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왼쪽에서 네 번째부터 순서대로) 대한기독노인회 상임의장 정서영 목사, 오세훈 서울시장, 대한기독노인회 이사장 장상흥 장로, 대표 엄병철 목사 등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왼쪽에서 네 번째부터 순서대로) 대한기독노인회 상임의장 정서영 목사, 오세훈 서울시장, 대한기독노인회 이사장 장상흥 장로, 대표 엄병철 목사 등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대한기독노인회 이사장 장상흥 장로, 대표 엄병철 목사, 상임의장 정서영 목사(한국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 등 임원들이 17일 서울시청에서 오세훈 서울시장과 신년 오찬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대한기독노인회 측은 오 시장과 출생률 감소로 인한 인구절벽 문제, 고령화 문제, 향후 대한기독노인회 활동 등 많은 현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으며, 서로의 관심사와 가치를 공유했다.

한편 대한기독노인회는 대한민국의 심각한 저출산 고령화 추세 속에서 기독교인 노인들을 섬기기 위해 지난해 11월 출범했다. 대한기독노인회는 국내외 한국인 기독교 단체와 노인들이 상호 협력과 연합을 통해 기독교 사명을 충실히 수행하고, 기독교 노인의 권익 신장과 복지 증진, 한반도의 평화통일, 사회 통합과 봉사활동 등을 통해 하나님의 계획을 이뤄가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대한기독노인회가 전국 조직화, 영성운동, 노인복지 정보 제공, 노인 상담, 자원봉사, 취업 개발 지원, 노숙인 지원, 재외동포 지원, 이주민 프로그램 운영, 실버선교센터 등의 활동을 전개할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