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희준 기자

노희준 기자

피플라이프

다가온 100세 시대, 실비보험 치매보험 가입시 보험비교 이용 늘어나

노인으로 분류되는 ‘65세 이상’ 고령자가 처음으로 800만 명을 돌파했다. 이에 따라 국내 노인 진료비도 상승하였는데, 지난해 기준 국내 노인 진료비는 31조 원으로 전체 의료비의 약 40%를 차지하고 있다. 7년 전인 2011년과 비교해도 두 배 이상 증가한 수치다.
유기성 목사

유기성 목사 “성경 많이 아는데, 왜 삶은 안 변할까?”

"지금 한국교회에 필요한 것은 우리와 함께하시는 예수 그리스도에 대한 눈이 열리는 것입니다. 저는 그것이 한국교회에 부으시는 앞으로의 부흥이라고 믿습니다." 오는 7월 10일부터 12일까지 선한목자교회(담임 유기성 목사)에서 진행될 제24회 예수님의 사람 제자…
황덕형 교수

[송현교회 종교개혁 500주년 시리즈 8] ‘예정에 대하여’

흔히 칼뱅을 이중예정의 창시자로 이해하고 그를 모든 문제의 근원으로 만들고 있지만 정작 칼뱅에게 있어서 가장 중심적인 주제는 칭의와 성화였다. 그는 또한 그 칭의와 성화가 성취되기 위해서 하나님의 은총이 절대적으로 요청된다는 것을 말하고 있을 뿐이었…
정명기 목사

"이 시대 책임 있는 선교적 교회로 다시 태어나는 감리교 되기를…"

기독교대한감리회 100만전도운동본부, 감리교전국부흥단, 감리회사회복지협의회가 공동으로 주관하여 4월 27일~28일 1박 2일의 일정으로 전국의 감리회 목회자와 평신도가 참여하는 '감리회 100만 전도를 위한 복지와 영성' 집회가 충남 서산 엘림하우스에서 열린다.
송현교회 황두환 목사

[송현교회 종교개혁 500주년 시리즈 5] 교육, '다음세대를 향한 외침'

종교개혁가들이 활발히 참여하였던 영역 가운데 빼놓을 수 없는 영역이 '교육'이다. 당시 상황에서 교육은 교회의 직접적인 영향권 안에 있었다는 특수성에 놓여 있었는데, 그도 그럴 것이 당시 중세시대의 학교는 일차적으로 성직자를 양성하기 위한 교회의 기관…
박덕희 목사(송현교회 부목사)

[송현교회 종교개혁 500주년 시리즈 4] ‘종교개혁 : 시대의 몸부림’

독일 비텐베르크 대학의 교수이자 신부였던 마르틴 루터는 1517년 10월 31일, 비텐베르크 교회 정문에 95개조의 반박문을 붙이게 됩니다. 500년전 이 사건은 ‘종교개혁’으로 발전하게 됩니다. 루터라는 사람이 얼마나 대단한 사람이었기에 이 엄청난 개혁을 이루어냈…
목회자부부해외세미나

“영적으로 힘들었던 목회자 부부의 삶에 치유와 회복을!”

지역과 교파를 초월해 200여명의 목회자 부부가 참여한 세미나가 최근 중국 청도에서 열려 성황리에 일정을 마쳤다. 이 세미나는 영적으로 힘들었던 목회자 부부의 삶에 치유와 회복을 선물하고, 중국 청도 투어를 통해 지친 몸과 마음에 쉼을 주고자 마련됐다. 초…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