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원빈
ⓒ2023 KBS 연기대상
배우 채원빈이 최근 ‘KBS 연기대상’에서 “이 모든 영광 하나님께 올려드린다”고 했다.

‘고백공격’으로 드라마스페셜 TV 시네마상을 수상한 채원빈은 “전 이 모든 영광 하나님께 올려드린다”며 강경주 역을 맡았던 자신에 대해 소개하고, “올해 마지막날 이렇게 귀한 상까지 주셔서 너무 감사하고 행복하다”고 전했다.

이어 ‘고백공격’ 관계자에게 감사 인사를 전한 채원빈은 “함께 고민해 주시고 담아 주셔서 감사하다. 여기 오기 전 대기실에서 감독님이 주문 제작한 여우 주연상 트로피를 저한테 주셨었는데, 그래서 오늘 귀한 상 두 개 받아가서 너무 감사하고, 항상 좋은 의견 많이 나눠주고 저는 정말 한 게 없이 따라가기만 했을 정도로 도움을 준 함께한 모든 배우분, 감독님 모든 스태프분 고생하셨고 감사드린다”고 했다.

끝으로 채원빈은 “좋은 배우 되겠다”며 “감기 조심하시고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고 인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