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드림
▲NCT드림. ⓒSM엔터테인먼트
NGO 단체 희망조약돌(사무총장 이재원)은 가수 NCT드림의 팬덤‘엔시티즌’이 지난 1일 새해를 맞이하여 박지성(NCT)과 NCT드림의 이름으로 각각 500만 원씩 기부했다고 밝혔다. 기부된 금액은 국내 학대아동과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SM 엔터테인먼트 소속의 가수 NCT DREAM(엔시티드림)은 2016년 8월 데뷔한 7인조 그룹이며, 맛(Hot Sauce), Boom, Hello future 등 다양한 음악으로 대중들에게 사랑받았다. 지난 7월에 발표한 정규 3집 ‘ISTJ’는 MBTI를 독창적인 스토리텔링으로 풀어낸 하이브리드 힙합 댄스곡으로, 국내 음반 차트 1위를 비롯해 중국, 일본 등에서도 NCT DREAM의 저력을 보여주고 있다.

팬덤 ‘엔시티즌(블랙맘바)’은 “NCT드림 덕분에 팬분들의 사랑을 많이 받았기에 7드림이들을 사랑하는 분들의 마음을 더 멀리 전하고자 기부를 결심하게 되었으며, 작은 마음이지만 도움이 필요한 분들께 잘 전달되기를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희망조약돌 이재원 사무총장은 “NCT드림의 박지성 님과 NCT드림 모두의 선한 영향력을 따라 팬분들 또한 꾸준한 관심으로 국내 취약계층을 위해 따뜻한 나눔을 실천해 준 것에 감사드리며, 이번 기부를 통해 사회 곳곳에 숨어 있는 학대피해아동에게 다양한 지원을 함께할 수 있게 해준 NCT팬덤 엔시티즌에게 다시 한 번 감사드린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