↑ (사)한국가족보건협회(대표 김지연 약사, 이하 한가협)는 대검찰청에서 최근 발간한 ‘2023 마약류 범죄백서’ 자료를 발췌·분석해 대한민국 마약의 …

한국교회봉사단, 수해 피해지역 복구지원활동 전개

폭우에 피해 속출… 한교봉, 구호활동 박차

한국교회봉사단(총재 김삼환 목사, 이사장 오정현 목사, 대표단장 김태영 목사, 이하 한교봉)이 이번에 수해를 입은 지역을 찾아 구호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교봉은 먼저 11일 경북 안동(위동)과 영양(입암) 지역 수해 100여 가구와 완전 수몰 13가구의 상황을 살피고…

지난 7월 3일, 중국 공산당의 상징인 망치와 낫이 그려진 간판이 저장성 쉬니안 기독교 교회 옆에 세워졌다.

“中 종교들, 시진핑 주석을 가르침과 활동 중심에 둬야”

중국의 종교 지도자들은 최근 한 세미나에서 시진핑 주석과 그의 사상을 가르침과 설교의 중심에 두라는 지시를 받았다. 중국의 종교 자유를 다루는 매체인 비터윈터에 따르면, 6월 26일 종교 대표자 및 관료들을 대상으로 열린 세미나에서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대법원

기독교계, 일제히 규탄… “동성혼 판도라의 상자 열어”

대법원이 동성 커플을 건강보험 피부양자로 등록할 수 있다고 판결한 것을 두고 기독교계가 “동성결혼의 판도라의 상자를 연 폭거”라며 일제히 규탄했다. 대법원은 18일 오후 전원합의체(주심 김선수 대법관)를 열고 소성욱 씨(김용민 씨의 동성 커플)가 국민건…

18일 예자연 기자회견이 진행되고 있다.

“종교시설 집합금지 적법? 대법 이념적 판결 유감”

대법 “종교 자유, 공익보다 중하다 보기 어려워” 소수의견은 ‘긴급해도 침해 최소성 갖춰야’ 지적 25일 복지부 상대 사건 선고… “다른 결과 기대” 광주 안디옥교회가 광주광역시장을 상대로 제기한 ‘관내 종교시설에 대한 집합금지’ 처분 취소 소송에…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