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빌더유나이티드 “방해물 떨치고 하나님 목적 이루길”

김신의 기자  sukim@chtoday.co.kr   |  

김창대 교수, 2월 기도회에서 메시지

▲2월 리빌더 기도회에서 메시지를 선포한 김창대 교수. ⓒ리빌더유나이티드
▲2월 리빌더 기도회에서 메시지를 선포한 김창대 교수. ⓒ리빌더유나이티드

김창대 교수(안양대 대신신학대학원장, 한국복음주의구약신학회 회장)가 1일 강남 테힐림 아트홀에서 열린 2월 리빌더 기도회에서 ‘여호와의 길에 방해물’(사 40:1-5)이라는 제목으로 통일한국 시대를 통과하는 그리스도인의 삶의 방향성에 대한 메시지를 전했다.

김창대 교수는 “이사야서 40장은 여호와의 길을 예비하라 하신다. 여호와의 길은 예수 그리스도를 따라가는 길”이라며 “이 길을 가기 위해서는 성령을 받아야 하고, 하나님의 말씀을 듣고 말씀대로 행동하려고 해야 한다”고 했다.

그는 “그러나 그 여호와의 길을 가는 것을 가로막는 방해물이 있다. 하나는 길을 막는 세력들이 있다. 믿지 않는 열국이다. 힘 있는 권력자, 그 강대한 세력 앞에 우리는 떨기도 한다”며 “그러나 그건 하나님 앞에 아무것도 아니다. 그러니까 그 방해물을 너무 의식할 필요가 없다. 거대한 세력들이 있다고 할지라도 하나님께서는 두려워하지 말라 하신다”고 했다.

또 “다른 방해물은 우상이다. 우리 속에 하나님보다 더 중요하게 여기는 우상이 있을 수가 있다. 하나님보다 더 사랑하고 집착하는 것이 우상이다. 우상이 우리로 하여금 여호와의 길을 가지 못하도록 방해한다. 여호와의 길을 가는 데 있어서 내부적인 방해물이 더 위험하다”며 “하나님께서 주시는 새 힘은 우리가 생각할 수 없는 크고 은밀한 일들이다. 오직 여호와를 앙망하는 자는 새 힘을 얻으리니, 곤비치 아니하고 피곤치 아니하다. 하나님이 붙잡아 주시고 도와 주신다”고 했다.

그러면서 “외적·내적 방해물을 떨쳐 버리고 정말 이 하나님의 목적을 이루는 저와 여러분이 되기를 원한다. 우리가 여호와의 길을 갈 것인가 인간의 길을 갈 것인가에 대한 갈등이 있다. 그때마다 하나님이 주시는 새 힘을 의지하면서 잠잠하고 신뢰하여 구원을 이루는 저와 여러분이 되기를 주의 이름으로 축원한다”고 했다.

이날 찬양 인도는 김동현 전도사가 맡았고, 크리스 강도사(리빌더처치 담임)와 야베스 박 전도사, 신지아 대표(리빌더 에듀케이션)가 나라와 민족을 위한 기도회를 인도했다.

리빌더유나이티드 측은 “지금은 통일한국 재건을 위해 교회와 성도가 함께 기도하며 나아가야 할 때다. 2024년은 한국교회와 성도들이 함께 모여 전심으로 하나님을 예배하고, 믿음의 기도와 간구로 통일한국 재건의 마중물을 붓길 원한다”며 “New Gate, Open Door, 열린 문으로 다시 오실 예수 그리스도를 바라보며 ‘영광의 왕이 들어가실 문들아, 너희 머리를 들지어다. 영원한 문들아 들릴지어다’를 말씀과 기도로 선포하고, 오직 예수 이름만을 붙들며 통일한국 시대에 끝까지 이기는 교회와 성도가 될 수 있도록 함께 기도하길 소망한다”고 밝혔다.

한편 통일한국 재건을 준비하는 연합체 ‘리빌더 유나이티드’는 지난해 10월 31일 팀 수양관에서 개최한 ‘리빌더 통일한국 재건 컨퍼런스’를 시작으로 매달 첫째주 목요일 리빌더 기도회를 개최하고 있다. 기도회는 나라와 민족을 위해 기도하는 그리스도인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트럼프.

트럼프 암살 시도에 대한 美 교계 지도자들 반응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13일(이하 현지시각) 미국 펜실베이니아에서 선거 유세 도중 총격을 당했다. 이후 미국 전역의 목회자들과 복음주의 지도자들은 안도를 표하며, 피해자들과 국가를 위한 기도를 요청했다. 텍사스주 그레이프바인에 위치한 펠로우…

지구촌교회 2024 중보기도 컨퍼런스

최성은 목사, 지구촌교회 사임

분당 지구촌교회가 홈페이지를 통해 최성은 목사의 사임을 발표했다. 지구촌교회 홈페이지에서는 “최성은 담임목사님께서는 지구촌교회 창립 30주년 기념사역을 잘 마무리하고, 일신상 이유로 지구촌교회 담임 목사직의 사임을 표명하셨다”고 밝혔다. 교회 …

한동대학교 최도성 총장

“기독교 정체성, 절대 양보 못 해… 한동대생은 선교 프론티어”

‘학생 모집 위기’ 타개 위한 제안 정중히 거절 다수 학생들 동참하는 ‘공동체성경읽기’ 진행 기도회, 자정까지 학생 700명 자리 지키기도 “말씀‧기도 계속되는 한, 한동에 미래 있어… 각자 자리서 선교 지경 넓히는 한동인 되길” “학생 모집이 점점 어…

존 칼빈 장 칼뱅

칼빈이 지금 목회한다면, 예배 때 ‘시편 찬송’만 부를까?

3. 바람직한 개혁교회상 1) 개혁주의 신학원리가 적용된 개혁교회 개혁주의, 이성 한계 극복 신학 5백 년 걸쳐 형성된 거대한 체계 잘못 발견되면 언제나 수정 자세 이론·지식 넘어 삶으로 드러내야 설교만 개혁주의 신학 기초하고, 예배와 성례, 직분은 복음…

생명트럭 전국 누빈다

‘낙태 브이로그’ 참극 반복되지 않도록… ‘생명트럭’ 전국 누빈다

최근 ‘임신 9개월 낙태 브이로그’가 전 국민에게 충격을 준 가운데, 태아의 죽음을 막기 위한 ‘생명트럭’이 전국을 누빈다. 생명운동연합이 주최하고 주사랑공동체, 한국기독교생명윤리협회, 프로라이프, 에스더기도운동, 성선생명윤리연구소, 아름다운피켓, …

탈북민 북한이탈주민 의 날

윤석열 대통령 “북한 동포, 한 분도 돌려보내지 않을 것”

윤석열 정부에서 기념일 제정 자유 향한 용기에 경의, 탈북민 행복이 통일 앞당길 것 강조 정착·역량·화합, 3가지 약속 ‘제1회 북한이탈주민(탈북민)의 날 기념식’이 7월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영빈관에서 윤석열 대통령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