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시은-진태현 부부, 장애인식 개선 오디오북에 목소리 기부

이대웅 기자  dwlee@chtoday.co.kr   |  

<나만 몰랐던 이야기 6> 낭독

밀알복지재단, 2015년부터
장애인식 개선 오디오북
시리즈 중 첫 부부 출연

▲박시은 진태현 부부가 녹음하는 모습. ⓒ밀알복지재단
▲박시은 진태현 부부가 녹음하는 모습. ⓒ밀알복지재단

배우 박시은, 진태현 부부가 장애인식 개선을 위해 목소리를 기부했다.

부부는 밀알복지재단(이사장 홍정길)에서 제작하는 장애인식 개선 오디오북 <나만 몰랐던 이야기 6>에 목소리를 기부했다.

<나만 몰랐던 이야기 6>는 밀알복지재단에서 2015년부터 진행 중인 스토리텔링 공모전 ‘일상 속의 장애인’ 수상작들을 편당 10분 내외의 오디오북으로 제작한 것이다. 장애 당사자 또는 장애인의 가족과 친구, 지인으로서 겪은 다양한 장애 수기들로 이뤄졌다.

박시은과 진태현은 <나만 몰랐던 이야기 6>에서 ‘빙산의 일각’, ‘해롭지 않은 어른’ 등 총 3개의 에피소드를 낭독했다. 특히 두 사람이 함께 녹음한 ‘빙산의 일각(원작자 이음미)’에서는 사랑스러운 현실부부의 케미를 보여줬다.

‘빙산의 일각’은 화자가 장애를 갖고 있는 남편과 처음 만났던 때부터 위기를 극복하고 결혼하기까지의 이야기로 남편의 장애를 ‘빙산의 일각’으로 표현한 작품이다.

이 외에 박시은은 ‘해롭지 않은 어른(원작자 박영숙)’을, 진태현은 ‘작은 시냇물들이 모여 강물을 이루고, 강물은 굽이굽이 흘러서 드넓은 바다로 나아가듯이(원작자 공창덕)’를 각각 낭독했다. 두 사람은 섬세한 연기력으로 장애인 당사자와 주변인들의 일상을 생생하게 전달했다.

‘해롭지 않은 어른’은 조현병 아버지가 조심해야 하는 대상으로 세상에 비춰졌지만 실은 가장 해롭지 않은 어른이라는 것을 깨닫게 된 딸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작은 시냇물들이 모여 강물을 이루고, 강물은 굽이굽이 흘러서 드넓은 바다로 나아가듯이’는 학창시절 선생님을 통해 받았던 컵라면의 사랑을 자신의 후배들에게 더 큰 나눔으로 실천하게 된 뇌성마비 장애인의 이야기다. 3개 에피소드 모두 지난해 개최된 제9회 스토리텔링 공모전의 수상작들이다.

박시은, 진태현 부부는 “<나만 몰랐던 이야기>를 통해 장애에 휘둘리지 않고 사랑을 실천하게 된 러브 스토리를 녹음하게 됐다”며 “감동적 스토리들도 준비돼 있으니 많은 분들이 청취하셔서 장애인식개선에 관심을 갖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박시은, 진태현이 낭독한 <나만 몰랐던 이야기 6> 오디오북은 21일부터 네이버 오디오 클립과 밀리의 서재, 윌라, 팟빵, 오디언에서 감상할 수 있다.

밀알복지재단은 제10회 스토리텔링 공모전 ‘일상 속의 장애인’을 개최하고, 6월 3일부터 7월 14일까지 응모작 접수를 받는다. 장애 관련 경험담을 일상 부문, 고용 부문으로 나눠 공모하며, 장애와 관련된 실제 경험담을 갖고 있는 사람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작품 접수는 밀알복지재단 스토리텔링 공모전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할 수 있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123 신앙과 삶

CT YouTube

더보기

에디터 추천기사

이다니엘

“BAM, 선교지 영혼 구원 넘어 지역사회 변화 이끌어”

“복음은 힘이 세다! 사도행전은 지금도 계속되고 있다! 이 책은 이러한 나의 외침을 담았고, 오랜 시간 성령 안에서 변화된 크리스천들의 인생, 나아가 시장 한복판에서 일어난 다양한 변혁 이야기들을 담았다.” 는 매력적인 제목처럼 특히 MZ 세대라 일컫는 지…

웨슬리언교단장협의회

웨슬리언 6개 교단, 北에 ‘오물 풍선’ 등 군사 위협 중단 촉구

웨슬리언교단장협의회 소속 6개 교단장들이 오물 풍선, 탄도미사일 발사 등 북한의 계속된 무력 도발을 우려하며 미국 등 우방국과의 동맹 강화와 UN 안보리 개입을 촉구하고 나섰다. 기독교대한감리회(이철 감독회장),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이영훈 대표총회…

동성애, 동성결혼, 게이, 레즈비언

‘동성결혼 허용’ 국민 4명 중 1명 불과… 점점 줄어들어

사회적 논란이 지속되는 동성결혼에 대해 ‘가능하다’고 생각하는 국민은 4명 중 1명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마저 지난 2년 간 조금씩 줄었다. 한국리서치 ‘여론 속의 여론’이 전국 만 18세 남녀 1천 명을 대상으로 지난 3월 22일부터 25일까지 ‘남성과 남…

새에덴교회

미국까지 날아가 보은… “큰 영광이자 특권”

입장부터 예우 다해 환영 펼쳐 소강석 목사 “자유와 평화 지킨 참전용사들 감사”, 경의 표해 윤석열 대통령 축사 “대한민국 자유와 번영, 여러분 희생 덕” 美 상·하원 의원들도 축하 보내 새에덴교회(담임 소강석 목사) 참전용사 초청 보은행사가 14일(현…

밀알복지재단 휠체어 장애인

장애인은 선교의 대상인가, 동역자인가?

샬롬, 장애와 관련된 인식 개선에 대한 마지막 편지입니다. 지난 주 장애와 죄 관련 편지는 잘 이해하셨는지요? 이 땅 모든 존재는 누군가의 모태로부터 태어났습니다. 생명을 품었다는 것은 위대한 일입니다. 전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단어는 언제나 엄마, mother…

남침례회, SBC

美 남침례회, 여목사 영구 금지 헌법 개정안 부결

미국 남침례회(SBC)에서 여성 목사 안수를 영구적으로 금지하는 헌법 개정안이 정족수 3분의 2에 5% 포인트 못미치는 수로 부결됐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인디애나주 인디애나폴리스에서 열린 SBC 총회에서 대의원 5,099명, 61%가 해당 개정안에 찬성하…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