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라엘, 군사 작전 확대… 가자지구 지상군 투입

강혜진 기자  eileen@chtoday.co.kr   |  

▲이스라엘군이 가자지구 내 하마스 군 거점에 대한 공습을 이어가고 있다. ⓒKRM

▲이스라엘군이 가자지구 내 하마스 군 거점에 대한 공습을 이어가고 있다. ⓒKRM
이스라엘이 가자지구에 지상군을 투입하기 위한 군사 작전을 확대하며 이스라엘-하마스 간 전쟁이 새로운 국면으로 접어들었다.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는 28일(이하 현지시각) TV로 중계된 기자회견에서 “가자지구에서 지상작전을 확대하면서 하마스의 ‘다음 단계 전쟁’이 시작됐다”며 “하마스를 소탕하고 가자지구에 억류된 인질을 구하는 것이 이번 전쟁의 목표”라고 밝혔다. 

군사작전 확대는 하마스가 이스라엘에 침입한 지 3주 만에 나온 것으로, 하마스는 지난 10월 7일 인근 이스라엘 마을을 공격해 민간인을 고문, 강간, 살해하고 최대 222명의 인질을 사로잡았다.

네타냐후 총리는 “지상 작전이 인질 구출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했으나, 작전의 민감성 때문에 더 자세한 내용은 밝히지 않았다.

그는 “국가가 두 가지 가능성에 직면하는 순간이 있다”며 “우리는 이제 그 시험에 직면해 있으며, 그것이 어떻게 끝날지 의심하지 않는다. 우리는 승리자가 될 것”이라고 했다.

AP통신은 인터넷 접속 지원 단체 넷블럭스(NetBlocks.org)를 인용해 “이 지역의 대부분 통신은 지난 27일 두절됐으나, 29일까지 많은 부분 복구됐다. 또 이스라엘군이 탱크 관련 이미지를 공개했다”고 덧붙였다. 현재 가자 국경 근처의 열린 지역으로 이동한다.

이스라엘의 공습은 수십 개의 하마스 테러 터널과 지하 벙커를 목표로 삼았다. 이 지하 장소는 하마스가 이스라엘을 공격한 후 중요한 표적이 됐다.

한편 인질 가족들은 28일 네타냐후 총리를 만나, 하마스 최고 지도자와의 포로 교환 가능성에 대한 지지를 표명했다.

네타냐후 총리실은 10월 7일 하마스 공격에 대한 사전 지식을 부인하는 성명을 통해 “어떤 방식으로도, 어떤 단계에서도 사전 경고를 받지 않았다”고 말했다.

신 베트 수장과 이스라엘 국방군(IDF) 군사 정보 수장 모두 “하마스가 억지력을 갖고 있으며, 합의에 관심이 있다”고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IDF는 가자지구의 민간인들에게 와디 가자(Wadi Gaza) 남쪽으로 이동할 것을 촉구했다. CNN에 따르면, 이 발표는 29일 IDF 소셜미디어에 게시된 영상을 통해 이뤄졌으며, 이집트와 미국은 같은 영상에서 “가자지구에 대한 인도주의적 노력을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27일 늦은 시간부터 인터넷이 제한되거나 연결되지 않아, 아랍어를 사용하는 모든 가자지구인들에게 대피 경고가 전달되지 않았을 수도 있다.

국제적십자위원회(ICRC)는 가자지구의 즉각적인 긴장 완화를 촉구했다. ICRC 미르자나 스폴야릭(Mirjana Spoljaric) 위원장은 현재 상황이 “재앙적인 실패”라고 했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기성

“말라버린 눈물과 묻혀버린 회개, 성결 회복하자”

120년 앞두고 회개로 새 출발 전국 교회 회개 운동 동참 요청 한국교회, 초기엔 매력 잘 발휘 지금 메시지도 차별점도 없어 회개는 생소, 사중복음은 무시 다른 교단들과 다를 바 없어져 기독교대한성결교회(총회장 류승동 목사) 제118년차 총회가 ‘회개와 상생…

제11차 교육선교 국제콘퍼런스 기자회견

“교육선교, 개종에서 삶의 변화까지 총체적 복음 전파”

(사)파우아교육협력재단(PAUA)이 주최하는 ‘제11회 교육선교 국제콘퍼런스’가 오는 7월 11일부터 12일까지 온누리교회(서빙고) 청소년수련원에서 ‘선교지 미래와 방향성’을 주제로 열린다. 2018년 미주에서 열린 이후 6년 만이다. 20일 오전 한국프레스센터에서 …

한국교회법연구원 창립 20주년

“법 지키지 않는 한국교회… ‘공범’ 되고 싶지 않았다”

“20년 전보다 성경·교회·국가법 오히려 안 지켜 연구원 존재 자괴감 들기도 하지만 사명 다할 것” 성경과 교회법·국가법을 연구하며 교회 내 분쟁을 조정하고 한국교회의 건강한 본질 회복에 힘써 온 한국교회법연구원이 창립 20주년을 맞았다. 올해로 90세인 …

동반연, 진평연, 반동연, 자유교육연합

“동성 파트너 건강보험 피부양자 인정, 정치적 판단 안 돼”

동반연, 진평연, 반동연, 자유교육연합 등 시민단체들이 “대법원은 삼권분립 원칙에 따라 사법적극주의 유혹 배격하고, 헌법질서에 반하는 동성애 파트너의 건강보험 피부양자 자격 불허하라”고 촉구했다. 이들은 20일 오전 11시 서울 서초구 대법원 앞에서 기…

2024 예장 통합, 신년감사 및 하례식

“김의식 총회장, 직무 중단하고 자숙을”

예장 통합 총회장 김의식 목사 논란과 관련, ‘총회장 정책자문위원회(위원장 손달익 목사, 이하 자문위)’가 직무 중단과 자숙을 권고했다. 현직 증경총회장들로 구성된 자문위는 6월 19일 모임을 갖고, “현 총회장과 관련하여 사과와 함께 무거운 마음으로 권고…

이루다 미니스트리

이루다 미니스트리 첫 <파이어 성령 컨퍼런스>, 2천 석 전석 조기 마감

오는 8월 1일(목)부터 3일(토)까지 3일에 걸쳐 수원 신텍스에서 진행되는 가 사전 예약 접수를 시작한 지 불과 2주 만에 2천 석 전석 마감됐다. 이루다 미니스트리(대표 주성민 파주 세계로금란교회 담임목사)는 전국 초교파 중·고·청년대학부 성령 컨퍼런스인 이번…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