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장총 천환 대표회장 취임, 권순웅 상임회장 당선
▲한국장로교총연합회 천환 대표회장. ⓒ크투 DB
(사)한국장로교총연합회 대표회장 천환 목사가 2023년 성탄을 앞두고 “전쟁과 죽음, 공포와 절망의 세상에, 평화와 생명의 소망으로 피어나길” 기원하는 성탄절 메시지를 발표했다.

천 대표회장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하마스의 이스라엘 침공 등 계속되는 전쟁 속에 2023년 성탄을 맞이한다며 “처음 성탄은 하나님의 백성들이 희망을 잃어버리고 살아가던 시기였고, 하나님의 말씀을 전하는 선지자들의 예언이 멈춘 암울한 시기였다. 그때 예수님은 어두운 시대를 밝히는 생명의 빛과 평화의 왕으로 세상에 오셨다”고 했다.

그는 “빛이요 평화의 왕이신 예수 그리스도를 주(主)로 고백하는 한국장로교회는 전쟁과 질병과 상처와 고통에 시달리고 있는 소외되고 힘없는 이들에게 위로와 소망의 기쁜 소식을 줄 수 있는 교회, 이들과 함께할 수 있는 교회가 되어야만 한다”며 “2023년 성탄을 맞이하여 우리는 복음으로 사는 장로교인답게 복음의 주체이신 예수님의 삶을 되새겨 보며, 가장 낮은 자리로 임하신 주님을 따라 세속적 욕심을 버리고 겸손하게 낮아짐을 배우기를 원한다”고 했다.

그는 “외롭고 소외된 이웃에게 아기 예수님 탄생의 참된 의미를 전하고, 복음 안에서 바른 신앙을 소유한 자들로서 어두운 세상을 밝히는 빛이 되고 참된 평화를 선포하며 경건하면서도 사랑을 실천하는 성탄이 되기를 소망한다”고 했다. 다음은 한장총 천환 대표회장의 2023 성탄절 메시지 전문.

전쟁과 죽음, 공포와 절망의 세상에, 평화와 생명의 소망으로 피어나길

세상의 빛으로 오신 아기 예수님의 탄생을 축하하는 성탄이 한국교회와 전쟁과 죽음, 공포와 절망의 세상에 평화와 생명의 소망으로 피어나기를 기원합니다.

2022년 2월 24일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하면서 시작된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이 지금까지도 수많은 사상자와 피해를 발생시키고 있으며, 2023년 10월 7일 하마스가 이스라엘을 향한 대규모 침공으로 시작된 하마스-이스라엘 전쟁으로 현재 18,000명 이상이 사망에 이르고 45,000명 이상이 부상자가 발생했지만, 아직도 멈추지 않고 계속되는 전쟁 속에 2023년 성탄을 맞이합니다.

처음 성탄은 하나님의 백성들이 희망을 잃어버리고 살아가던 시기였고, 하나님의 말씀을 전하는 선지자들의 예언이 멈춘 암울한 시기였습니다. 그때 예수님은 어두운 시대를 밝히는 생명의 빛과 평화의 왕으로 세상에 오셨습니다. 그 예수님은 오늘도 여전히 생명의 빛이요 평화의 왕이십니다. 빛이요 평화의 왕이신 예수 그리스도를 주(主)로 고백하는 한국장로교회는 전쟁과 질병과 상처와 고통에 시달리고 있는 소외되고 힘없는 이들에게 위로와 소망의 기쁜 소식을 줄 수 있는 교회, 이들과 함께할 수 있는 교회가 되어야만 합니다.

2023년 성탄을 맞이하여 우리는 복음으로 사는 장로교인답게 복음의 주체이신 예수님의 삶을 되새겨 보며, 가장 낮은 자리로 임하신 주님을 따라 세속적 욕심을 버리고 겸손하게 낮아짐을 배우기를 원합니다.

외롭고 소외된 이웃에게 아기 예수님 탄생의 참된 의미를 전하고, 복음 안에서 바른 신앙을 소유한 자들로서 어두운 세상을 밝히는 빛이 되고 참된 평화를 선포하며 경건하면서도 사랑을 실천하는 성탄이 되기를 소망합니다.

생명의 빛으로 오신 아기 예수님을 찬양합니다!

2023년 12월 25일
(사)한국장로교총연합회
대표회장 천환 목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