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연방대법원, 아이다호주 낙태 금지 소송 기각

강혜진 기자  eileen@chtoday.co.kr   |  

병원에 긴급 낙태 수술 허용하는 하급법원 판결 인용

▲매년 워싱턴 D.C.에서 열리는 ‘생명의 행진’에 참여한 시민들의 모습.  ⓒMarch for Life

▲매년 워싱턴 D.C.에서 열리는 ‘생명의 행진’에 참여한 시민들의 모습. ⓒMarch for Life
미국 연방대법원이 아이다호주의 낙태 금지에 대한 소송을 기각하고 병원에 긴급 낙태 수술을 하도록 요구하는 연방 지침을 허용하는 하급법원 판결을 인용했다. 

공화당이 주도하는 아이다호 주정부와 바이든 행정부는 낙태를 산모의 생명이 위협받는 경우에만 허용하는 주정부의 전면적 낙태 금지 법안을 놓고 법적 대립을 벌여왔다. 연방정부는 주정부가 응급 의료 및 노동법에 따라 낙태를 제공해야 한다는 입장이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연방대법원은 6월 27일(이하 현지시각) 오전 공개된 간략한 전원일치 의견서에서 “‘모일레 대 미국’(Moyle v. United States) 사건과 ‘아이다호 대 미국’(Idaho v. United States) 사건이 경솔하게 승인됐다”며 이를 기각했다. 고등법원이 사건에 대한 주장을 듣지 말았어야 했다는 의미다. 

대법원은 또 연방정부가 필수적 의료 서비스인 ‘메디케어’ 자금을 지원받는 병원에 응급 낙태 서비스 제공을 요구할 수 있도록 한 하급법원의 가처분 명령에 대한 집행 유예를 취소했다.

존 로버츠(John Roberts) 대법원장, 브렛 캐버노(Brett Kavanaugh) 판사와 함께 결정에 대한 동의 의견을 작성한 에이미 코니 배럿(Amy Coney Barrett) 판사는 “우리가 상고를 허가한 이후 이러한 사건의 형태가 상당히 바뀌었다”고 밝혔다. 

배럿 판사는 “당사자들은 ‘응급 의료 치료 및 노동법’(EMTALA)이 병원들에 낙태나 주법에 의해 금지된 다른 치료법을 제공하는 것이 치료를 안정시키는 데 필요한지에 대해 이의를 제기하고 있다. 또한 의회의 지출권에 따라 제정되고 개인 당사자에게 적용되는 법률인 EMTALA가 주법(이 법원에서 처음으로 제기된 사안)보다 우선할 수 있는지에 대해서도 의견이 엇갈리고 있다”고 했다.

아울러 “내 판단으로는 지금 이러한 중요한 질문에 답하는 것은 경솔한 일이라고 생각한다. 이 소송이 지방법원에서 시작된 이후 아이다호 법은 크게 두 번이나 바뀌었다. 그리고 우리가 증명서를 승인한 이후 당사자들의 소송 입장은 (법적) 분쟁의 범위를 불분명하게 만들었다”고 했다.

한편 해당 내용은 판결이 나오기 전날, 익명의 당사자가 의견서 사본을 대법원 홈페이지에 올려 유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블룸버그로(Bloomberg Law)는 “유출된 의견은 대법원이 사건을 기각하고 소송이 계속되는 동안 EMTALA에 따라 긴급 낙태를 허용할 것임을 보여주기 위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한편 전미 생명권위원회는 유출된 것으로 알려진 판결에 대해 성명을 내고 “하급법원이 50개 주 전체의 법률과 마찬가지로 유산 관리 및 의료적 응급 치료를 명시적으로 허용하는 아이다호주 법률을 지지할 것으로 여전히 기대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트럼프.

트럼프 암살 시도에 대한 美 교계 지도자들 반응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13일(이하 현지시각) 미국 펜실베이니아에서 선거 유세 도중 총격을 당했다. 이후 미국 전역의 목회자들과 복음주의 지도자들은 안도를 표하며, 피해자들과 국가를 위한 기도를 요청했다. 텍사스주 그레이프바인에 위치한 펠로우…

지구촌교회 2024 중보기도 컨퍼런스

최성은 목사, 지구촌교회 사임

분당 지구촌교회가 홈페이지를 통해 최성은 목사의 사임을 발표했다. 지구촌교회 홈페이지에서는 “최성은 담임목사님께서는 지구촌교회 창립 30주년 기념사역을 잘 마무리하고, 일신상 이유로 지구촌교회 담임 목사직의 사임을 표명하셨다”고 밝혔다. 교회 …

한동대학교 최도성 총장

“기독교 정체성, 절대 양보 못 해… 한동대생은 선교 프론티어”

‘학생 모집 위기’ 타개 위한 제안 정중히 거절 다수 학생들 동참하는 ‘공동체성경읽기’ 진행 기도회, 자정까지 학생 700명 자리 지키기도 “말씀‧기도 계속되는 한, 한동에 미래 있어… 각자 자리서 선교 지경 넓히는 한동인 되길” “학생 모집이 점점 어…

존 칼빈 장 칼뱅

칼빈이 지금 목회한다면, 예배 때 ‘시편 찬송’만 부를까?

3. 바람직한 개혁교회상 1) 개혁주의 신학원리가 적용된 개혁교회 개혁주의, 이성 한계 극복 신학 5백 년 걸쳐 형성된 거대한 체계 잘못 발견되면 언제나 수정 자세 이론·지식 넘어 삶으로 드러내야 설교만 개혁주의 신학 기초하고, 예배와 성례, 직분은 복음…

생명트럭 전국 누빈다

‘낙태 브이로그’ 참극 반복되지 않도록… ‘생명트럭’ 전국 누빈다

최근 ‘임신 9개월 낙태 브이로그’가 전 국민에게 충격을 준 가운데, 태아의 죽음을 막기 위한 ‘생명트럭’이 전국을 누빈다. 생명운동연합이 주최하고 주사랑공동체, 한국기독교생명윤리협회, 프로라이프, 에스더기도운동, 성선생명윤리연구소, 아름다운피켓, …

탈북민 북한이탈주민 의 날

윤석열 대통령 “북한 동포, 한 분도 돌려보내지 않을 것”

윤석열 정부에서 기념일 제정 자유 향한 용기에 경의, 탈북민 행복이 통일 앞당길 것 강조 정착·역량·화합, 3가지 약속 ‘제1회 북한이탈주민(탈북민)의 날 기념식’이 7월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영빈관에서 윤석열 대통령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