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칼럼

오피니언/칼럼

외부 필자의 글은 본지의 편집 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청소년의 성, 그리고 바른 성교육

청소년이 당면한 성 문제는 첫 성 경험 연령이 낮아지고 있다는 것이다. 청소년들은 피임을 하는 비율이 낮고, 이로 인해 임신과 낙태 그리고 성병이 증가하고 있다. 특히 청소년기의 임신은 감당하기 어려운 큰 위기를 초래한다. 실제로 우리나라 청소년들은 성관계시에 피임을 하지 않는 경…

[사설] 사랑의교회, ‘합의’ 넘어 ‘화해’하길

지난 연말 극적 합의로 7년여의 갈등을 끝내고 교계에 감동을 전했던 사랑의교회가, 오정현 목사의 사과문에 대한 진정성 논란으로 다시 안갯속에 빠져들었다. 오정현 목사는 16일 몇몇 일간지에 게재한 '사과문'에서 교회가 빛…
[최덕성 칼럼] 낭만적으로 접근하다 자멸하거나 노예로 전락

사회주의, 공존 가능한가?…
종착역은 기독교 박해

1. KBS의 사회주의 공론화 대한민국 한국방송공사(KBS)는 2020년 1월 11일 밤 8시 사회주의가 반기독교적이지 않다는 요지의 방송을 한 시간 동안 내보냈다. ‘교회 정치, 광장에 갇히다’는 제목의 <시사기획 창> 프로그램이었다. 광화문 이승만 광장에서 외치는 전광훈 목사와 기독교인들의 대통령 문재인 하야 목소리를 기독교 보수층의 잘못된 이념에 기인한 극단적 활동으로 해석했다. 왜곡된 사상으로 무장한 …

[김민호 칼럼] 보수정치와 진보정치의 인간론

정치의 대상은 인간이다. 고로 정치의 방향은 인간을 어떻게 이해하는가에 의해 결정된다. 이는 마치 기독교 역사에서 인간을 어떤 존재로 이해하느냐에 따라서 구원론의 접근방식이 달라진 것과 같다. 개혁파 교회는 인간의 전적 타락을 믿었기 때문에 "오직 믿음"을 외쳤다. 하나님께만 구원의 소망이 있다는 의미다. 펠라기우스는 인간이 전혀 타락하지 않았다고 보았기 때문에 “행위구원”을 주장했다. 인간 자…

최신기사

[김진홍의 아침묵상] 믿음의 책 요한복음

요한복음에는 ‘믿는다’는 말이 98번이나 나옵니다. 마태복음의 14번, 마가복음의 11번, 누가복음의 9번에 비하면 두드러진 차이입니다. 그래서 요한복음을 ‘믿음의 책’이라 일컫습니다. 그런데 요한복음의 믿는다는 모…

[사설] 치졸한 예배 중단 압박, 이 무슨 망발인가

코로나19의 급속 확산으로 인해 기독교계도 엄청난 고통을 받고 있다. 대형교회 중에서도 이미 명성교회와 소망교회 등에서 확진자가 나왔고, 온누리교회와 주안교회 등 많은 교회들이 활동 중단에 들어갔다. 설상가상으로 …

코로나19 때문에 예배와 기도회를 중단하는 한국교회

저는 기도와 말씀에 전념하지 못하는 그리고 온갖 죄와 허물로 가득한 죄인중의 죄인이지만 오늘의 한국교회가 코로나19(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때문에 예배와 기도회를 중단하는 모습을 바라보면서 너무나 기가 막히는 충격을…

도올의 ‘종교란 무엇인가’ 강의 비판

도올의 ‘종교란 무엇인가’란 제목의 강의에 있어 흥미로운 사실은, 제목이 시사하는 것처럼 종교 일반에 대한 내용이 아니란 것이다. 그의 강의의 모든 타깃은 유일신 신학 사상 중 특히 기독교의 근본 진리인 삼위일체에 …

영상과 인터넷을 통한 예배는 ‘예외’일 뿐이다

영상을 통한 예배에 대한 의문 ‘코로나19’로 온 나라와 세계가 걱정이다. 모든 국민의 관심이 코로나19에 있다. 이러한 때에 교회는 어떻게 해야 하는가? 성경과 상식, 교리와 실제, 규칙과 예외, 평범과 비범, 일상과 비상 사…

성애화(性愛化)와 성적 독해력 교육

성애화(erotization, sexualization)란 성적이 아닌 것을 성적으로 만드는 것이다. 예를 들어 세탁기 광고에 섹시한 여성이 등장하는 것이다. 이런 장면이 당연해 보인다는 것은 우리 눈이 이미 성애화되었다는 의미이다. 현대사회 문화…

한국교회, 코로나19 사태 맞은 신천지 어떻게 대처해야 하나

긴장했던 주일이 지났다. 대구·부산 지역뿐 아니라 전국 여러 교회들이 예배당을 폐쇄하고, 온라인으로 예배를 드리는 초유의 사태가 지나갔다. 이런 가운데 신천지는 여전히 미온적인 대응으로 국민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하…

[칼럼] 코로나19를 대처하는 그리스도인의 자세, 황금률

“그러므로 무엇이든지 남에게 대접을 받고자 하는대로 너희도 남을 대접하라 이것이 율법이요 선지자니라 (마태복음 7:12)”. “남에게 대접을 받고자 하는 대로 너희도 남을 대접하라 (누가복음 6:31)”. 이 말씀은 황금률(G…
더 보기
설교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