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교육청, ‘男의 女 경기 출전’ 비판했다 해고된 코치에 1억 배상

뉴욕=김유진 기자     |  

미국 버몬트주의 한 교육구가 스노우보드 코치가 트랜스 스포츠 정책을 비판한 것이 규칙을 위반한 것이 아님을 인정하고, 합의금 7만 5천 달러(약 1억 원)를 지불하기로 결정했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우드스톡 유니온고등학교의 전 스노우보드 코치였던 데이비드 블로흐(David Bloch)는 한 학생과의 대화에서 ‘생물학적 남성이 여성 스포츠에 참가하는 것이 허용돼서는 안 된다’고 말한 후 해고당하자, 지난해 소송을 제기했다.

▲데이비드 블로흐 코치.   ⓒ자유수호연맹(ADF)

▲데이비드 블로흐 코치. ⓒ자유수호연맹(ADF)
블로흐의 법률 대리인 자유수호연맹(Alliance Defending Freedom, ADF)은 지난 5일, 버몬트 교육청 및 버몬트 교장협회와 “유리한 합의에 도달했다”고 발표했다.

합의의 일환으로 지역 및 주 공무원들은 7만 5천 달러를 지불하기로 약속하며, 코치가 자신의 의견을 표현한 것이 차별적 희롱, 협박 및 괴롭힘 방지 규정을 위반하지 않았음을 인정했다.

ADF 법률고문인 매튜 호프만(Mathew Hoffmann)은 성명을 통해 “모든 미국인은 정부의 처벌을 두려워하지 않고 자신의 신념을 표현할 수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블로흐 코치는 10년 이상 우드스톡 유니온의 스노우보드 프로그램을 이끌며 운동 성과와 스노우보더의 개인적인 성장에 있어 큰 성공을 거뒀다”며 “하지만 학군은 그가 단순히 자신의 견해를 표현했다는 이유로 그를 해고했다”고 했다.

그는 “블로흐 코치를 대신하여 이 사건을 호의적으로 해결한 것에 만족하며, 수정헌법 제1조가 정부가 선호하는 의견뿐만 아니라 모든 의견을 보호하도록 계속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2023년 7월, 블로흐는 버몬트 교육청 임시 비서인 헤더 부셰이(Heather Bouchey), 버몬트 교장협회 전무이사인 제이 니콜스(Jay Nichols), 윈저 중앙감독연맹 교육감인 셰리 소사(Sherry Sousa), 윈저 중앙감독위원회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다.

고소장에 따르면, 독실한 로마 가톨릭 신자인 블로흐는 2023년 2월, 경기 전에 생물학적 남성이 여성 스포츠에 참가하는 것에 대해 잠시 대화를 나눴다. 이 당시 우드스톡 유니온 고등학교는 자신을 여성으로 선언한 생물학적 남성 선수가 속한 스노우보드 팀과의 경기를 앞두고 있었다.

다음 날, 그는 윈저 중앙감독연맹의 교육감실로 소환됐고, 해당 대화에 대한 조사가 완료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즉각적인 해고’를 통보받았다. 블로흐는 자신의 팀원들에게 한 학생을 언급하며, 여자 팀의 경기에 참가하는 상대 학생의 적법성과 적절성에 의문을 제기한 혐의로 고발당했다.

ADF에 따르면, 윈저 중앙감독연맹의 교육감은 블로흐에게 그의 변호를 위해 증인과 증거를 제시할 권리가 있다는 사실을 알리지 않았으며, 조사 보고서의 사본도 제공하지 않았다.

2023년 12월,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의 임명자인 미국 버몬트 지방법원 판사 크리스티나 레이스(Christina Reiss)는 블로흐의 가처분 신청을 거부함과 동시에 소송 기각을 거부했다. 이에 따라 ADF는 지난 1월에 미국 제2순회항소법원에 항소했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권주혁 신야

日 신야 목사 “태평양 전쟁 포로에서 예수 그리스도의 포로로”

과달카날 해전 아카츠키호 승선 전쟁 중 포로 된 신야 미치하루 포로수용소에서 예수 받아들여 신학교 나와 목회, 간증서 발간 본지에 비대면 성지순례 ‘사도 바울의 발자취를 찾아서’를 2년 이상 절찬리에 연재하고 있는 권주혁 장로님(국제정치학 박사)께…

한가협

한가협, ‘대검찰청 2023 마약류 범죄백서’ 분석

2023 청소년 마약 약 1,500명 암수성 고려 시 45,000명 추산 최근 5년 사이 10대 30%씩 ↑ 전체적으로 매년 12% 이상 ↑ (사)한국가족보건협회(대표 김지연 약사, 이하 한가협)는 대검찰청에서 최근 발간한 ‘2023 마약류 범죄백서’ 자료를 발췌·분석해 대한민국 마약의 …

한국교회봉사단, 수해 피해지역 복구지원활동 전개

폭우에 피해 속출… 한교봉, 구호활동 박차

한국교회봉사단(총재 김삼환 목사, 이사장 오정현 목사, 대표단장 김태영 목사, 이하 한교봉)이 이번에 수해를 입은 지역을 찾아 구호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교봉은 먼저 11일 경북 안동(위동)과 영양(입암) 지역 수해 100여 가구와 완전 수몰 13가구의 상황을 살피고…

지난 7월 3일, 중국 공산당의 상징인 망치와 낫이 그려진 간판이 저장성 쉬니안 기독교 교회 옆에 세워졌다.

“中 종교들, 시진핑 주석을 가르침과 활동 중심에 둬야”

중국의 종교 지도자들은 최근 한 세미나에서 시진핑 주석과 그의 사상을 가르침과 설교의 중심에 두라는 지시를 받았다. 중국의 종교 자유를 다루는 매체인 비터윈터에 따르면, 6월 26일 종교 대표자 및 관료들을 대상으로 열린 세미나에서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대법원

기독교계, 일제히 규탄… “동성혼 판도라의 상자 열어”

대법원이 동성 커플을 건강보험 피부양자로 등록할 수 있다고 판결한 것을 두고 기독교계가 “동성결혼의 판도라의 상자를 연 폭거”라며 일제히 규탄했다. 대법원은 18일 오후 전원합의체(주심 김선수 대법관)를 열고 소성욱 씨(김용민 씨의 동성 커플)가 국민건…

18일 예자연 기자회견이 진행되고 있다.

“종교시설 집합금지 적법? 대법 이념적 판결 유감”

대법 “종교 자유, 공익보다 중하다 보기 어려워” 소수의견은 ‘긴급해도 침해 최소성 갖춰야’ 지적 25일 복지부 상대 사건 선고… “다른 결과 기대” 광주 안디옥교회가 광주광역시장을 상대로 제기한 ‘관내 종교시설에 대한 집합금지’ 처분 취소 소송에…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