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엘 오스틴, 레이크우드 교회
▲지난 1월 14일 예배에서 대출금 전액 상환 소식을 전하며 눈물을 훔치던 조엘 오스틴 목사 부부.
주일이던 11일 예배를 앞두고 미국 휴스턴의 레이크우드교회에서 발생한 총격 사건과 관련, 이 교회 담임 조엘 오스틴 목사는 SNS를 통해 입장을 표명했다.

조엘 오스틴 목사는 “이곳 지역사회는 오늘 총격 사건으로 큰 충격을 받았다. 무엇보다 경찰 당국의 신속한 조치에 감사드린다”며 “하나님의 치유의 손길이 관련된 모든 사람들의 삶에 닿아, 이 어려운 시기에 그들을 위로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스틴 목사는 “우리는 이러한 어둠 속에서도 믿음을 붙잡으면서, 악이 승리하지 못한다는 것을 기억해야 한다”며 “하나님께서는 가장 어두운 시기 가운데서도 우리를 인도하실 것”이라고 호소했다.

그는 “우리는 함께 이 비극을 극복하면서, 서로 사랑하고 지원하겠다는 약속을 확고히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오스틴 목사는 “이러한 일들을 통해 우리의 믿음은 시험을 당할 수 있지만, 이를 통해 더욱 강해질 수도 있다”며 “우리는 이런 일들이 왜 일어나는지 항상 이해하지는 못하지만, 하나님께서 모든 일을 주관하신다는 것을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끝으로 “치유와 평화를 위해 지속적인 기도에 동참해 달라”고 권면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