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 사학미션 컨퍼런스가 최근 서울 광진구 그랜드워커힐호텔에서 ‘지속 가능한 기독사학의 미래 전략’을 주제로 열렸다. 장범식 숭실대 총장은 “현재 채플은 거의 와해 상태다. 강사가 들어오면 그 순간 강사와 학생들 간에는 적대관계가 형성된다. 형태가 무너진 이 채플을 먼저 복원하는 것이 기독교 정체성을 회복하는 가장 구체적인 모습”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