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성시화운동본부
▲부천기독교총연합회 직전 대표회장 김승민 목사가 시무하는 부천 원미동교회 투표참여 다짐 모습. ⓒ세계성시화운동본부

세계성시화운동본부(대표회장 김상복 목사, 전용태 장로)가 진행하고 있는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투표참여 및 공명선거 캠페인에 전국 교회가 호응하고 있다.

한국교회총연합, 한국기독교공공정책협의회,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협력기관으로 참여하고 있는 캠페인은 ‘투표하는 당신이 애국자입니다’와 ‘투표하는 당신이 나라의 주인입니다’라는 슬로건으로 온라인과 오프라인에서 진행되고 있다.

또 ‘한국 기독교 투표참여 10대 지침’을 마련해 한국 교회가 적극 투표에 참여하는 한편, 공직선거법을 준수하도록 하고 있다. 특히 선거 후 국민 화합에도 힘써야 한다는 것을 담고 있다.

세계성시화운동본부는 지난 2007년 대통령 선거 때부터 투표참여 캠페인을 전개해 왔으며, 지난 21대 국회의원선거, 20대 대통령선거, 8회 전국지방선거에서는 종교계 유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 투표참여 공정선거 협업단체로 선정돼 캠페인을 전개하며 우수단체로 선정된 바 있다.

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는 KBS를 비롯 19개 단체가 참여했고, 20대 대통령선거에는 9개 단체, 8회 전국지방선거에서는 6개 단체가 중앙선거관리위원회 협업사업 단체로 선정돼 캠페인을 전개했었다.

선관위는 이번 22대 국회의원 선거에서는 투표참여 공정선거 협업사업을 진행하지 않았다. 하지만 세계성시화운동본부는 캠페인 홍보물 색상과 문구 등을 선관위의 자문을 받아 정치적 중립성을 견지하면서 전국 시군구와 해외 성시화운동본부 등과 함께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지난 3월 24일 전남성시화운동본부 대표회장 이명운 목사가 시무하는 목포하당제일교회, 부천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을 역임한 김승민 목사가 시무하는 부천 원미동교회를 비롯한 전국 교회들이 투표참여 및 공정선거를 결의했다. 태백성시화운동본부 대표회장 오대석 목사는 태백 시내에 세계성시화운동본부가 제작한 홍보물을 부착했다.

평택성시화운동본부는 지난 3월 28일 14차 정기총회에서 투표참여 및 공명선거를 다짐했다.

이 밖에 인천성시화운동본부 부회장 유헌형 목사가 시무하는 논현주안장로교회를 비롯한 성시화운동에 참여하고 있는 교회들도 교인들에게 투표참여와 선거법 준수를 강조하고 있다.

세계성시화운동본부 사무총장 김철영 목사는 “이번 선거는 역대 선거 중 가장 높은 투표율을 기록할 것으로 예측된다”며 “선관위가 22대 국회의원선거를 앞두고 유권자를 대상으로 실시한 국회의원 선거 관심도 및 투표참여 의향 등에 관한 여론조사 결과 유권자 10명 중 8명 이상(83.3%)은 관심을 가지고 있으며, 10명 중 7명 이상(76.5%)이 ‘반드시 투표할 것’이라고 응답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선거에 ‘관심 있다’고 응답한 사람은 83.3%로 지난 21대 국회의원 선거 당시 조사 결과(81.2%)보다 2.1% 증가했다”며 “나라를 위해 기도하는 한국 기독교 유권자들이 반드시 투표를 하는 것이 나라 사랑을 실천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선관위가 투표참여 의향을 물은 결과 ‘반드시 투표할 것’이라고 응답한 사람은 76.5%, ‘가능하면 투표할 생각’이라고 응답한 사람은 18.2%로 나타났다”며 “연령대별 적극적 투표 참여 응답자는 18-29세 이하 52.3%, 30대 65.8%, 40대 76.9%, 50대 84.2%, 60대 86.8%, 70대 이상 90.8%인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실제 투표율은 66.2%였다”고 밝혔다.

김 목사는 “50대, 60대, 70대 투표 의향은 무척 높은데, 젊은층 투표 의향이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며 “부모세대가 20-30대 유권자들이 적극 투표에 참여하도록 독려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세계성시화운동본부 대표회장 김상복 목사는 “훌륭한 국가를 만들어 가는 데 중요한 기회는 4년에 한 번 오는 총선이다. 미래의 대한민국을 결정하는 기회”라며 “그래서 높은 가치관과 윤리를 가진 기독교인들이 모두 투표를 해야 한다. 기독교인은 반드시 투표하는 모범 시민임을 세상이 알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공동대표회장 전용태 장로(전 선관위 위원)은 “선거권은 국민의 권리이자 의무이다. 투표권 포기는 민주주의의 포기이다. 유권자가 투표권을 포기하고 민주주의나 나라가 잘 되기를 바라는 것은 망상”이라며 “크리스천들이 나라와 민족을 위해 그렇게 열심히 기도하면서 투표하지 않는 것은 자가당착이다. 그러므로 반드시 투표권을 행사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김철영
▲김철영 목사가 아나운서들과 CTS TV 뉴스에 출연해 캠페인을 소개하고 있다. ⓒ세계성시화운동본부

◈김철영 목사, CTS TV 출연해 투표 참여 호소

이와 함께 사무총장 김철영 목사는 지난 2일 오전 CTS TV 뉴스 대담에 출연해 제22대 총선 투표참여 중요성, 여야 저출산 정책과 공약을 소개했다.

세계성시화운동본부는 지난 2007년17대 대통령선거를 시작으로 총선과 대선, 지방선거 때마다 투표참여 및 공명선거 캠페인을 전개해 왔다.

김철영 목사는 “22대 총선은 ‘투표하는 당신이 애국자입니다’와 ‘투표하는 당신이 나라의 주인입니다’라는 슬로건을 걸고 국내외 성시화운동본부들과 함께 온오프라인에서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며 “홍보물 디자인과 문구 등을 선관위 자문을 거쳐 철저하게 정치적 중립성을 견지하면서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는데, 반응이 무척 좋다”고 소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