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성결혼 허용’ 국민 4명 중 1명 불과… 점점 줄어들어

송경호 기자  7twins@naver.com   |  

한국리서치 여론속의여론 조사 결과 발표

▲ⓒpixabay

▲ⓒpixabay
사회적 논란이 지속되는 동성결혼에 대해 허용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국민은 4명 중 1명에 불과한 것으로 최근 나타났다. 이마저 지난 2년간 조금씩 줄었다.

한국리서치 ‘여론 속의 여론’이 전국 만 18세 남녀 1천 명을 대상으로 지난 3월 22일부터 25일까지 ‘남성과 남성 간의 결혼’, ‘여성과 여성 간의 결혼’에 대해 각각 물었다.

동성결혼(남남, 여여)은 ‘하면 안 되는 행동’이라는 인식이 각각 56%(남남), 57%(여여)로 과반을 차지했다. ‘할 수 있는 행동’이라는 인식은 각각 24%(남남), 23%(여여)로 부정적 인식이 두 배 가량 높았다.

▲남성과 남성 간의 결혼 국민인식 ⓒ한국리서치 여론속의여론

▲남성과 남성 간의 결혼 국민인식 ⓒ한국리서치 여론속의여론
▲여성과 여성 간의 결혼 국민인식 ⓒ한국리서치 여론속의여론
▲여성과 여성 간의 결혼 국민인식 ⓒ한국리서치 여론속의여론
부정적 인식은 지난 2년간 비슷한 수치를 기록한 반면, 긍정적 인식은 지속적으로 줄었다.

남성 간 결혼에 대한 긍정적 인식은 2022년 27%에서 2023년 25%, 올해 24%로 줄었으며, 여성 간 결혼도 마찬가지로 2022년 27%에서 2023년 26%였던 것이 올해 23%로 크게 낮아졌다. 긍정적 인식은 줄어든 반면 ‘모르겠다’는 유보적 답변은 남남, 여여 모두 17% → 20%로 늘었다.

다만 연령별·성별 인식의 차이를 보였으며, 18~29세의 남·여 차이가 가장 극명했다. 18-29세 남성은 ‘동성 간 결혼은 할 수 있다’는 답변이 27%%(남남)·28%(여여) 였던 반면, 같은 나이대의 여성은 둘 다 70%였다.

자신이 진보층이라고 생각할수록 긍정적 인식이 높아지고, 보수층이라고 생각할수록 반대로 나타났다.

길원평 한동대 석좌교수(동반연·진평연 운영위원장)는 “막연하게 찬성하던 분들도 동성결혼을 허락한 서구 여러 나라들에서 나타나는 폐해를 점점 알게 되는 것 같다”며 “건강한 가정에 대한 국민 인식이 변화하고 있는 것은 다행”이라고 밝혔다.

한편 결혼 전 동거에 대해선 결혼 전제한다면 동거해도 괜찮다는 인식이 54%, 결혼 전제와 상관없이 할 수 있다는 인식이 30%였고, 결혼을 전제했어도 해서는 안 된다는 인식은 16%에 불과해 ‘혼전순결’에 대한 생각이 점차 흐려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여론조사 원문 https://hrcopinion.co.kr/archives/30024#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123 신앙과 삶

CT YouTube

더보기

에디터 추천기사

동성 동반자 커플 대법원 건강보험 피부양자 소송

“‘사실혼 관계’와 ‘동성 동반자’가 어떻게 같은가?”

왜 동성 동반자만 특별 대우를? 혼인 관계, 남녀의 애정이 바탕 동성 동반자 인정해도 수 비슷? 객관적 근거 없는, 가치론 판단 동성애동성혼반대국민연합(동반연)에서 동성 파트너의 건보 자격을 인정한 대법원 전원합의체 판결을 규탄하는 성명을 19일 발표했…

이동환 목사

법원, ‘퀴어축제 축복’ 이동환 목사 출교 ‘효력 정지’

‘퀴어축제 성소수자 축복식’으로 기독교대한감리회(이하 감리교)로부터 출교 처분을 받은 이동환 목사가 법원에 낸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이 받아들여졌다. 수원지법 안양지원 민사 11부(부장판사 송중호)는 19일 이 목사 측이 감리교 경기연회를 상대로 낸 가처…

대법원

기독교계, 일제히 규탄… “동성혼 판도라의 상자 열어”

대법원이 동성 커플을 건강보험 피부양자로 등록할 수 있다고 판결한 것을 두고 기독교계가 “동성결혼의 판도라의 상자를 연 폭거”라며 일제히 규탄했다. 대법원은 18일 오후 전원합의체(주심 김선수 대법관)를 열고 소성욱 씨(김용민 씨의 동성 커플)가 국민건…

지구촌교회

지구촌교회 “최성은 목사 사임 이유는…”

느헤미야 프로젝트 이끄는 과정 부족한 리더십 때문에 자진 사임 성도 대표 목회지원회에서 권유 李 원로, 교회 결정 따른단 입장 지구촌교회가 주일인 21일 오후 임시 사무총회를 열고, 최성은 목사 사임에 관해 성도들에게 보고했다. 이날 사무총회는 오후 6…

올림픽 기독 선수단

제33회 파리 올림픽 D-3, 기독 선수단 위한 기도를

배드민턴 안세영, 근대5종 전웅태 높이뛰기 우상혁, 펜싱 오상욱 등 206개국 1만여 선수단 열띤 경쟁 제33회 하계 올림픽이 7월 24일 부터 8월 12일까지 프랑스 파리 곳곳에서 206개국 1만 5백 명이 참가한 가운데 32개 종목에서 329개 경기가 진행된다. 이번 파리 올림…

넷플릭스 돌풍

<돌풍> 속 대통령 역할 설경구의 잘못된 성경 해석

박욱주 교수님의 이번 ‘브리콜라주 인 더 무비’에서는 넷플릭스 화제작 ‘돌풍’을 다룹니다. 12부작인 이 시리즈에는 설경구(박동호), 김희애(정수진), 김미숙(최연숙), 김영민(강상운), 김홍파(장일준)를 중심으로 임세미(서정연), 전배수(이장석), 김종구(박창식)…

이 기사는 논쟁중

지구촌교회

지구촌교회 “최성은 목사 사임 이유는…”

느헤미야 프로젝트 이끄는 과정 부족한 리더십 때문에 자진 사임 성도 대표 목회지원회에서 권유 李 원로, 교회 결정 따른단 입장 지구촌교회가 주일인 21일 오후 임시 사무총회를 열고…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