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엘 오스틴 “교회 대출금 1억 달러, 20년간 다 갚아”… 눈물 간증

강혜진 기자  eileen@chtoday.co.kr   |  

최근 주일예배서 성도들에게 알려

▲1월 14일 주일예배에서 교회 대출금 전액 상환 소식을 전하며 눈물을 훔치고 있는 조엘 오스틴 목사(왼쪽)와 빅토리아 오스틴 사모.  ⓒ레이크우드교회 유튜브 영상 캡쳐

▲1월 14일 주일예배에서 교회 대출금 전액 상환 소식을 전하며 눈물을 훔치고 있는 조엘 오스틴 목사(왼쪽)와 빅토리아 오스틴 사모. ⓒ레이크우드교회 유튜브 영상 캡쳐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에 위치한 레이크우드교회(Lakewood Church)를 이끌고 있는 조엘 오스틴(Joel Osteen) 목사가 교회가 대출받은 1억 달러(약 1,338억 원)를 다 갚았다고 밝혔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는 “조엘 오스틴 목사가 지난 14일(이하 현지시각) 주일예배에서 ‘작년 12월 31일을 기준으로 우리가 공식적으로 대출금 1억 달러를 20년에 걸쳐 다 갚았다’고 말했다”며 관련 소식을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그는 과거 컴팩센터로 알려졌던 스포츠 경기장을 어떻게 소유하게 되었는지, 그리고 어떻게 매주 약 45,000명의 성인들이 예배를 드리는 거대한 교회로 변화시켰는지 회상하며 여러 번 눈시울을 붉힌 것으로 알려졌다.

오스틴 목사는 “교회가 처음 60년 된 경기장을 임대하기 위해 1,150만 달러(약 153억 9천만 원)를 지불했지만, 교회로 사용하기 위해 경기장을 개조하는 데 필요할 것으로 예상했던 1억 달러를 지불할 돈이 없었다. 당시 난 36살이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 우리 삶의 모든 계절에 은혜를 주시는 분임을 생각했다”고 말했다.

그는 “나와 아버지 존 오스틴 목사가 수 년간 거래해 왔던 은행에 대출을 신청했으나 거절당했다. 그들은 너무 부정적이었고, 우리가 돈을 모을 수 없을 것이라고 했다. 그러나 나는 은행이 아닌 하나님께서 우리의 원천이심을 생각했다. 그리고 뱅크오브아메리카(BoA)로 갔다. 그들은 우리가 누군지 모른 채 사무실에 나타났다. 그들은 우리의 재정을 본 적이 없었고, 우리는 2,500만 달러(약 334억 1천만 원)에 달하는 수표를 갖고 있었다”고 했다.

이어 “그들에게 ‘우리가 2,500만 달러를 빚지게 됐는데, 1억 달러를 더 빌려줄 수 있는지’ 물었고, BoA는 우리에게 1억 달러를 빌려 줬다”면서 “하나님께서는 교회에 너무 신실하셔서, 대출금을 갚는 20년 동안 우리가 예배를 줄인 적이 단 한 번도 없었다”고 했다.

아울러 성도들의 헌신을 언급하며 “우리는 미디어와 인도주의적 지원에 수억 달러를 지출했으며, 전 세계 사람들을 도울 수 있었다. 또 자본 설비에 대한 부채가 적은 것을 제외하고, 교회가 근본적으로 빚이 없다. 임대 7년 만인 2010년에 건물을 7백만 달러(약 93억 5,000만 원)에 매입했다”고 전했다. 

그는 마지막으로 “하나님께서 레이크우드교회에 행하신 일을 여러분의 삶에도 행하실 것이다. 2024년에는 하나님께서 당신을 방해했던 것들로부터 당신을 풀어주시는 것을 보게 될 것으로 믿는다. 빚으로부터 벗어나라. 중독, 관계, 잘못된 사고방식에서 당신을 해방하라. 올해가 해방의 해가 될 것으로 믿는다”고 했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트럼프.

트럼프 암살 시도에 대한 美 교계 지도자들 반응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13일(이하 현지시각) 미국 펜실베이니아에서 선거 유세 도중 총격을 당했다. 이후 미국 전역의 목회자들과 복음주의 지도자들은 안도를 표하며, 피해자들과 국가를 위한 기도를 요청했다. 텍사스주 그레이프바인에 위치한 펠로우…

지구촌교회 2024 중보기도 컨퍼런스

최성은 목사, 지구촌교회 사임

분당 지구촌교회가 홈페이지를 통해 최성은 목사의 사임을 발표했다. 지구촌교회 홈페이지에서는 “최성은 담임목사님께서는 지구촌교회 창립 30주년 기념사역을 잘 마무리하고, 일신상 이유로 지구촌교회 담임 목사직의 사임을 표명하셨다”고 밝혔다. 교회 …

한동대학교 최도성 총장

“기독교 정체성, 절대 양보 못 해… 한동대생은 선교 프론티어”

‘학생 모집 위기’ 타개 위한 제안 정중히 거절 다수 학생들 동참하는 ‘공동체성경읽기’ 진행 기도회, 자정까지 학생 700명 자리 지키기도 “말씀‧기도 계속되는 한, 한동에 미래 있어… 각자 자리서 선교 지경 넓히는 한동인 되길” “학생 모집이 점점 어…

존 칼빈 장 칼뱅

칼빈이 지금 목회한다면, 예배 때 ‘시편 찬송’만 부를까?

3. 바람직한 개혁교회상 1) 개혁주의 신학원리가 적용된 개혁교회 개혁주의, 이성 한계 극복 신학 5백 년 걸쳐 형성된 거대한 체계 잘못 발견되면 언제나 수정 자세 이론·지식 넘어 삶으로 드러내야 설교만 개혁주의 신학 기초하고, 예배와 성례, 직분은 복음…

생명트럭 전국 누빈다

‘낙태 브이로그’ 참극 반복되지 않도록… ‘생명트럭’ 전국 누빈다

최근 ‘임신 9개월 낙태 브이로그’가 전 국민에게 충격을 준 가운데, 태아의 죽음을 막기 위한 ‘생명트럭’이 전국을 누빈다. 생명운동연합이 주최하고 주사랑공동체, 한국기독교생명윤리협회, 프로라이프, 에스더기도운동, 성선생명윤리연구소, 아름다운피켓, …

탈북민 북한이탈주민 의 날

윤석열 대통령 “북한 동포, 한 분도 돌려보내지 않을 것”

윤석열 정부에서 기념일 제정 자유 향한 용기에 경의, 탈북민 행복이 통일 앞당길 것 강조 정착·역량·화합, 3가지 약속 ‘제1회 북한이탈주민(탈북민)의 날 기념식’이 7월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영빈관에서 윤석열 대통령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