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기독교연합회
▲기념촬영 모습. ⓒ연합회
공주시기독교연합회는 4일 오전 공주 행복한교회(담임 조요한 목사)에서 정기총회를 열고 조요한 목사를 신임 대표회장에 선출했다.

1부 예배는 수석공동회장 조요한 목사(행복한교회) 사회로 공동회장 남봉우 목사(광정성결교회)의 기도, 서기 김석종 목사(한빛침례교회)의 성경봉독, 대표회장 나광진 목사(늘푸른감리교회)의 설교, 사무총장 김일호 목사(열린문교회)의 광고, 고문 양희옥 목사(신관중앙장로교회)의 축도 순으로 진행됐다.

나 목사는 ’본질과 비본질’이라는 설교에서 “하나님의 공의가 이뤄지도록 기도하고 행동하며 크리스천의 사명을 감당해야 한다”며 “무엇보다 희생과 섬김의 낮은 자세로 소외된 이웃을 돌아보고 보듬는 일에 앞장서야 한다”고 말했다.

특히 “한국교회가 진리 안에 바로 서며 분열의 상처를 극복하고 화합하고 연합하며 정의롭게 행해야 할 것”이라며 “이를 위한 일에 모두가 한마음으로 기도하며 빛과 소금의 역할을 감당하자”고 강조했다.

이후 정기총회에서는 개회선언에 이어 회순채택, 전 회의록 낭독, 사무총장 보고, 부서별 보고, 감사·회계 보고, 회칙수정, 임원선거, 2024년 사업계획 및 예산안 심의 등이 진행됐했다.

신임원 선출에서는 전례대로 교단별 대표 2명으로 전형위원(감리회 장총관·김일호, 장로교 양희옥·권혁봉, 침례교 김석종·이강희, 성결교 김재준·남봉우, 순복음 이재웅·이재원)을 구성했으며, 이들이 신임 대표회장으로 조요한 목사(행복한장로교회)를 선출했다.

신임 대표회장 조요한 목사는 “한 해 동안 봉사할 수 있는 기회를 주셔서 감사드린다. 연합회를 통해 공주시를 복음 도시로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한국교회에 본이 될 수 있는 연합회로 교회를 보호하고 전통을 이어나가며 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피력했다.

조 목사는 “공주시 복음화 운동은 물론, 교회의 사회적 책임을 감당하겠다”며 “시대적 필요에 부응해 교회와 교단 간 긴밀한 협력체계로 다양한 활동을 확대하고 긴밀한 네트워크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공주시기독교연합회는 장로교·감리교·침례교·순복음 등 교단 초월 200여 회원 교회들이 소속돼 있으며, 충남기독교총연합회와 함께 지역 발전과 복음화를 위해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매년 장학금 전달, 어려운 이웃 돕기, 생명나눔 헌혈운동, 연합 체육대회, 복음화대성회, 성탄트리와 찬양제 등을 전개하며 지역사회와 교회들을 지원하고 있다. 다음은 신임원 명단.

△대표회장: 조요한 목사 △공동회장: 남봉우 이강희 이재원 장총관 김천중 △사무총장: 김석종 △부사무총장: 이재웅 △서기: 이종무 △부서기: 김종훈 △회계: 지재황 △부회계 : 김진형 △감사: 배창효 김일호 △선교부장: 이종민 △교육부장: 박해운 △섭외부장: 변일홍 △사회부장: 강정희 △친교부장: 권혁봉 △체육부장: 김일호 △문화부장: 조경훈 △봉사부장: 홍성민 △음악부장: 박상호 △청소년부장: 김경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