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동훈 법무부 장관 “동성혼 허용, 국민 합의 반드시 필요”

이대웅 기자  dwlee@chtoday.co.kr   |  

동성결혼 법제화, 단순 인정 넘어
다양한 권리 의무 직·간접 부과해
민주당, 국민 설득할 자신 있으면
아닌 척 슬쩍 통과 대신 논의 필요

▲주디스 버틀러 인터뷰 기사 관련 법무부 장관의 입장문. ⓒ페이스북
▲주디스 버틀러 인터뷰 기사 관련 법무부 장관의 입장문. ⓒ페이스북

한동훈 법무부 장관이 ‘퀴어 이론 창시자’ 주디스 버틀러 UC버클리대 비교문학과 석좌교수(Judith Butler)의 주장에 반박했다.

주디스 버틀러 교수는 15일 공개된 경향신문과의 서면 인터뷰에서 동성애 허용과 사실상 이를 인정하는 생활동반자법 등에 대해 “(한국) 법무부 장관은 피할 수 없는 일을 피하려고 한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한동훈 장관은 같은 날 입장문을 내고 “동성혼 제도를 법제화하는 것은 단순히 우리 가족제도에 동성혼을 인정하는 것을 넘어, 동성혼 배우자를 법률상 부부관계로 인정함에 따른 다양한 권리 의무를 직·간접적으로 국민들에게 부과하는 것”이라며 “충분한 논의와 그에 따른 국민적 합의가 반드시 필요하고, 저는 국민적 합의가 이뤄진 바 없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한동훈 장관은 “저는 법의 실질은 동성혼 제도 법제화이면서 아닌 척 다수 의석으로 슬쩍 법 통과시키지 말고, 국민들을 설득할 자신이 있으면 정면으로 제대로 논의하자는 말씀을 민주당에 드린 바 있다”며 “정작 민주당은 아직까지도 동성혼 제도 법제화를 찬성하는 것인지 반대하는 것인지조차 답을 못하고 있다”고 일갈했다.

그러면서 “(그러니, 경향신문이 주디스 버틀러 교수뿐 아니라, 더불어민주당에게도 물어야 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법무부 측에 따르면, 이번 입장문은 주디스 버틀러 교수의 인터뷰에 대한 개인적 입장 내용이라고 한다.

한 장관은 지난 6월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서도 같은 입장을 전한 바 있다.

그러나 포괄적 차별금지법 등을 발의한 정의당 장혜영 의원은 16일 의원총회 모두발언에서 “더불어민주당 등이 추진하는 ‘생활동반자법’이 ‘동성혼 제도를 법제화’하는 내용을 포함하고 있다는 주장은 틀렸다”며 “생활동반자법은 생활동반자법이고, 동성혼 법제화는 동성혼 법제화다. 한 장관은 마음대로 생활동반자법을 ’실질적 동성혼‘으로 퉁쳐버렸지만, 두 법은 엄연히 다른 목적과 내용을 담고 있다. 모르고 그랬다면 당장 사과 및 정정해야 할 일이고, 알고도 그랬다면 악질적 왜곡”이라고 주장했다.

주디스 버틀러 교수는 지난 6월 <지금은 대체 어떤 세계인가(창비)> 출간과 학회 강연 등으로 방한 예정이었으나 개인 사정으로 연기됐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목회데이터연구소

“한국교회, 위기 극복하려면 ‘사람’에 집중해야”

교인들 목회적으로 원하는 것 충족하려는 것 무엇인지 파악 그것 중심으로 위기 극복해야 ‘평신도의 신앙적 욕구, 어떻게 충족할 수 있을까?’라는 주제의 세미나가 17일 오후 서울 종로구 한국기독교회관 조에홀에서 개최됐다. 이번 세미나는 한국교회탐구센…

수기총, 반동연, 진평연 등 시민단체 대표들이 17일 오전 국회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대법관 최종 후보 중에도 편향된 이념 논란 여전”

최종 대법관 후보에 오른 9명 중에도 여전히 대한민국 헌법정신에 반하는 그릇된 성인식과 젠더이데올로기를 신봉하는 이들이 있다고 시민단체들이 우려를 표명했다. 수도권기독교총연합회(수기총), 동성애동성혼반대국민연합, 진평연, 반동성애기독시민연대,…

이다니엘

“BAM, 선교지 영혼 구원 넘어 지역사회 변화 이끌어”

“복음은 힘이 세다! 사도행전은 지금도 계속되고 있다! 이 책은 이러한 나의 외침을 담았고, 오랜 시간 성령 안에서 변화된 크리스천들의 인생, 나아가 시장 한복판에서 일어난 다양한 변혁 이야기들을 담았다.” 는 매력적인 제목처럼 특히 MZ 세대라 일컫는 지…

웨슬리언교단장협의회

웨슬리언 6개 교단, 北에 ‘오물 풍선’ 등 군사 위협 중단 촉구

웨슬리언교단장협의회 소속 6개 교단장들이 오물 풍선, 탄도미사일 발사 등 북한의 계속된 무력 도발을 우려하며 미국 등 우방국과의 동맹 강화와 UN 안보리 개입을 촉구하고 나섰다. 기독교대한감리회(이철 감독회장),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이영훈 대표총회…

동성애, 동성결혼, 게이, 레즈비언

‘동성결혼 허용’ 국민 4명 중 1명 불과… 점점 줄어들어

사회적 논란이 지속되는 동성결혼에 대해 ‘가능하다’고 생각하는 국민은 4명 중 1명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마저 지난 2년 간 조금씩 줄었다. 한국리서치 ‘여론 속의 여론’이 전국 만 18세 남녀 1천 명을 대상으로 지난 3월 22일부터 25일까지 ‘남성과 남…

새에덴교회

미국까지 날아가 보은… “큰 영광이자 특권”

입장부터 예우 다해 환영 펼쳐 소강석 목사 “자유와 평화 지킨 참전용사들 감사”, 경의 표해 윤석열 대통령 축사 “대한민국 자유와 번영, 여러분 희생 덕” 美 상·하원 의원들도 축하 보내 새에덴교회(담임 소강석 목사) 참전용사 초청 보은행사가 14일(현…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