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 정직포럼이 한국정직운동본부(이사장 박경배 목사) 주최로 최근 열렸다. 오정호 목사(예장 합동 총회장, 새로남교회 담임)는 빌리 그래함 목사에게는 ‘정직’을 기초로 세웠던 원칙들이 있었다며 “이는 그의 평생을 명예롭게 세워 줬을 뿐 아니라 여러 유혹으로부터 지켜 주는 방패가 됐다”고 평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