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고교 졸업생 대표 “예수님이 내 삶 완전히 바꾸셨다”

강혜진 기자  eileen@chtoday.co.kr   |  

페이스북 영상 조회수 9만 기록하며 ‘화제’

▲미국 텍사스 ​​험블의 아타스소시타 고등학교 졸업식에서 졸업생 대표로 나선 캠벨 리노. ⓒ유튜브 영상 캡쳐

▲미국 텍사스 ​​험블의 아타스소시타 고등학교 졸업식에서 졸업생 대표로 나선 캠벨 리노. ⓒ유튜브 영상 캡쳐
미국 텍사스의 고등학교 졸업식에서 한 졸업생이 연단에서 10,000명 이상의 참석자들에게 자신의 인생을 완전히 바꾼 예수님과 구원에 대해 전했다.

CBN뉴스에 따르면, 지난 2023년 5월 26일에 텍사스 ​​험블에 있는 아타스소시타(Atascocita)고등학교 졸업식에서 졸업생 대표로 나선 캠벨 리노(Campbell Lino)는 자신이 학업 성적도 우수하고 훌륭한 친구와 가족들이 있었음에도 행복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했다고 고백하며 간증을 시작했다.

캠벨은 “저는 예수 그리스도가 하나님의 아들이시고 그분이 인류의 진정한 왕이심을 배웠다. 그분의 통치와 다스림이 허용되는 곳에서 인간은 번성하고, 그분의 왕 되심을 허용되지 않는 곳에는 부서짐과 고통이 있다”고 했다.

그녀는 “그러나 또한 그분이 저를 너무나 사랑하신다는 것도 배웠다. 사실 그분은 우리 모두를 사랑하신다. 그분은 십자가에서 죽으시고 우리를 대신해 사흘 만에 다시 살아나셨다”며 “내가 마음을 바꾸고 예수님을 내 삶의 왕으로 모셨을 때, 그분은 나를 완전히 바꾸셨다”고 했다.

뱁티스트프레스는 “리노의 개방적이고 솔직한 간증이 담긴 영상은 여러 소셜 플랫폼에 공유됐으며, 페이스북 영상은 조회수 9만을 기록했다”고 전했다.

리노는 CBN뉴스와 인터뷰에서 “학교에 제출한 연설 원본은 승인되지 않았다”며 “교장 선생님은 내 연설에 원치 않는 특정한 것들이 있다며, 그 연설을 할 수 없다고 했다. 우리는 연설을 수정하는 데 약 30분을 보냈다”고 했다.

이어 “그의 생각은 내가 말로 사람들을 화나게 해서는 안 된다는 것이었다. 그러나 그가 연설에서 잘라내고 싶었던 것은 복음을 전달하는데 매우 중요한 부분이었다”고 말했다.

그녀는 텍사스 포니에 있는 제일침례교회 목사인 아버지 앞에서 연설했고, 두 사람은 함께 교장이 승인할 연설을 내놓았다. 그녀는 “우리는 복음을 전하는 다양한 방법에 대해 이야기했다. 그로부터 일주일 후 연설이 승인됐다”고 했다.

그러나 험블의 해당 학군은 “졸업생들의 연설은 그 자신들의 것이며 학군과 관련이 없다”고 밝혔다.

그녀는 청중에게 “졸업생 대표로 나선 것도 너무 놀랍게 느껴지지만, 예수님이 내 삶에 가져다 주신 기쁨과는 비교할 수 없다. 예수님께서 나를 위해 하시는 일은 그분을 자신의 왕으로 영접하는 모든 이들을 위해 하시는 것”이라며 이 이야기를 듣고 있는 이들이 어떻게 예수 그리스도를 주님과 구세주로 받아들일 수 있는지 전했다.

이어 “나는 여러분 모두가 오늘 그 결정을 내리기를 바란다. 더 알고 싶다면 우리 교회를 방문해 달라”고 덧붙였다.

연설을 마친 후 리노는 “참석자들이 나의 간증에 어떻게 반응할지 조금 불안했다. 그러나 놀랍게도 그들은 연설 중에 환호했고, 연설을 마치자 지지를 외쳤다”며 “관중들의 반응에 여전히 충격을 받았다. 난 주님의 임재를 느낄 수 있었다”고 했다.

<저작권자 ⓒ '종교 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독신청

에디터 추천기사

트럼프.

트럼프 암살 시도에 대한 美 교계 지도자들 반응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13일(이하 현지시각) 미국 펜실베이니아에서 선거 유세 도중 총격을 당했다. 이후 미국 전역의 목회자들과 복음주의 지도자들은 안도를 표하며, 피해자들과 국가를 위한 기도를 요청했다. 텍사스주 그레이프바인에 위치한 펠로우…

지구촌교회 2024 중보기도 컨퍼런스

최성은 목사, 지구촌교회 사임

분당 지구촌교회가 홈페이지를 통해 최성은 목사의 사임을 발표했다. 지구촌교회 홈페이지에서는 “최성은 담임목사님께서는 지구촌교회 창립 30주년 기념사역을 잘 마무리하고, 일신상 이유로 지구촌교회 담임 목사직의 사임을 표명하셨다”고 밝혔다. 교회 …

한동대학교 최도성 총장

“기독교 정체성, 절대 양보 못 해… 한동대생은 선교 프론티어”

‘학생 모집 위기’ 타개 위한 제안 정중히 거절 다수 학생들 동참하는 ‘공동체성경읽기’ 진행 기도회, 자정까지 학생 700명 자리 지키기도 “말씀‧기도 계속되는 한, 한동에 미래 있어… 각자 자리서 선교 지경 넓히는 한동인 되길” “학생 모집이 점점 어…

존 칼빈 장 칼뱅

칼빈이 지금 목회한다면, 예배 때 ‘시편 찬송’만 부를까?

3. 바람직한 개혁교회상 1) 개혁주의 신학원리가 적용된 개혁교회 개혁주의, 이성 한계 극복 신학 5백 년 걸쳐 형성된 거대한 체계 잘못 발견되면 언제나 수정 자세 이론·지식 넘어 삶으로 드러내야 설교만 개혁주의 신학 기초하고, 예배와 성례, 직분은 복음…

생명트럭 전국 누빈다

‘낙태 브이로그’ 참극 반복되지 않도록… ‘생명트럭’ 전국 누빈다

최근 ‘임신 9개월 낙태 브이로그’가 전 국민에게 충격을 준 가운데, 태아의 죽음을 막기 위한 ‘생명트럭’이 전국을 누빈다. 생명운동연합이 주최하고 주사랑공동체, 한국기독교생명윤리협회, 프로라이프, 에스더기도운동, 성선생명윤리연구소, 아름다운피켓, …

탈북민 북한이탈주민 의 날

윤석열 대통령 “북한 동포, 한 분도 돌려보내지 않을 것”

윤석열 정부에서 기념일 제정 자유 향한 용기에 경의, 탈북민 행복이 통일 앞당길 것 강조 정착·역량·화합, 3가지 약속 ‘제1회 북한이탈주민(탈북민)의 날 기념식’이 7월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영빈관에서 윤석열 대통령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 기사는 논쟁중

인물 이 사람