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골 바양델 게르교회, 목사안수식

이대웅 기자  dwlee@chtoday.co.kr   |  

현지 목회자 가정 초청 국립공원 힐링캠프

울란바타르 한인교회와 예장 통합
강원동노회 몽골선교회 공동진행

▲바양델게르교회 어치르수흐 목사 목사안수식 모습. ⓒ울란바타르 한인교회

▲바양델게르교회 어치르수흐 목사 목사안수식 모습. ⓒ울란바타르 한인교회
“어떠 비뜨니 에쩽 예수스 니굴슬바…”.

막 목사 안수를 받은 몽골 목회자의 떨리는 첫 축도 목소리가 게르 예배당에 울렸다.

몽골 수도 울란바타르에서 100km 떨어진 시골 마을, 터브 아이막 바양델게르 솜에 지난 7월 6일 잔치가 열렸다. 이곳 초원에 지난 2014년 세워진 바양델게르 교회를 10년간 묵묵히 지켜온 어치르수흐 전도사의 목사 안수식이 열린 것.

▲바양델게르교회 어치르수흐 목사 목사안수식 기념촬영. ⓒ울란바타르 한인교회

▲바양델게르교회 어치르수흐 목사 목사안수식 기념촬영. ⓒ울란바타르 한인교회
이번 안수식은 이곳에 처음 함께 교회를 세운 예장 통합 강원동노회 몽골선교회(이하 몽골선교회)와 울란바타르 한인교회(이하 한인교회)가 공동 진행했다. 복음이 뿌리내리기 척박한 환경과 코로나19로 혹독한 시간들을 견뎌낸 직후라 감격이 더해졌다.

교회 측은 “몽골에 선교의 문이 열리고 한국과 여러 나라에서 공격적인 선교를 진행한 시기가 있었다. 그러한 선교의 상처로 바양델게르 마을도 기독교에 대한 신뢰를 잃은 곳이었다”며 “그럼에도 다시 묵묵히 자리를 지키며 뿌리를 내린 현지 목회자가 있었고, 끝까지 기도와 후원으로 함께한 몽골선교회와 한인교회가 있었기 때문에 가능한 일”라고 전했다.

목사 안수식은 몽골선교회 회장 박권규 목사(북삼교회), 총무 송인도 목사(철암교회), 울란바타르 한인교회 이상수 목사, 신기호 신부, 안상도 장로, 백종천 안수집사, 코람데오 찬양대 등이 순서를 맡았다.

▲목사안수식과 함께 열린 마을잔치. ⓒ울란바타르 한인교회

▲목사안수식과 함께 열린 마을잔치. ⓒ울란바타르 한인교회
몽골 교회에서도 어트겅바야르 목사(바가노르 이웰교회), 앙흐바야르 목사(바가노르 암밍오스교회), 첸드아요시 목사(울란바타르 에쯔니척잡흘랑교회)가 함께해 교단과 교파, 나라와 국적을 초월했다.

목사 안수식 후 100명 이상의 마을 주민을 초청해 잔치나 귀한 손님에게 대접하는 허르헉(양고기 찜 요리)으로 잔치를 열었다. 아이들도 50명 넘게 참석해 함께 식사를 하고 찬양했다. 잔치를 위해 양을 잡고 주민들을 초청하는 모든 일정은 몽골선교회 회계 배선식 장로가 맡았다.

몽골선교회는 안수식에 앞서 최전선에서 분투하는 몽골 현지 목회자 10가정 이상을 초청하여 테를지 국립공원에서 힐링캠프를 진행하기도 했다.

▲테렐지 국립공원 캠프에서 힐링캠프 참석 몽골 현지 목회자 가정들과 강원동노회 방문단. ⓒ울란바타르 한인교회

▲테렐지 국립공원 캠프에서 힐링캠프 참석 몽골 현지 목회자 가정들과 강원동노회 방문단. ⓒ울란바타르 한인교회
빈민 게르 지역에 세워진 교회를 지켜온 가난하고 열악한 현지 교회 지도자들을 초청해 쉼의 시간을 제공한 것. 캠프는 테를지 국립공원 최고 캠프에서 온가족을 초청해 게임과 승마 등을 진행했다.

한인교회 이상수 목사는 “몽골에 교회를 세우고 선한 영향력을 베풀어주신 몽골선교회에 마음 깊이 감사 한다”며 귀한 선교를 시작하고 이어온 선배 선교사들과 한국의 교회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몽골선교회 송인도 목사는 “한국교회가 해야 할 당연히 일을 하는 것 뿐”이라며 “앞으로도 몽골에 뜻 깊은 선교의 길이 열리길 기도한다”는 소감을 밝혔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트럼프.

트럼프 암살 시도에 대한 美 교계 지도자들 반응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13일(이하 현지시각) 미국 펜실베이니아에서 선거 유세 도중 총격을 당했다. 이후 미국 전역의 목회자들과 복음주의 지도자들은 안도를 표하며, 피해자들과 국가를 위한 기도를 요청했다. 텍사스주 그레이프바인에 위치한 펠로우…

지구촌교회 2024 중보기도 컨퍼런스

최성은 목사, 지구촌교회 사임

분당 지구촌교회가 홈페이지를 통해 최성은 목사의 사임을 발표했다. 지구촌교회 홈페이지에서는 “최성은 담임목사님께서는 지구촌교회 창립 30주년 기념사역을 잘 마무리하고, 일신상 이유로 지구촌교회 담임 목사직의 사임을 표명하셨다”고 밝혔다. 교회 …

한동대학교 최도성 총장

“기독교 정체성, 절대 양보 못 해… 한동대생은 선교 프론티어”

‘학생 모집 위기’ 타개 위한 제안 정중히 거절 다수 학생들 동참하는 ‘공동체성경읽기’ 진행 기도회, 자정까지 학생 700명 자리 지키기도 “말씀‧기도 계속되는 한, 한동에 미래 있어… 각자 자리서 선교 지경 넓히는 한동인 되길” “학생 모집이 점점 어…

존 칼빈 장 칼뱅

칼빈이 지금 목회한다면, 예배 때 ‘시편 찬송’만 부를까?

3. 바람직한 개혁교회상 1) 개혁주의 신학원리가 적용된 개혁교회 개혁주의, 이성 한계 극복 신학 5백 년 걸쳐 형성된 거대한 체계 잘못 발견되면 언제나 수정 자세 이론·지식 넘어 삶으로 드러내야 설교만 개혁주의 신학 기초하고, 예배와 성례, 직분은 복음…

생명트럭 전국 누빈다

‘낙태 브이로그’ 참극 반복되지 않도록… ‘생명트럭’ 전국 누빈다

최근 ‘임신 9개월 낙태 브이로그’가 전 국민에게 충격을 준 가운데, 태아의 죽음을 막기 위한 ‘생명트럭’이 전국을 누빈다. 생명운동연합이 주최하고 주사랑공동체, 한국기독교생명윤리협회, 프로라이프, 에스더기도운동, 성선생명윤리연구소, 아름다운피켓, …

탈북민 북한이탈주민 의 날

윤석열 대통령 “북한 동포, 한 분도 돌려보내지 않을 것”

윤석열 정부에서 기념일 제정 자유 향한 용기에 경의, 탈북민 행복이 통일 앞당길 것 강조 정착·역량·화합, 3가지 약속 ‘제1회 북한이탈주민(탈북민)의 날 기념식’이 7월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영빈관에서 윤석열 대통령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