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GAIN1907 평양대부흥회’, 7월 10-15일 호서대서

송경호 기자  7twins@naver.com   |  

▲지난 1월 열렸던 ‘AGAIN 1907 평양대부흥회’ 당시 모습. ⓒ크리스천투데이 DB

▲지난 1월 열렸던 ‘AGAIN 1907 평양대부흥회’ 당시 모습. ⓒ크리스천투데이 DB
한국과 세계 기독교 역사에 길이 남을 ‘평양대부흥’을 재현하기 위한 ‘AGAIN1907 평양대부흥회’가 이번에는 7월 10일부터 15일까지 5박 6일 동안 천안 호서대학교 아산캠퍼스에서 열린다. 주최측은 이번 집회에 탈북민 500명과 한국 성도 1,500명이 참석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번 집회는 23년간 탈북민 사역과 북한 선교에 올인해 왔던 열방빛선교회(대표 최광 목사)가 주최한다. 북한을 품던 선교회가, 이제는 암흑이 땅이 돼 버린 북한 수도 평양에서 과거에 있었던 대부흥을 재현하려는 것이다.

이번 집회 강사로는 고성제 목사(평촌새순교회), 김권능 목사(인천한나라은혜교회), 김성근 목사(1907교회), 김용기 목사(양산명동교회), 나태효 목사(풍성한교회협동목사), 박용규 교수(평양대부흥 저자), 박진석 목사(포항 기쁨의교회), 윤학렬 영화 총감독, 이석만 목사(신촌하나교회), 임성일 선교사(신촌하나교회 담임), 장광우 목사(위례중앙교회협동목사), 정의호 목사(기쁨의교회), 조봉희 목사(목동지구촌교회), 최광선교사(열방빛선교회 대표), 최정권 목사(성서대학교회, CBS성서학당강사) 등이 나선다.

1907년 평양 땅에 임했던 폭발적 부흥의 현장을 그대로 재현한 뮤지컬 ‘평양의 그날, 우리의 그날’ 공연도 펼쳐진다.

주최측은 “강사님들, 간증하는 분들, 찬양팀, 모든 스태프들이 자신의 이름과 또 단체나 교회 이름을 드러내지 않으며, 오직 주님의 이름만 높이는 시간이 될 수 있도록, 섬기는 모든 분들이 먼저 성령충만하도록” 기도를 요청했다.

한편 지난 ‘AGAIN1907 평양대부흥회’는 지난 2023년 1월 2일부터 7일까지 5박 6일간 천안 호서대학교 아산캠퍼스에서 개최됐다.

접수 및 문의: www.again1907.com, 02-325-0691; again-1907@naver.com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권주혁 신야

日 신야 목사 “태평양 전쟁 포로에서 예수 그리스도의 포로로”

과달카날 해전 아카츠키호 승선 전쟁 중 포로 된 신야 미치하루 포로수용소에서 예수 받아들여 신학교 나와 목회, 간증서 발간 본지에 비대면 성지순례 ‘사도 바울의 발자취를 찾아서’를 2년 이상 절찬리에 연재하고 있는 권주혁 장로님(국제정치학 박사)께…

한가협

한가협, ‘대검찰청 2023 마약류 범죄백서’ 분석

2023 청소년 마약 약 1,500명 암수성 고려 시 45,000명 추산 최근 5년 사이 10대 30%씩 ↑ 전체적으로 매년 12% 이상 ↑ (사)한국가족보건협회(대표 김지연 약사, 이하 한가협)는 대검찰청에서 최근 발간한 ‘2023 마약류 범죄백서’ 자료를 발췌·분석해 대한민국 마약의 …

한국교회봉사단, 수해 피해지역 복구지원활동 전개

폭우에 피해 속출… 한교봉, 구호활동 박차

한국교회봉사단(총재 김삼환 목사, 이사장 오정현 목사, 대표단장 김태영 목사, 이하 한교봉)이 이번에 수해를 입은 지역을 찾아 구호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교봉은 먼저 11일 경북 안동(위동)과 영양(입암) 지역 수해 100여 가구와 완전 수몰 13가구의 상황을 살피고…

지난 7월 3일, 중국 공산당의 상징인 망치와 낫이 그려진 간판이 저장성 쉬니안 기독교 교회 옆에 세워졌다.

“中 종교들, 시진핑 주석을 가르침과 활동 중심에 둬야”

중국의 종교 지도자들은 최근 한 세미나에서 시진핑 주석과 그의 사상을 가르침과 설교의 중심에 두라는 지시를 받았다. 중국의 종교 자유를 다루는 매체인 비터윈터에 따르면, 6월 26일 종교 대표자 및 관료들을 대상으로 열린 세미나에서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대법원

기독교계, 일제히 규탄… “동성혼 판도라의 상자 열어”

대법원이 동성 커플을 건강보험 피부양자로 등록할 수 있다고 판결한 것을 두고 기독교계가 “동성결혼의 판도라의 상자를 연 폭거”라며 일제히 규탄했다. 대법원은 18일 오후 전원합의체(주심 김선수 대법관)를 열고 소성욱 씨(김용민 씨의 동성 커플)가 국민건…

18일 예자연 기자회견이 진행되고 있다.

“종교시설 집합금지 적법? 대법 이념적 판결 유감”

대법 “종교 자유, 공익보다 중하다 보기 어려워” 소수의견은 ‘긴급해도 침해 최소성 갖춰야’ 지적 25일 복지부 상대 사건 선고… “다른 결과 기대” 광주 안디옥교회가 광주광역시장을 상대로 제기한 ‘관내 종교시설에 대한 집합금지’ 처분 취소 소송에…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