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앨라배마 UMC 대형교회, 교단 잔류 결정

강혜진 기자  eileen@chtoday.co.kr   |  

“UMC 큰 강점 중 하나는 실천하는 성경적 신학”

▲2023년 6월 4일 마운틴 브룩에 위치한 캔터베리 연합감리교회 주일예배 전경. ⓒ유튜브 영상 캡쳐

▲2023년 6월 4일 마운틴 브룩에 위치한 캔터베리 연합감리교회 주일예배 전경. ⓒ유튜브 영상 캡쳐
미국 연합감리회(UMC) 수천여 교회가 교단을 탈퇴하고 있는 가운데, 앨라배마에 소재한 한 대형교회는 잔류를 결정했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약 4,500여 명이 출석하는 마운틴 브룩의 캔터베리 연합감리교회(Canterbury United Methodist Church)는 최근 UMC 북앨라배마연회에 남기로 했다. 이 교회 평의회는 UMC 잔류에 87대 21로 찬성표를 던졌다.

이 교회 키이스 톰슨(Keith Thompson) 담임목사는 성명을 통해 “이 결과는 많은 사람들에게 기쁨과 안도감을, 또 많은 사람들에게 슬픔과 실망을 안겨 준다”며 “이것이 여러분이 바라던 결과라면 우리 가운데 깊은 실망과 상처를 얻을 수 있는 사람들이 있다는 것을 인식하고 겸손과 온유함으로 반응하길 기도한다”고 했다.

톰슨 목사는 “이것이 여러분이 바라던 결과가 아니라면, 이 교회가 여러분을 사랑하고 이 교회에 캔터베리 가족 모두를 위한 자리가 있다는 것을 알아 달라. 여러분은 이 교회의 일원”이라고 했다.

톰슨 목사는 “지난 14개월간 분별 과정은 쉽지 않았다. 이는 우리가 예상하지 못한 방식으로 우리를 시험했다”고 말했다.

그는 “그러나 가치 있는 모든 여정이 그렇하듯, 우리의 하나님에 대한 믿음과 예수님에 대한 신뢰는 더욱 깊어졌다”며 “이 일이 일어난 이유는 단 하나, 성령께서 역사해 오셨고 지금도 일하고 계시며 앞으로도 캔터베리 UMC의 사람들을 통해 위대한 일을 하실 것이기 때문”이라고 했다.

톰슨 목사와 교회 평의회에서 지명한 평신도 11명으로 구성된 캔터베리 UMC 분별팀은 최근 “UMC 북앨라배마 연회 내 지역교회로 남을 것”을 촉구하는 권고안을 발표했다.

이들은 “UMC에 결점이 없는 것은 아니지만, UMC의 큰 강점 중 하나가 세상을 위해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 우리의 믿음을 실천하는 성경적 신학이라고 믿는다”고 밝혔다.

이어 “캔터베리 UMC 분별팀은 UMC의 연결적 특성에서 성경적 지혜를 본다. 우리의 연결 DNA가 우리 교회를 생명을 주는 신앙의 공동체로 만드는 데 큰 부분을 차지한다고 믿는다”고 덧붙였다.

지난 몇 년 동안 UMC는 동성결혼 축복과 동성애자 안수를 금지하는 교단 장정에 격렬한 논쟁을 벌여 왔고, 이로 인해 동성애를 반대하는 보수 성향 교회들이 교단을 대거 탈퇴하고 있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동성 동반자 커플 대법원 건강보험 피부양자 소송

“‘사실혼 관계’와 ‘동성 동반자’가 어떻게 같은가?”

왜 동성 동반자만 특별 대우를? 혼인 관계, 남녀의 애정이 바탕 동성 동반자 인정해도 수 비슷? 객관적 근거 없는, 가치론 판단 동성애동성혼반대국민연합(동반연)에서 동성 파트너의 건보 자격을 인정한 대법원 전원합의체 판결을 규탄하는 성명을 19일 발표했…

이동환 목사

법원, ‘퀴어축제 축복’ 이동환 목사 출교 ‘효력 정지’

‘퀴어축제 성소수자 축복식’으로 기독교대한감리회(이하 감리교)로부터 출교 처분을 받은 이동환 목사가 법원에 낸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이 받아들여졌다. 수원지법 안양지원 민사 11부(부장판사 송중호)는 19일 이 목사 측이 감리교 경기연회를 상대로 낸 가처…

대법원

기독교계, 일제히 규탄… “동성혼 판도라의 상자 열어”

대법원이 동성 커플을 건강보험 피부양자로 등록할 수 있다고 판결한 것을 두고 기독교계가 “동성결혼의 판도라의 상자를 연 폭거”라며 일제히 규탄했다. 대법원은 18일 오후 전원합의체(주심 김선수 대법관)를 열고 소성욱 씨(김용민 씨의 동성 커플)가 국민건…

지구촌교회

지구촌교회 “최성은 목사 사임 이유는…”

느헤미야 프로젝트 이끄는 과정 부족한 리더십 때문에 자진 사임 성도 대표 목회지원회에서 권유 李 원로, 교회 결정 따른단 입장 지구촌교회가 주일인 21일 오후 임시 사무총회를 열고, 최성은 목사 사임에 관해 성도들에게 보고했다. 이날 사무총회는 오후 6…

올림픽 기독 선수단

제33회 파리 올림픽 D-3, 기독 선수단 위한 기도를

배드민턴 안세영, 근대5종 전웅태 높이뛰기 우상혁, 펜싱 오상욱 등 206개국 1만여 선수단 열띤 경쟁 제33회 하계 올림픽이 7월 24일 부터 8월 12일까지 프랑스 파리 곳곳에서 206개국 1만 5백 명이 참가한 가운데 32개 종목에서 329개 경기가 진행된다. 이번 파리 올림…

넷플릭스 돌풍

<돌풍> 속 대통령 역할 설경구의 잘못된 성경 해석

박욱주 교수님의 이번 ‘브리콜라주 인 더 무비’에서는 넷플릭스 화제작 ‘돌풍’을 다룹니다. 12부작인 이 시리즈에는 설경구(박동호), 김희애(정수진), 김미숙(최연숙), 김영민(강상운), 김홍파(장일준)를 중심으로 임세미(서정연), 전배수(이장석), 김종구(박창식)…

이 기사는 논쟁중

지구촌교회

지구촌교회 “최성은 목사 사임 이유는…”

느헤미야 프로젝트 이끄는 과정 부족한 리더십 때문에 자진 사임 성도 대표 목회지원회에서 권유 李 원로, 교회 결정 따른단 입장 지구촌교회가 주일인 21일 오후 임시 사무총회를 열고…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