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년간 65,074명 초청해 8,547명 결신한 ‘행축’

강혜진 기자  eileen@chtoday.co.kr   |  

한성교회, 제5차 행축 아카데미 개최… “선교적 제자도의 결과가 성장”

전 교인이 전도자 되는 ‘공동체 전도 시스템’
교회를 교회답게, 성도를 성도답게 하는 플랫폼
직접 현장 전도 실습하고, 적용 방법 토론하기도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성교회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성교회

한성교회(담임 도원욱 목사)가 지난 10월 30일부터 11월 1일까지 2박 3일간 ‘제5차 행축(행복한 사람들의 축제) 아카데미’를 개최했다.

행축이란 한성교회 전도 축제인 ‘행복한 사람들의 축제’의 줄임말로, 전도에 은사가 있는 소수가 주도하는 개인 전도 프로그램의 한계를 극복하고 전 교인이 전도자가 되는 공동체 전도 시스템이다. 지난 12년 동안 행축을 통해 65,074명이 교회를 방문했고, 8,547명이 결신했으며, 그 중 7,787명이 등록했다.

제5차 행축 아카데미는 ‘행축 철학’, ‘행축 10STEP’, ‘전도설교와 한성교회 예배’, ‘물밑작업 특강’ 등의 강의 세션과 ‘한성교회 전도대 현장 참관’ 등의 실습, ‘10STEP 교회별 적용’ 등 워크숍으로 구성됐으며, 93명의 목회자들이 참석해 집중적인 교육을 받았다.

첫날 도원욱 목사는 한성교회에서 10여 년 동안 행축 사역을 펼치면서 전도 시스템으로 정립한 ‘행축 10스텝’의 모든 것을 참석자들에게 전수했다. 둘째 날 참석자들은 한성교회 전도대와 함께 직접 현장 전도 실습을 했다. 이후 조별모임을 갖고, 각자 시무하는 교회에 어떻게 적용할 것인지 토론했다.

▲도원욱 목사는 “행축은 단순한 프로그램이나 전도법이 아니라, ‘교회를 교회답게, 성도를 성도답게’ 만드는 철학이 담긴 플랫폼”이라고 강조했다.  ⓒ한성교회
▲도원욱 목사는 “행축은 단순한 프로그램이나 전도법이 아니라, ‘교회를 교회답게, 성도를 성도답게’ 만드는 철학이 담긴 플랫폼”이라고 강조했다. ⓒ한성교회

도원욱 목사는 “하나님과 사람 사이를 가로막는 죄 때문에 우리는 행복할 수 없는데, 이 죄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좋은 소식(복음)을 모르는 이에게 전해서 더 큰 행복을 만들어가는 것이 행축의 철학”이라며 “10단계에 이르는 행축은 긴 과정을 거치면서 관계가 형성되는 가장 효과적인 태신자 전도법”이라고 밝혔다.

또 “행축은 첫째로 정체성, 즉 본질이다. 교회의 존재 이유이자 사명은 선교적 제자도의 실현이다. 이는 단순한 교회 성장이 아니며, 선교적 제자도의 결과가 성장이다. 성경의 모든 관심은 제자에 있다. 제자는 복음 증거가 일상의 삶이 된 자다. 하나님께서 나를 구원하신 이유는 구원받아야 할 더 많은 사람들을 위해 나의 할 일이 있기 때문”이라고 했다.

아울러 “행축은 단순한 프로그램이나 전도법이 아니라, ‘교회를 교회답게, 성도를 성도답게’ 만드는 철학이 담긴 플랫폼이다. 생명을 걸 만큼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침이 없는 귀한 것이 복음이기에, 전하지 않으면 견딜 수 없어 전하고 더 행복해지는 것이 행축”이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동성 동반자 커플 대법원 건강보험 피부양자 소송

“‘사실혼 관계’와 ‘동성 동반자’가 어떻게 같은가?”

왜 동성 동반자만 특별 대우를? 혼인 관계, 남녀의 애정이 바탕 동성 동반자 인정해도 수 비슷? 객관적 근거 없는, 가치론 판단 동성애동성혼반대국민연합(동반연)에서 동성 파트너의 건보 자격을 인정한 대법원 전원합의체 판결을 규탄하는 성명을 19일 발표했…

이동환 목사

법원, ‘퀴어축제 축복’ 이동환 목사 출교 ‘효력 정지’

‘퀴어축제 성소수자 축복식’으로 기독교대한감리회(이하 감리교)로부터 출교 처분을 받은 이동환 목사가 법원에 낸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이 받아들여졌다. 수원지법 안양지원 민사 11부(부장판사 송중호)는 19일 이 목사 측이 감리교 경기연회를 상대로 낸 가처…

대법원

기독교계, 일제히 규탄… “동성혼 판도라의 상자 열어”

대법원이 동성 커플을 건강보험 피부양자로 등록할 수 있다고 판결한 것을 두고 기독교계가 “동성결혼의 판도라의 상자를 연 폭거”라며 일제히 규탄했다. 대법원은 18일 오후 전원합의체(주심 김선수 대법관)를 열고 소성욱 씨(김용민 씨의 동성 커플)가 국민건…

지구촌교회

지구촌교회 “최성은 목사 사임 이유는…”

느헤미야 프로젝트 이끄는 과정 부족한 리더십 때문에 자진 사임 성도 대표 목회지원회에서 권유 李 원로, 교회 결정 따른단 입장 지구촌교회가 주일인 21일 오후 임시 사무총회를 열고, 최성은 목사 사임에 관해 성도들에게 보고했다. 이날 사무총회는 오후 6…

올림픽 기독 선수단

제33회 파리 올림픽 D-3, 기독 선수단 위한 기도를

배드민턴 안세영, 근대5종 전웅태 높이뛰기 우상혁, 펜싱 오상욱 등 206개국 1만여 선수단 열띤 경쟁 제33회 하계 올림픽이 7월 24일 부터 8월 12일까지 프랑스 파리 곳곳에서 206개국 1만 5백 명이 참가한 가운데 32개 종목에서 329개 경기가 진행된다. 이번 파리 올림…

넷플릭스 돌풍

<돌풍> 속 대통령 역할 설경구의 잘못된 성경 해석

박욱주 교수님의 이번 ‘브리콜라주 인 더 무비’에서는 넷플릭스 화제작 ‘돌풍’을 다룹니다. 12부작인 이 시리즈에는 설경구(박동호), 김희애(정수진), 김미숙(최연숙), 김영민(강상운), 김홍파(장일준)를 중심으로 임세미(서정연), 전배수(이장석), 김종구(박창식)…

이 기사는 논쟁중

지구촌교회

지구촌교회 “최성은 목사 사임 이유는…”

느헤미야 프로젝트 이끄는 과정 부족한 리더십 때문에 자진 사임 성도 대표 목회지원회에서 권유 李 원로, 교회 결정 따른단 입장 지구촌교회가 주일인 21일 오후 임시 사무총회를 열고…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